• 구름많음동두천 17.5℃
  • 맑음강릉 21.5℃
  • 박무서울 18.9℃
  • 구름많음대전 21.0℃
  • 구름많음대구 20.9℃
  • 흐림울산 20.5℃
  • 박무광주 22.0℃
  • 부산 21.3℃
  • 구름조금고창 20.3℃
  • 제주 21.1℃
  • 흐림강화 17.4℃
  • 구름조금보은 17.7℃
  • 구름많음금산 20.9℃
  • 구름많음강진군 20.6℃
  • 구름많음경주시 20.7℃
  • 흐림거제 20.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스타 영화픽] 더 빠르고, 더 파워풀하고, 더 역동적이다, '콰이어트 플레이스2'

URL복사

영화<콰이어트 플레이스 2>는 2018년 '소리 내면 죽는다'라는 독특하고 신선한 설정에 이어 2021년 소리를 내면  실체를 알 수 없는 괴생명체의 공격으로 일상이 사라진 세상, 더 큰 위기에 맞서 싸우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전편에서 기획, 각본, 감독, 주연까지 1인 4역에 도전해 전 세계가 주목하는 천재적인 감독으로 자리매김한 존 크래신스키가 다시 한번 <콰이어트 플레이스 2>의 메가폰을 잡아 더욱 강력해진 서스펜스와 액션, 확장된 스케일은 물론, 예측할 수 없는 전개와 손에 땀을 쥐게 하는 몰입감을 선사한다. 

 

여기에 그의 실제 아내이자 할리우드 대표 연기파 배우 에밀리 블런트를 비롯한 전편 배우들과 제작진이 의기투합한 가운데,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의 페르소나로 잘 알려진 개성파 배우 킬리언 머피가 합류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영화는 알 수 없는 물체가 지구에 떨어지면서 시작된다. 그 물체가 미사일인지 괴생명체일지도 모르는 사람들은 일상을 보내고 있다가 위험을 감지하고 도망가기 시작된다. 간신히 살아 남은 이들도 언제 괴생명체에게 죽을지 모르는 순간이 계속된다. 

 

400여일이 지나서 듣지 못하는 소녀가 갖고 있는 보청기가 음향이 확대되면 괴생명체가 싫어한다는 것을 알게되고, 아직 방송을 하는 이들을 찾아서 아직 살아있을지도 모르는 아빠와 살아 남은이들에게 도움을 주고자 한다. 

 

단 한순간도 긴장감을 놓치고 싶지 않다면 영화관에서 <콰이어트 플레이스2> 만나보자!


6월 16일 개봉 | 97분 | 15세 이상 관람가 | 존 크래신스키 감독 | 파라마운트 픽쳐스 제공 | 롯데엔터테인먼트 수입/배급
 


연예&스타

더보기
MBC '전지적 참견 시점' 김남희, 제작진도 당황한 현실감 100% 일상 공개! "날 것 그 자체야~"
'전지적 참견 시점' 교회 오빠 김남희의 놀라운 반전이 공개된다. 6월 12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기획 박정규 / 연출 노시용, 채현석 / 이하 '전참시') 157회에서는 배우 김남희의 상상초월 리얼 일상이 그려진다. 출연하는 작품마다 신스틸러로 주목받고 있는 김남희가 '전참시'에 출격한다. 지적이고 차분한 '교회 오빠' 이미지로 사랑받고 있는 김남희는 믿기 힘든 반전 일상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예정. 이날 김남희 매니저는 "선배님이 교회 오빠 이미지와 달리 평소엔 굉장히 엉뚱하고 털털하다"라고 김남희의 반전 실제성격에 대해 제보해 눈길을 끈다. 매니저의 제보대로 김남희의 일상은 놀라움 그 자체였다고 한다. 관찰예능 사상(?) 역대급으로 현실감 넘치는 모습에 현장에 있던 제작진들도 어찌할 바 모르며 당황했다는 후문. 까치집 머리를 하고 일어난 김남희는 잠옷과 수건으로 물컵을 대충 닦는가 하면, 분노의 양치질로 모두를 빵 터지게 한다. 급기야 방송에서는 보기 힘든 깜짝 놀랄 장면까지 등장, MC들의 눈을 의심하게 만들었다고. 이에 출연진들은 "완전 날 것 그 자체다"라며 혀를 내둘렀다고 전해져 그 리얼 일상에 궁금증이 더해진다. 뿐만 아니라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