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3.2℃
  • 구름조금강릉 24.9℃
  • 구름많음서울 23.7℃
  • 구름많음대전 23.9℃
  • 맑음대구 23.9℃
  • 구름많음울산 23.3℃
  • 광주 22.0℃
  • 부산 23.2℃
  • 흐림고창 22.4℃
  • 제주 25.4℃
  • 맑음강화 24.0℃
  • 구름조금보은 20.4℃
  • 구름조금금산 23.0℃
  • 흐림강진군 22.5℃
  • 구름많음경주시 24.6℃
  • 흐림거제 25.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웰컴2라이프' 정지훈-임지연, 가족愛 폭발! 달콤 부부+찰떡 수사파트너 활약 기대

 

‘웰컴2라이프’ 정지훈이 임지연을 향해 가족애를 폭발시켰다. 이에 평행 세계에서 애틋하고 달콤한 진짜 부부로 거듭난 두 사람의 관계와 앞으로의 전개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작품성과 연기력 모두에서 찬사를 받고 있는 MBC 월화미니시리즈 ‘웰컴2라이프’(연출 김근홍/ 극본 유희경/ 제작 김종학프로덕션)가 긴장과 감동, 설렘, 웃음을 오가는 퍼펙트한 완급조절 전개로 시청자들의 시간을 순삭케 만들고 있다. 이 가운데 현실 세계에서 평행 세계로 넘어가며 뒤바뀐 정지훈(이재상 역)과 임지연(라시온 역)의 관계와, 정지훈의 가치관 변화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현실 세계에서 임지연은 사귄 지 2주년이 되던 날 정지훈이 준비한 꽃다발로 그를 마구잡이로 때리며 분노를 토해냈다. 이에 정지훈은 이유도 모른 채 헤어졌고, 이후 만나면 으르렁거리는 악연이 된 두 사람. 반면, 평행 세계에서 정지훈-임지연은 달콤한 부부관계로, 정지훈은 한 순간에 뒤바뀐 관계에 당혹감을 감추지 못했고, 딸 이수아(이보나 역)의 존재에 쩔쩔매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나 정지훈은 이내 자신을 사랑스럽게 바라봐주는 임지연을 보며 그를 놓쳐버린 현실 세계에 대한 후회를 내비치기 시작해 관심을 높였다.
 
하지만 정지훈은 현실 세계로 돌아갈 수 없을지도 모른다는 예감이 들자 ‘돌아갈 수 없다면 선택해야 한다. 내가 살고 싶은 인생을’이라며 현실 세계처럼 ‘이재썅 변호사’의 길로 돌아가려고 했다. 그 순간 그를 잡아준 것은 다름아닌 임지연과 이수아. 특히 정지훈은 자신이 모질게 굴었음에도 따뜻하고 굳건한 믿음을 표하는 임지연을 보며 심경변화를 일으켰다. 더욱이 그는 곽시양(구동택 역)이 화가 난 임지연의 손을 잡으며 진정시키는 모습을 상기하며 질투심이 내비치기도. 무엇보다 이후 정지훈은 손병호(장도식 분)와 한상진(강윤기 분)이 임지연을 기소 위기에 처하게 만들자 “우리 와이프는 건들지 말았어야지. 이제 제대로 놀아봅시다”라며 가족애를 폭발시키는 모습으로 시선을 강탈했다.
 
이처럼 정지훈은 평행 세계로 넘어감으로써 인생의 변곡점을 맞이했다. 현실 세계에서 자신의 이익만을 위해 살아가던 정지훈이 결핍되어 있던 가족애를 가슴 속에 품기 시작하며 변화를 일으키고 있는 것. 이에 그가 달라진 가치관으로 펼쳐갈 활약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이에 더해 오는 26일(월) 방송에서는 두 세계에서 정지훈-임지연의 상반된 관계를 이끈 그 시발점이 공개될 예정이라고 해 궁금증이 고조된다.
 
MBC 월화미니시리즈 ‘웰컴2라이프’는 자신의 이득만 쫓던 악질 변호사가 의문의 사고로 평행 세계에 빨려 들어가 강직한 검사로 개과천선해 펼치는 로맨틱 코미디 수사물. 내일(26일,월) 밤 8시 55분에 13-14회가 방송된다.


MBC '웰컴2라이프' 정지훈-임지연, 가족愛 폭발! 달콤 부부+찰떡 수사파트너 활약 기대
‘웰컴2라이프’ 정지훈이 임지연을 향해 가족애를 폭발시켰다. 이에 평행 세계에서 애틋하고 달콤한 진짜 부부로 거듭난 두 사람의 관계와 앞으로의 전개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작품성과 연기력 모두에서 찬사를 받고 있는 MBC 월화미니시리즈 ‘웰컴2라이프’(연출 김근홍/ 극본 유희경/ 제작 김종학프로덕션)가 긴장과 감동, 설렘, 웃음을 오가는 퍼펙트한 완급조절 전개로 시청자들의 시간을 순삭케 만들고 있다. 이 가운데 현실 세계에서 평행 세계로 넘어가며 뒤바뀐 정지훈(이재상 역)과 임지연(라시온 역)의 관계와, 정지훈의 가치관 변화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현실 세계에서 임지연은 사귄 지 2주년이 되던 날 정지훈이 준비한 꽃다발로 그를 마구잡이로 때리며 분노를 토해냈다. 이에 정지훈은 이유도 모른 채 헤어졌고, 이후 만나면 으르렁거리는 악연이 된 두 사람. 반면, 평행 세계에서 정지훈-임지연은 달콤한 부부관계로, 정지훈은 한 순간에 뒤바뀐 관계에 당혹감을 감추지 못했고, 딸 이수아(이보나 역)의 존재에 쩔쩔매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나 정지훈은 이내 자신을 사랑스럽게 바라봐주는 임지연을 보며 그를 놓쳐버린 현실 세계에 대한 후회를 내비치기 시작해 관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 신동엽, 옹알스 부코페 성화봉송 꿀잼 보장
제 7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이하 '부코페')'의 성화 봉송 최초, 최종 주자로 거침없는 입담을 자랑하는 개그맨 신동엽과 넌버벌 코미디 팀 '옹알스'가 선정됐다. 23일(금) 개최될 '부코페'가 제 7회를 맞이하며 한층 업그레이드 된 웃음을 예고하고 있는 가운데, 축제의 메인 행사인 성화 봉송의 첫 번째 주자로 개그맨 신동엽이, 마지막 주자로 '옹알스(조수원, 조준우, 채경선, 최기섭, 하박, 이경섭, 최진영)'가 선정돼 보다 특별한 성화 봉송 이벤트를 선보이며 다채로운 볼거리 제공한다. 대체불가 국민 MC 신동엽은 특유의 익살스러움으로 그 누구도 상상하지 못한 방법의 채화를 진행, 말 그대로 ‘핫’한 채화 현장을 선보이며 부산 앞바다를 들썩이게 만들 예정이다. 앞서 제 7회 '부코페'개최에 축하의 목소리를 높였던 바, 그에 걸맞게 아주 뜨거운 채화 현장을 선보였다고. 이어 마지막 주자인 ‘옹알스’는 멤버인 조수원이 봉송대를 들고 나머지 멤버들은 저글링을 하며 입장, '뼈그맨(뼈 속까지 개그맨)' 다운 발상으로 보기만 해도 즐겁고, 기억에 남는 개막식을 선물한다. 이렇듯 부산을 물들일 웃음 폭탄을 날릴 예정인 국민 MC 신동엽과 언어장벽을 넘어선

CJ푸드빌 뚜레쥬르,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본상 수상
CJ푸드빌이 운영하는 뚜레쥬르가 ‘2019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커뮤니케이션 디자인 부문 본상을 수상했다고 23일 밝혔다. 수상 제품은 ‘구움 케이크류 패키지’와 ‘띠띠뽀 마들렌&케이크 패키지’로 단일 브랜드 2관왕의 영예를 안았다. 독일 노르트하임 베스트팔렌 디자인 센터가 주관하는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는 독일 IF 어워드, 미국 IDEA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꼽힌다. 1955년부터 역사를 이어왔으며, 수상작들은 국제적인 전시를 위해 레드닷 디자인 뮤지엄에 전시된다. 구움 케이크류 패키지는 제품의 형상을 모티프로 제품을 직관적으로 구분할 수 있도록 디자인했다. 롤케이크는 원형, 카스테라는 사각, 파운드케이크는 아치 형태다. 진열된 제품을 쉽게 구분할 수 있도록 측면은 사선으로 디자인하고, 맛 종류별로 컬러도 구분했다. 또한 박스 옆면을 당겨 열 수 있어 카스테라를 빼서 먹기 편리하며, 제품이 반 정도 남으면 박스를 접어서 간편하게 보관할 수 있다. 현재 지기(紙器) 구조 디자인 아이디어는 실용신안 특허를 진행 중이다. 띠띠뽀 마들렌&케이크는 패키지 자체가 하나의 캐릭터로서 생명력을 가질 수 있도록 디자인했다. 마들렌 박스는 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