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11.7℃
  • 맑음강릉 18.8℃
  • 연무서울 12.6℃
  • 맑음대전 14.5℃
  • 연무대구 16.2℃
  • 맑음울산 17.2℃
  • 박무광주 14.0℃
  • 맑음부산 19.4℃
  • 맑음고창 15.4℃
  • 맑음제주 18.7℃
  • 구름조금강화 12.8℃
  • 구름조금보은 8.1℃
  • 구름많음금산 10.6℃
  • 맑음강진군 17.6℃
  • 맑음경주시 17.1℃
  • 맑음거제 18.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패션&뷰티

대원미디어 + NII와 손잡고 ‘네모바지 스폰지밥’ 이색 컬래버, 폰지밥 어패럴 선보여

‘스폰지밥’과 ‘뚱이’ 이색 어패럴 라인업 판매 개시

 

 

대원미디어는 글로벌 인기 캐릭터 ‘스폰지밥’의 컬래버레이션 어패럴을 선보였다.

대원미디어는 뉴베이직 트렌디 캐주얼 브랜드 NII와 함께 이색 컬래버레이션 어패럴 라인업을 출시했다. 이는 ‘네모바지 스폰지밥’의 2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성사됐으며 8월 22일 오프라인 첫 공개 이후 8월 31일 온라인 판매도 개시하면서 많은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번 컬래버레이션에서는 F/W 시즌을 맞아 후드티와 맨투맨을 주력 라인업으로 12가지 스타일로 구성된 총 38종의 신상품을 선보인다. 픽셀 그래픽, 레터링, 자수, 일러스트 등을 통해 표현된 ‘네모바지 스폰지밥’의 개성 넘치는 인기 캐릭터들을 다양한 스타일의 세미 오버핏 라인업과 키즈 라인업으로 만나볼 수 있다.

현재 ‘네모바지 스폰지밥’ 컬래버레이션 어패럴은 NII의 전국 170여개 매장과 공식 온라인몰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하는 다양한 프로모션이 진행 중에 있다.

니켈로디언의 대표작 ‘네모바지 스폰지밥’은 바닷속 비키니 시티에 거주하는 스폰지밥과 친구들의 일상속 유쾌한 이야기를 통해서 북미를 넘어 전 세계적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TV 애니메이션이다. 대원미디어는 유·아동층에서부터 밀레니얼 세대(1980년대 초반~2000년대 초반 출생 세대)에 이르기까지 폭 넓은 연령대를 대상으로 니켈로디언 인기 IP를 활용한 다양한 라이센싱 사업을 확대하고 있다.

‘네모바지 스폰지밥’은 니켈로디언 채널을 통해 만나볼 수 있으며 스폰지밥 20주년 스페셜 타이틀인 <스폰지밥 최고의 생일>이 7월 19일 방영된 이후 새로운 에피소드가 지속 전개되고 있다. 특히 ‘네모바지 스폰지밥’의 20주년을 맞이하는 해인만큼 다양한 분야의 기업과 협업이 활발하게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2018년 대원미디어는 에스비에스바이아컴과의 계약을 통해 ‘네모바지 스폰지밥’을 비롯해 ‘돌연변이특공대 닌자거북이’, ‘퍼피구조대’ 등 니켈로디언의 글로벌 인기 IP를 활용한 사업을 전개할 수 있는 권리를 획득했다.


KBS2 '동백꽃 필 무렵' 미공개 스틸로 다시 보는 화제의 ‘후드 키스신’
화제의 드라마‘동백꽃 필 무렵’이 공효진과 강하늘의‘후드 키스신’스틸컷을 대방출했다.매회 시청자들의 심박수를 수직 상승시키는 이들의 로맨스가 오늘(6일)은 또 어떤 화제를 낳을지 기대감이 증폭된다. KBS 2TV수목드라마‘동백꽃 필 무렵’(극본 임상춘,연출 차영훈,강민경,제작 팬엔터테인먼트)지난 방송에서 황용식(강하늘)은 모두의 심장을 졸이게 했다.지친 기색이 역력한 표정으로 동백에게“우리 그만해요”라고 썸의 종료를 선언했기 때문.혹시라도 둘의 사이가 이대로 끝이 날까 덜컥 겁이 났지만,불안도 잠시“우리 결혼해요”라는 반전 프러포즈로 모두를 환호케 했다.여기서 끝이 아니었다.동백의“사랑한다”는 고백에 감격한 용식이 그녀와 뜨거운 입맞춤을 나눴기 때문.설렘을 폭발시킨 이 장면은 시청자들의 끝없는 리플레이를 유발했다. 이에‘동백꽃 필 무렵’제작진이 공개한 고화질 스틸컷은 시청자들의 심장을 또다시 자극한다.동백이 너무 귀엽고 예뻐서 평생 자기 옆에 두고 싶다던 용식은 이윽고 동백의 후드 끈을 잡아당겨 그녀의 입술로 돌진했다.훅 치고 들어오는 용식의‘촌므파탈’에“응?하자.응”이라는 섹시한 댕댕미까지 더해지니,설렘의‘라스트팡’이 터지고 말았다. ‘동백꽃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 공중에서 펼쳐지는 액션 끝판왕! '무삭제 액션 영상' 공개
개봉과 동시에 전체 박스오피스 1위에 등극하며 흥행 돌풍 중인 영화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가 실관람객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무삭제 액션 영상’을 최초 공개했다. <데드풀>을 통해 많은 사랑을 받았던 팀 밀러 감독은 땅과 바다, 하늘을 넘나드는 초대형 액션 스케일에 특유의 강렬하고 독창적인 연출력으로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를 올해 최고의 액션 블록버스터로 탄생시키며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이번에 공개된 ‘무삭제 액션 영상’은 공중에서 펼쳐지는 압도적 액션 스펙터클로 시선을 집중시킨다. 새로운 인류의 희망 ‘대니’를 제거하려는 최강의 적 ‘Rev-9’부터 ‘대니’를 지키기 위해 싸우는 ‘사라 코너’와 ‘T-800’까지, 캐릭터들이 총출동해 액션 대격돌을 펼치는 공중 액션씬은 가장 스케일이 큰 장면 중 하나로 손꼽힌다. 특히, 시리즈의 상징 ‘사라 코너’와 ‘T-800’이 비행기에 나란히 서서 ‘Rev-9’을 향해 폭격을 날리는 모습은 그 자체만으로도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기에 충분하다. 여기에 거침없이 쏟아지는 공격에도 끄떡없이 이륙하는 비행기까지 ‘대니’를 쫓아오는 최첨단 터미네이터 ‘

대한전선, 미국에서 또 수주… 총 1000억원대 규모 19년 누적 2700억 수주
대한전선이 미국 동부에서 지중 전력망 구축 턴키 프로젝트를 두 건 연달아 수주했다고 지난 30일 밝혔다. 각각 690억원, 360억원 규모의 대형 프로젝트로 총 1050억원이다. 이는 9월 미국에서 410억원 규모의 프로젝트를 수주한 이후 한 달 만에 이룬 값진 성과다. 두 건의 프로젝트는 모두 뉴욕 맨하튼에 인접한 롱아일랜드 지역에 안정적으로 전력을 공급하기 위해 신규 지중 전력망을 구축하는 건이다. 미국에서는 이례적으로 제품 공급과 전기 공사뿐 아니라 토목 공사와 준공 시험까지 일괄적으로 수행하는 풀 턴키 방식으로 진행된다. 특히 발주처의 사양에 맞춰 가격을 제시하는 단순 입찰이 아니라 발주처에 기술 및 시공 공법 등을 제안하는 입찰 방식으로 진행되었다는 점에서 중요한 의미를 가진다. 대한전선의 기술력과 엔지니어링 능력, 프로젝트 수행력 등이 미국 시장에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대목이기 때문이다. 대한전선은 풀 턴키로 진행되는 대규모 프로젝트에서 미국 현지 업체뿐 아니라 한국, 유럽, 일본 등 주요 전선업체들을 제치고 당당히 수주에 성공했다며 대한전선이 그간 선보여온 고객 맞춤 솔루션과 기술력이 미국 전력망 시장에서 인정받아 주요 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