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5.6℃
  • 구름조금강릉 29.4℃
  • 연무서울 25.3℃
  • 연무대전 26.3℃
  • 구름조금대구 27.4℃
  • 구름많음울산 25.0℃
  • 흐림광주 25.0℃
  • 구름많음부산 23.8℃
  • 흐림고창 24.8℃
  • 흐림제주 25.0℃
  • 흐림강화 24.3℃
  • 구름조금보은 26.3℃
  • 구름조금금산 26.5℃
  • 흐림강진군 24.7℃
  • 구름조금경주시 27.0℃
  • 흐림거제 24.2℃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서울역에서 임진강역까지 DMZ평화열차 3일간 운행

서울역에서 오후 4시 41분 출발, 임진강역에서 밤 10시 19분 출발

 

제11회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조직위원장 이재명, 집행위원장 홍형숙)가 코레일과 함께 서울역과 임진강역을 이어주는 DMZ평화열차를 영화제 일정에 맞춰 추가 운영한다. 

 

9월 20일 금요일부터 22일 일요일까지 3일간 운영되는 DMZ평화열차는 오후 4시 41분에 서울역에서 출발해 5시 51분에 문산 경유, 6시에 임진강역에 도착한다. 임진강역에서는 밤 10시 19분에 출발해서 문산 10시 26분 경유, 서울역에 11시 29분에 도착한다. 티켓은 코레일 홈페이지에서 편도 8,600원에 예매할 수 있으며 선착순이다. 관광객들은 사정에 맞춰 문산-임진강, 임진강-문산 구간만 탑승할 수도 있다. 고양, 파주 시민은 문산에서 경의중앙선을 이용하는 방법도 있다.

 

DMZ평화열차를 이용할 관광객들은 DMZ, 임진각 관광뿐만 아니라 영화제 주최의 특별공연과 이북5도 음식 체험부스를 즐길 수 있다. 20일 금요일 저녁 7시, 임진각 망배단에서 개최되는 개막식을 시작으로, 21일부터 22일까지 주말동안 임진강역 마정육교하단에서 8시에 무료로 다큐멘터리 야외상영도 즐길 수 있다. 21일은 「김복동」, 22일은 「주전장」이 상영된다. 망배단과 마정육교 모두 임진강역에서 도보기준 10분 내외 거리이다. 

 

제11회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는 9월 20일부터 27일까지 백석 메가박스와 벨라시타, 파주 롯데아울렛에서 접할 수 있다. 올해는 총 46개국, 총 152편의 다큐멘터리 영화가 상영될 예정이며, 평화, 소통, 생명을 주제로 아시아의 대표 다큐영화제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DMZ다큐멘터리영화제에 관련한 문의는 DMZ사무국 031-936-7402으로, DMZ평화열차에 대한 문의는 코레일 1544-7755에 문의하면 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첫방! E채널 '사랑의 재개발' 돈스파이크, 母 사랑 앞에서 실신 직전? "제발 그만!"
‘중장년층 사랑 찾기’로 신선한 바람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티캐스트 계열 E채널 신규 예능 프로그램 '찐어른 미팅: 사랑의 재개발'(이하 사랑의 재개발·연출 이지선)이 드디어 오늘 첫 공개된다. 첫 방송에서는 작곡가 겸 가수 돈스파이크의 어머니가 사랑을 찾아 나선다. 돈스파이크의 어머니는 7월 2일 방송하는 ‘사랑의 재개발'에 미팅 참가자로 출연한다. 앞서 공개된 티저 영상에서 돈스파이크는 "그 어떤 사람이라도 엄마를 견디기 힘들 것"이라며 어머니를 향한 '솔직 디스'를 선보였다. 이에 돈스파이크의 어머니는 "내가 이성 앞에서 변하는 것을 언제 봤겠냐"고 맞서 '현실 모자(母子)'의 케미를 자랑한 바 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돈스파이크의 어머니는 '카라'라는 닉네임을 통해 '걸크러시'의 매력을 자랑했다. 돈스파이크도 어머니를 응원하기 위해 대기실을 찾아 미팅 현장을 지켜봤다. 이날 카라는 "남성의 OO힘을 보고 싶다"고 언급해 스튜디오를 달아오르게 만들었다. 어머니의 '49금' 발언에 돈스파이크는 믿을 수 없다는 표정으로 리얼한 반응을 보였다. 돈스파이크의 '순도 100%' 리얼 반응은 이어졌다. 댄스 타임에서 한 남성 출연자가 카라에게 커플 댄스를 권하자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기존 개봉판보다 무려 33분이 더해진, '트로이 디렉터스 컷'
국내 최초로 스크린 상영하는 <트로이 디렉터스 컷>은 볼프강 페터젠 감독의 디렉션이 고스란히 반영되어 기존 개봉판보다 무려 33분이 더해진 것은 물론, 영상미와 사운드가 리마스터링 업그레이드 되었다. 특히 트로이 전쟁의 비극을 암시하는 오프닝부터 대규모 지중해 전투, 트로이 목마 작전, 오디세우스 등장씬까지 이전에는 볼 수 없던 새로운 장면들이 공개되었다. '트로이 디렉터스 컷'의 주목할 만한 점은 33분 분량이 추가되면서 전체적인 스토리 라인이 더욱 풍부해졌다. 아킬레스의 멘토이자 트로이 목마 작전을 세우는 영웅인 오디세우스의 이야기가 추가돼 아킬레스가 트로이 전쟁에 참전하는 동기와 전후 관계가 더욱 뚜렷해졌다. 또한 아킬레스와 브리세이스 사이의 로맨틱한 장면들이 추가돼 전쟁과 폭력 사이에서 서로를 갈망하는 감성적인 면이 더해지고 아킬레스가 다음날 전투에 나가지 않겠다고 결정하는 정당성을 부여하고 아킬레스 캐릭터의 입체적인 면이 부각됐다. 그리스 영웅 '아킬레스'와 '오디세우스', 그리고 트로이의 후계자 '헥토르'의 피 튀기는 사투를 그린 불멸의 신화 <트로이 디렉터스 컷>은 "할리우드 역대 최고의 블록버스터"(CHICAGO TRIBU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