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4.3℃
  • 구름많음강릉 20.8℃
  • 흐림서울 15.5℃
  • 구름많음대전 16.4℃
  • 구름조금대구 18.6℃
  • 구름조금울산 19.5℃
  • 흐림광주 15.6℃
  • 맑음부산 19.9℃
  • 흐림고창 13.5℃
  • 구름많음제주 15.9℃
  • 흐림강화 14.1℃
  • 흐림보은 13.6℃
  • 흐림금산 13.5℃
  • 흐림강진군 13.7℃
  • 구름조금경주시 18.2℃
  • 구름많음거제 18.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BTS 뷔, 자작곡 ‘Sweet Night’로 '이태원 클라쓰 OST' 참여!

 

JTBC 금토드라마 '이태원 클라쓰'(연출 김성윤, 극본 조광진, 제작 쇼박스·지음, 원작 다음웹툰 ‘이태원 클라쓰’) OST에 그룹 방탄소년단의 “뷔”가 직접 프로듀싱에 참여한 곡이 공개된다.


이태원 클라쓰 OST 제작사 ㈜블렌딩은 “방탄소년단” “뷔”가 참여한 이태원 클라쓰 OST Part.12 - Sweet Night가 13일 오후 6시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고 밝혔다.


‘Sweet Night’는 “뷔”가 프로듀싱과 가창에 참여한 어쿠스틱한 느낌의 INDIE POP 곡으로 “뷔”의 매력적인 목소리가 돋보인다. “뷔”의 이번 OST 참여는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의 주인공이자 평소 친분이 있는 배우 “박서준”과 인연으로 성사됐다.


“뷔”는 그동안 RM과 함께한 '네시'를 비롯해 '풍경', ‘Winter bear’ 등 작업 곡들을 꾸준히 발표하며 음악적 역량을 발휘해왔다.


한편,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는 매주 금, 토 밤 10시 50분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중장년층 설렘 메이커 장민호, '찐어른 미팅: 사랑의 재개발' 응원…시청률 치트키가 나섰다
'찐어른 미팅: 사랑의 재개발'에 '트롯계 BTS' 장민호가 나선 이유는 무엇일까. 티캐스트 계열 E채널 신규 예능 프로그램 '찐어른 미팅: 사랑의 재개발'(이하 사랑의 재개발·연출 이지선)에는 든든한 홍보 요정이 있다. '대세' 가수 장민호가 그 주인공. 장민호는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에 출연해 TOP7에 올라 국민적인 인지도를 얻었다. 특히 중년 여성 팬들의 압도적인 지지를 얻으며 아이돌 스타 부럽지 않은 두터운 팬덤을 보유하고 있다. 장민호의 인기에 있어서는 그의 성실한 모습도 한 몫을 하고 잇다. 지난 1997년 그룹 유비스로 데뷔했던 장민호는 23년 동안 끊임 없는 노력을 거듭하며 트로트계에서 인정을 받았다. 여기에 경연 프로그램 '미스터트롯'에 출연, 끊임 없는 도전 정신을 보였다. 계속된 노력의 결과는 최고의 전성기를 얻게 된 것. 또한 경연 과정에서도 맏형으로서 살뜰하게 동생들을 챙기는 든든한 모습이 그려졌고, 최근에는 지난 10년 동안 꾸준히 세계 어린이들을 위한 후원을 해온 사실이 전해지는 등 모범적인 생활이 알려지며 진정성 있는 캐릭터가 시청자에게 제대로 와닿아 많은 인기를 구가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서구적인 훈훈한 비주얼은 물론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가족이란 이름의 '침입자'
‘침입자’(제작 비에이엔터테인먼트)는 감독의 개인적인 경험이 촉발한 질문에서 출발한 작품이다. 8년 전 아이를 낳은 감독은 ‘나의 기대와 다른 아이로 성장한다면?’ ‘과연 가족이란 이름으로 받아줄 수 있을까?’라는 질문을 품었다고 했다. 알려졌다시피 손원평 감독은 일본에서 베스트셀러가 된 소설 '아몬드'의 작가이기도 하다. 소설 '아몬드'와 영화 '침입자'의 주제는 같지만 다른이야기를, 다른 장르로 풀어내려 했다. ‘침입자’는 25년 전 실종된 동생을 찾았다는 연락을 받는 건축가 서진(김무열)의 이야기로 시작한다. 6개월 전 뺑소니 교통사고로 아내를 잃고 홀로 어린 딸을 키우는 그는 갑자기 나타나 가족에 헌신하는 동생 유진(송지효)이 낯설지만 딱히 문제를 찾아내지도 못한다. 부모는 물론 딸까지 유진에게 빠져들면서 서진의 의문은 커지고, 우울증으로 정신과 치료를 받아온 그의 강박과 의심 또한 커진다. 손원평 감독의 데뷔작이다 보니 연출력이 조금 아쉽다. 초반에 평화로운 가족관계를 지루하게 얘기하다보니 빠르게 진행되는 요즘 트렌드와 맞지 않아 집중도가 떨졌다. 영화는 후반으로 갈 수록 한치 앞을 예상할 수 없는 전개로 미스터리 스릴러의 강점을 발휘한다. 실종된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