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5.2℃
  • 구름조금강릉 1.5℃
  • 구름조금서울 -3.6℃
  • 맑음대전 -2.4℃
  • 맑음대구 0.5℃
  • 맑음울산 0.8℃
  • 맑음광주 0.2℃
  • 맑음부산 2.5℃
  • 맑음고창 -0.5℃
  • 구름많음제주 6.7℃
  • 구름많음강화 -5.2℃
  • 맑음보은 -4.8℃
  • 구름많음금산 -3.8℃
  • 맑음강진군 0.3℃
  • 맑음경주시 -0.8℃
  • 맑음거제 2.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한 프레임안에서 둘이 국어책만 읽어도 재미있다.” 김고은X정해인의 '유열의 음악앨범’

 

배우 김고은과 정해인이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을 통해 또 만났다. tvN 드라마 '도깨비' 이후 3년만이다.

“떨렸다. 무슨말을 했는지 기억도 안날 정도였다” 고 정해인이 김고은과의 첫 만남을 기억했다. 김고은은 사실 정해인과의 첫 만남이 감독님을 통한 영상통화였다고 한다.“ ‘도깨비’에서는 너무 짧은 시간 만나서 오랜만에 만나는 느낌이었다”고 말했다.

 

15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 압구정에서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유열의 음악앨범'은 라디오에서 흘러나온 노래처럼 우연히 만난 두 사람 미수(김고은)와 현우(정해인)가 오랜 시간 엇갈리고 마주하길 반복하며 서로의 주파수를 맞춰 나가는 과정을 그린 감성멜로 영화다.

 

캐스팅 이유에 대한 질문에 정지우 감독은 “새로운 멜로를 만들고 싶은 마음이 있었다. 그러던 중 김고은과 만나 이야기 하면서 김고은이 되게 어른 같은 기분이 들었다. 김고은이 영화에 나와야겠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정해인에 대해서는 "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에 나오기 전에 보게 됐는데 굉장히 매력있게 봤다. 운 좋게 두 사람이 한 영화에 나올 수 있게 되어 너무 좋았다.“

특히 감독은 “한 프레임에서 둘이 나와 국어책만 읽어도 재미있을 것이다.”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 연출을 맡은 정지우 감독이 김고은, 정해인 두 배우를 캐스팅한 이유에 대해 밝혔다.

“영화 보시면 두 사람이 아무것도 안 하고 있구나 하는 장면이 있다. 현장에서 두 사람이 모이기만 해도 재미있었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은 오는 8월 개봉 예정이다.




영화&공연

더보기
뮤지컬 ‘웃는 남자’ 개막 D-3, 뜨거운 열기로 가득한 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EXO)의 연습 현장
오는 9일(목) 개막을 앞둔 뮤지컬 '웃는 남자'가 뜨거운 열기로 가득한 연습 현장을 공개했다. 한층 견고한 짜임새의 서사와 속도감 있는 전개로 더욱 업그레이드된 재연 개막을 3일 남겨둔 EMK 오리지널 뮤지컬 '웃는 남자'의 연습 현장 사진이 공개돼 시선을 집중시킨다. 얼마 남지 않은 개막을 위해 연습에 몰두하고 있는 이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EXO), 민영기, 양준모, 신영숙, 김소향, 강혜인, 이수빈. 마치 본 공연에 오른 듯 각자의 캐릭터에 몰입하고 있는 배우들의 연기와 숨 죽이고 볼 수밖에 없는 압도적인 분위기는 얼마 남지 않은 개막에 기대감을 불어넣고 있다. 먼저, 지울 수 없는 웃는 얼굴을 가진 채 유랑극단에서 광대노릇을 하는 관능적인 젊은 청년 그윈플렌 역을 맡은 이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 이번 재연 무대에 뉴캐스트로 참여해 캐스팅 소식부터 화제를 일으킨 이석훈과 규현은 반짝이는 눈빛과 순수한 표정만으로도 극 중 그윈플렌을 단번에 연상시킨다. 2018년 초연에서 호평을 받았던 박강현과 수호의 깊은 연기력 역시 사진을 통해서도 오롯이 느껴진다. 여기에 호소력 짙은 넘버까지 더해져 새롭게 탄생할 네 명의 그윈플렌은 각각 어떤 매력을 지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