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8 (목)

  • 구름많음동두천 5.3℃
  • 흐림강릉 4.6℃
  • 박무서울 6.0℃
  • 박무대전 8.2℃
  • 박무대구 10.5℃
  • 흐림울산 10.6℃
  • 박무광주 9.7℃
  • 연무부산 12.6℃
  • 흐림고창 7.3℃
  • 박무제주 14.1℃
  • 맑음강화 6.1℃
  • 흐림보은 8.3℃
  • 구름많음금산 6.9℃
  • 구름많음강진군 11.0℃
  • 흐림경주시 9.5℃
  • 구름조금거제 13.7℃
기상청 제공


황금돼지띠, 모두 다 잘 돼지~! 복덩이 남자 스타들! 기해년 빛낼 95라인 돼지띠 아이돌!

2019년은 황금돼지의 해다. 복이 굴러온다는 부의 상징 돼지띠. 특히나 이번 기해년은 600년만에 돌아오는 황금돼지해로 행운을 가져다준다는 '복덩이'의 해로 불리고 있다. 오늘 사심뉴스에서는 이 복덩이 스타인 95년생 남자 아이돌들 살펴보려 한다.


1. 방탄소년단 지민, 뷔




지민과 뷔는 이미 방탄소년단 팬 "ARMY"사이에서는 폭풍 인기몰이중인 95라인이다. 절친라인으로 보기만해도 눈이 저절로 정화된다는 의미에서 팬들사이에서 "개안즈"라고 불리는 조합이다.


팀 내에서도 에너자이저 기운을 뽐내며 훈훈한 케미스트리를 이어가는 지민과 뷔는 사랑받는 복덩이 스타들 중 단연 최고이다.


2. 워너원 황민현, 옹성우



지난 해 활동을 종료한 워너원에서 황민현과 옹성우는 95년생 스타다. 활동 당시 조각상처럼 잘생겼다는 뜻에서 "옹비드 조각상"이라는 애칭을 얻었다. 탐나는 개그 감각과 돋보이는 조각 외모는 그를 단숨에 스타 반열에 올라서게 했다. 뿐만 아니라 황민현 역시 훈훈한 외모와 훤칠한 키로 여심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독보적인 분위기를 갖춘 황민현은 "황제"라는 애칭을 얻은 바 있다.


워너원 활동은 공식 종료됐지만, 복덩이 스타들의 활약은 무궁무진하다. 옹성우는 공식트위터가 개설하자마자 3만 팔로워를 기록하며 식지않는 인기행보를 이어가며 '열여덟의 순간'으로 복귀해 배우돌로 성장해나간다. 황민현은 뉴이스트로 복귀, 최근 밀라노 패션위크에서 근황을 알리며 종횡무진한 활약을 예고했다.


3. 뉴이스트W  JRX렌X백호



뉴이스트는 곧 합류할 황민현을 포함, 아론을 제외한 나머지 멤버들이 모두 돼지띠이다. 지난 활동에서 역주행의 신화를 써내려간 뉴이스W는  13년에 나온 '여보세요'로 꽃길을 예약한 복덩이 집합소다.


한편, 이에 황민현이 합류할 것을 예고해 황금길을 걸을 것으로 예상된다. 최근  그룹 뉴이스트가 멤버 5인 완전체 새 프로필 이미지를 공개, 오는 4월 체조경기장에서 완전체 콘서트를 개최한다.


4.비투비 육성재



육성재는 연기, 예능, 노래 게다가 개그감까지 갖춘 황금돌로 거듭나면서 '복덩이' 매력을 입증했다.


'비글미'가 가득한 비투비에서 독특한 개그감을 선보이며 "육잘또"라는 별칭을 얻으며 사랑받았다. '복면가왕'에 출연해 중저음의 폭발적인 성량을 자랑해 스튜디오를 깜짝 놀라게 하며, 이후 tvN '도깨비'에서 신에 빙의한 연기를 소름끼치게 소화한 육성재. 이후 예능스타로도 많은 사랑을 받으며 만능재주꾼 면모를 보였다.


한편, 육성재는 '식빵 굽는 남자' 출연제의를 받아 검토중이다.


이와 같이 새해에도 빛나는 돼지띠 스타들을 살펴보았다. 복덩이 스타들, 돼지띠라는 행운이 아닌 그들의 진정한 노력 끝에 이룬 성공이 더 빛나는 한 해였다. 앞으로도 스타들의 행보가 더욱 기대된다.




KBS '옥탑방의 문제아들' 방송 최초, 김보성이 연주하는 '엘리제를 위하여' 공개!
‘옥탑방의 문제아들’ 김보성이 출연해 반전 매력을 선보였다. 오는 27일 방송되는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김용만, 송은이, 김숙, 정형돈, 민경훈 5명의 문제아들이 10개의 상식 문제를 맞히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본격 퇴근 전쟁. 특히 이날 게스트로 김보성이 출연. 엉뚱 개인기부터 반전 피아노 실력까지 역대급 매력을 방출할 예정이다. 이날 방송에서 김보성은 문제가 막힐 때마다 힌트요정으로서 대 활약을 펼쳤다. 김보성은 옥탑방 최초 청양고추 개인기를 선보였다고 전해져 눈길을 끈다. 그는 청양고추 30개를 먹어 대회에서 우승한 적이 있다고 밝히며 청양고추 한 다발을 입에 가득 넣었다는 후문이다. 뿐만 아니라 그는 장풍을 쏴서 책을 넘어뜨리는 등의 엉뚱한 개인기들을 연이어 선보여 문제아들을 폭소케 했다. 김보성의 활약은 여기서 멈추지 않았다. 그는 숨겨둔 비장의 개인기로 ‘피아노 연주’를 언급했는데 이를 들은 김숙은 “오빠가 피아노를 치면 대박이지!”라며 감탄했다. 이에 김보성은 과거 체르니 40번까지 쳤다고 밝히며 그동안 어느 방송에서도 볼 수 없었던 피아노 실력을 깜짝 공개해 현장에 있던 모든 사람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그의 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