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4℃
  • 흐림강릉 3.4℃
  • 구름많음서울 -0.9℃
  • 맑음대전 0.3℃
  • 맑음대구 2.9℃
  • 맑음울산 3.1℃
  • 맑음광주 4.1℃
  • 맑음부산 4.8℃
  • 맑음고창 0.7℃
  • 구름많음제주 7.8℃
  • 흐림강화 -1.6℃
  • 구름많음보은 -0.7℃
  • 맑음금산 -0.8℃
  • 맑음강진군 5.9℃
  • 맑음경주시 0.5℃
  • 맑음거제 1.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서울역에서 임진강역까지 DMZ평화열차 3일간 운행

서울역에서 오후 4시 41분 출발, 임진강역에서 밤 10시 19분 출발

URL복사

 

제11회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조직위원장 이재명, 집행위원장 홍형숙)가 코레일과 함께 서울역과 임진강역을 이어주는 DMZ평화열차를 영화제 일정에 맞춰 추가 운영한다. 

 

9월 20일 금요일부터 22일 일요일까지 3일간 운영되는 DMZ평화열차는 오후 4시 41분에 서울역에서 출발해 5시 51분에 문산 경유, 6시에 임진강역에 도착한다. 임진강역에서는 밤 10시 19분에 출발해서 문산 10시 26분 경유, 서울역에 11시 29분에 도착한다. 티켓은 코레일 홈페이지에서 편도 8,600원에 예매할 수 있으며 선착순이다. 관광객들은 사정에 맞춰 문산-임진강, 임진강-문산 구간만 탑승할 수도 있다. 고양, 파주 시민은 문산에서 경의중앙선을 이용하는 방법도 있다.

 

DMZ평화열차를 이용할 관광객들은 DMZ, 임진각 관광뿐만 아니라 영화제 주최의 특별공연과 이북5도 음식 체험부스를 즐길 수 있다. 20일 금요일 저녁 7시, 임진각 망배단에서 개최되는 개막식을 시작으로, 21일부터 22일까지 주말동안 임진강역 마정육교하단에서 8시에 무료로 다큐멘터리 야외상영도 즐길 수 있다. 21일은 「김복동」, 22일은 「주전장」이 상영된다. 망배단과 마정육교 모두 임진강역에서 도보기준 10분 내외 거리이다. 

 

제11회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는 9월 20일부터 27일까지 백석 메가박스와 벨라시타, 파주 롯데아울렛에서 접할 수 있다. 올해는 총 46개국, 총 152편의 다큐멘터리 영화가 상영될 예정이며, 평화, 소통, 생명을 주제로 아시아의 대표 다큐영화제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DMZ다큐멘터리영화제에 관련한 문의는 DMZ사무국 031-936-7402으로, DMZ평화열차에 대한 문의는 코레일 1544-7755에 문의하면 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암행어사' 권나라, 질투 시작? 김명수와 하영의 대화 엿듣기까지… 이들에게 무슨 일이
김명수와 권나라의 관계에 새로운 바람이 분다. 오늘(4일) 방송되는 KBS 2TV 월화드라마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이하 ‘암행어사’/ 연출 김정민/ 극본 박성훈, 강민선/ 제작 아이윌 미디어) 5회에서는 의문의 여인이 등장함으로써 김명수(성이겸 역)와 권나라(홍다인 역) 사이 묘한 기류가 흐른다고 해 시선을 모은다. 앞서 성이겸(김명수 분)과 홍다인(권나라 분)은 함께 어사단으로 활약하며 고을의 비리를 파헤쳤다. 암행어사의 죽음을 은폐하고 백성들을 착취하는 등 수령 부자가 저지른 악행을 하나둘 밝혀 나가며 숱한 고난을 함께 겪은 것. 지난 4회 말미에는 인질로 잡힌 홍다인을 구하려던 성이겸이 위기 상황을 맞닥뜨리며 손에 땀을 쥐는 엔딩이 탄생했다. 이렇듯 두 사람이 어사단의 일원으로서 끈끈하고 애틋한 동료애를 쌓아 가는 가운데 오늘 방송에서는 이전과 묘하게 달라진 분위기를 엿볼 수 있다고 해 기대가 커진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성이겸을 찾아온 규수 미옥(하영 분), 그리고 두 사람을 수상하게 바라보는 홍다인의 모습이 담겨 호기심을 불러일으킨다. 성이겸은 따뜻한 미소로 미옥을 맞이하고, 뒤이어 방문에 귀를 바짝 대고 두 사람의 대화를 엿듣는 홍다인까지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홀로그램 및 3D 영상 '신의 예술가, 미켈란젤로 특별전', 12월 4일부터 2021년 5월 2일까지 개최
12월 4일부터 내년 5월 2일까지 서울 강남구 소재 M컨템포러리 아트센터(르메르디앙 서울)에서 개최하는 ‘신의 예술가, 미켈란젤로 특별전’과 협업해 파나소닉 프로젝터 PT-RZ970과 PT-MZ670을 지원한다. 뛰어난 성능의 파나소닉의 프로젝터를 통해 ‘최후의 심판’ ‘아담의 창조’ ‘다비드상’ 등 미켈란젤로의 대표작들을 미디어아트와 3D 홀로그램으로 생생하게 만나볼 수 있다. 이번 전시회 ‘신의 예술가, 미켈란젤로 특별전’은 조각가이자 화가, 건축자이자 시인이었던 미켈란젤로의 예술 세계를 한자리에서 조망할 수 있는 미디어 아트 전시회이다. 파나소닉코리아는 프로젝터 PT-RZ970 3세트 및 PT-MZ670 11세트를 설치해 미켈란젤로의 걸작들을 다양한 효과들로 재해석하고, 르네상스의 프레스코화를 실물과 동일하게 재현한다. 일반적으로 강당 같은 넓은 공간에서는 2,000안시루멘 이상의 제품을 이용한다. 파나소닉 PT-RZ970은 10,000안시루멘의 밝기를 재현하며 더욱 선명하고 밝은 화면을 선사한다. 1-Chip-DLP 레이저 프로젝터로 듀얼 레이저 광학 엔진을 탑재하고 있으며, 레이저 출력을 직접 조절하여 낮은 전력 소비로 고명암을 실현한다. 뿐만 아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