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4.7℃
  • 흐림강릉 30.5℃
  • 서울 25.8℃
  • 흐림대전 28.2℃
  • 구름많음대구 30.8℃
  • 구름많음울산 30.8℃
  • 구름많음광주 28.7℃
  • 구름많음부산 30.6℃
  • 구름많음고창 28.6℃
  • 흐림제주 29.2℃
  • 흐림강화 25.1℃
  • 흐림보은 28.3℃
  • 흐림금산 30.0℃
  • 흐림강진군 28.8℃
  • 구름많음경주시 31.9℃
  • 구름많음거제 30.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박보검 ‘코-크 썸머 트립’ 락 페스티벌에 깜짝 등장해 참가자들과 만남

음악 취향 토크 나누는 등 바쁜 일상 속 짜릿한 여름 휴가 보내

 

박보검이 무더운 여름날 자신만의 짜릿한 일탈을 즐긴 모습이 공개됐다. 그가 찾은 곳은 지난 11일 인천 송도 달빛축제공원에서 열린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에서 진행된 ‘코-크 벌룬 인더 스카이(Coke Balloon in the Sky)’ 썸머 트립 현장이다.


2019년 코카-콜라의 여름 캠페인 ‘코-크 썸머 트립’은 무더운 여름과 반복되는 일상 속 특별한 순간을 원하는 소비자들에게 ‘낯설렘’ 가득한 여행을 제공하며, 코카-콜라 만의 짜릿한 상쾌함을 경험할 수 있도록 기획된 것. 코카-콜라는 오감을 만족시킬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구성된 썸머 트립을 통해 소비자들에게 특별한 경험을 전달하고 있다.


박보검은 8월 9일부터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에서 진행되고 있는 두 번째 ‘코-크 썸머 트립’인 ‘코-크 벌룬 인더 스카이 (Coke Balloon in the Sky)’에 깜짝 방문해 코카-콜라 만의 짜릿한 방법으로 페스티벌을 색다르게 즐겼다. 페스티벌 현장에 마련 된 ‘코-크 존’에 등장한 박보검은 사회자 유브이(UV), 모델 주우재 그리고 ‘코-크 썸머 트립’ 참가자들과 함께 기념 사진을 촬영하며 훈훈한 모습을 선보였다. 또한 열기구 ‘코-크 벌룬’을 타고 하늘 위에서 짜릿함을 만끽한 참가자들처럼 ‘코-크 벌룬’을 타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모습을 보이며 즐거운 한 때를 보냈다.


또한, 저녁 무렵 진행된 ‘음악 취향 토크’에서는 유브이와 ‘코-크 벌룬 인더 스카이’ 참가자들과 함께 이야기를 나누며 박보검만의 짜릿한 음악 취향을 공개하는가 하면, 시원한 코카-콜라와 함께 휴식을 즐기면서 한 여름 속 여유로운 한 때를 보냈다. 코카-콜라와 함께한 페스티벌에서 짜릿한 낯설렘을 즐긴 박보검은 헤드라이너 ‘PIA’의 메인 무대 전 현장의 관객들에게 인사를 전하는 등 현장 분위기를 한층 더 뜨겁게 만들었다. 팬들과의 깜짝 만남으로 한층 더 짜릿해진 ‘코-크 썸머 트립’을 통해 박보검은 바쁜 일상 속 자신만의 완벽한 여름 휴가를 완성했다.


각기 다른 콘셉트를 통해 짜릿한 낯설렘을 느낄 수 있는 ‘코-크 썸머 트립’은 총 3회에 걸쳐 진행된다. 지난 19일 열린 ‘코-크 풀 시네마 파티’를 시작으로, 이번 ‘코-크 벌룬 인더 스카이’까지 짜릿한 경험을 선사한 코카-콜라는 8월 24-25일 이틀간 강원도 양양 서피비치에서는 시간을 거슬러 올라간 듯 레트로 감성을 즐길 수 있는 ‘코-크 레트로 비치’로 참가자들에게 색다른 재미를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130여년 동안 전 세계인의 일상 속 짜릿한 행복을 전해 온 코카-콜라는 매년 여름 소비자들에게 짜릿한 즐거움을 전하는 썸머 캠페인을 통해 보기만 해도 시원함이 느껴지는 영상 광고와 이색적인 이벤트를 선보이며 소비자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광대들: 풍문조작단' 소나무에게 벼슬을? 세조실록 속 ‘언빌리버블 스토리’ 대공개!
세조실록 뒤에 역사를 뒤바꾼 광대들이 있었다는 상상력을 더한 팩션 사극 <광대들: 풍문조작단>을 통해 세조실록에 기록된 믿기 어려운 이적현상을 소개한다. #세조 10년 음력 2월속리산 소나무가 스스로 가지를 들어올리다 속리산 법주사로 행차하던 ‘세조’ 앞에 오래된 소나무 가지가 길을 막았다. 그 때 소나무가 스스로 가지를 번쩍 들어올려 ‘세조’의 가마가 지나도록 길을 비켜주었다. 그 모습이 마치 부처님 손과 같아 ‘세조’는 소나무에 정2품의 벼슬을 내렸고, 그 소나무는 지금까지 ‘정이품송’으로 불리고 있다. 이 ‘정이품송’ 에피소드는 영화 <광대들: 풍문조작단>에서 ‘한명회’의 명으로 ‘세조’의 미담을 조작하게 된 광대패 5인방이 처음으로 맡은 미션이다. <광대들: 풍문조작단>은 조선 팔도를 무대로 풍문을 조작하고 민심을 흔드는 광대들이 권력의 실세 ‘한명회’에 발탁되어 ‘세조’에 대한 미담을 만들어내면서 역사를 뒤바꾸는 이야기. 성공적으로 첫 미담을 퍼뜨린 광대패는 한양으로 부름을 받고 본격적인 풍문 조작에 돌입한다. #세조 10년 5월 2일 회암사 법회 중 부처님이 현신하다 세조 10년 5월 2일, 회암사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