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3.1℃
  • 구름조금강릉 23.0℃
  • 구름많음서울 25.8℃
  • 맑음대전 24.9℃
  • 흐림대구 24.4℃
  • 울산 23.7℃
  • 맑음광주 25.3℃
  • 흐림부산 25.4℃
  • 구름조금고창 24.0℃
  • 구름많음제주 26.6℃
  • 구름많음강화 22.9℃
  • 구름많음보은 22.4℃
  • 구름조금금산 23.5℃
  • 구름조금강진군 24.0℃
  • 구름많음경주시 24.1℃
  • 구름많음거제 24.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채널 S '위장취업' 신기루X김민경X홍윤화, ‘꽃게잡이 배’에서 펼쳐진 열일 현장! ‘폭풍 먹방러’의 꿀맛나는 꽃게 먹방!

 

‘폭풍 먹방러’ 신기루, 김민경, 홍윤화가 3인 3색 ‘일꾼러’로 변신해 유쾌한 웃음을 선사했다. 

 

신기루, 김민경, 홍윤화는 14일(어제) 방송된 KBS Joy와 채널S 공동제작 예능 프로그램 ‘위장취업’ 1회에서 첫 근무지 꽃게잡이 배에 올라 취업을 빙자한 역대급 먹방을 펼쳤다. 

 

인력사무소에 도착한 ‘먹자매’ 3인방은 취업을 위해 작성한 이력서를 공개했다. 증명사진부터 빅웃음을 안긴 신기루는 “이제 삼복더위가 찾아왔다. 아무쪼록 냉기 가득한 환경에서 일할 수 있도록 선처를 부탁한다”며 탄원서를 빙자한 이력서로 포복절도케 했다. 

 

이들의 첫 위장 근무지는 서해안 꽃게잡이로 정해졌다. 서해 바다 한가운데에서 본격 꽃게 조업을 시작한 김민경은 놓치는 그물이 없는지 꼼꼼하게 살피는가 하면 양만기 조절까지 하며 제철 꽃게를 줄줄이 잡아냈다.

 

홍윤화는 그물에 소라가 잡히자 즉석에서 가수 이소라 성대모사로 깨알 개그를 선보였다. 특히 그녀는 선장님의 취향을 저격하는 ‘홍크박스’로 변신해 흥을 돋웠다.

 

꽃게잡이 배에서 새로운 적성을 찾은 신기루와 김민경, 홍윤화는 그물 올리기 작업을 마친 뒤 꽃게잡이 배에서만 먹을 수 있는 선장님표 특별식에 푹 빠졌다. 랍스타와 비슷한 감칠맛의 생꽃게 회부터 고급스러운 맛의 게딱지 회까지 맛본 이들은 행복 가득한 미소를 지어 보여 시청자들의 군침을 자극시켰다.

 

항구에 무사히 도착한 이들은 오늘 잡은 꽃게로 꽃게찜과 꽃게탕을 만들기로 했다. 홍윤화는 주부의 관록을 십분 발휘해 요리를 뚝딱 완성했고, 갓 잡은 꽃게로 만든 싱싱한 꽃게 맛을 본 신기루와 김민경은 감탄을 터트렸다. 

신기루는 홍윤화가 식탁 위에 떨어트린 꽃게 알을 잽싸게 주워 먹어 ‘알도둑’에 등극, 홍윤화는 “경찰 불러”라고 소리치는 등 깨알 상황극으로 웃음까지 다잡았다. 

 

첫 번째 위장 취업을 마친 김민경은 “바다 위에서 바람을 맞으며 먹은 상황이 맛있었다”며 “먹방은 진정성이라고 생각한다”는 명언 퍼레이드로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꽃게로 배를 채운 이들은 마지막으로 선장님께 일당을 받으러 갔다. 하지만 생각보다 얇은 봉투에 불안해졌고, 이들은 일당 보다 더 많이 먹어 오히려 추가 금액을 결제해야 하는 상황을 맞았다. 가위바위보 끝에 신기루가 추가 결제자로 당첨, 그녀는 쿨하게 남은 금액을 송금해 멤버들의 박수를 받았다.

 

신기루, 김민경, 홍윤화는 꽃게잡이 현장에서 거침없는 입담과 맛깔나는 먹방 등 역대급 케미를 뽐내며 시청자들의 이목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천상 먹방러 신기루, 김민경, 홍윤화의 열정 넘치는 열일 현장과 맛깔나는 먹활약은 매주 수요일 저녁 8시 방송되는 KBS Joy, 채널S ‘위장취업’에서 만나볼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영화&공연

더보기
제28회 부산국제영화제, BIFF 2023 & ACFM 2023 아름다운 빛의 에너지를 담아낸 공식 포스터 2종 전격 공개!
10월 4일(수)부터 10월 13일(금)까지 열흘간 개최되는 제28회 부산국제영화제가 영화제와 마켓의 공식 포스터를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공식 포스터는 회전하는 프리즘을 통과한 다채로운 색과 형체의 빛이 조화로운 상호작용으로 파생된 이미지를 모티브로 한다. 마치 영사기의 렌즈를 통해 스크린에 드리워진 빛을 연상케 하는 가운데, 검은 배경 위에 아름답게 어우러진 빛은 저마다 깊고 찬란한 서사를 가진 각양각색의 영화들을 떠올리게 한다. 이는 동시에 눈부신 빛의 에너지로 가득한 아시아 최대의 영화 축제, 부산국제영화제를 상징해 특별한 의미를 더한다. 제28회 부산국제영화제 공식 포스터는 빛과 유리를 매체로 탐구를 이어가고 있는 신봉철 작가의 ‘나의 별에게’(2022)를 원작으로 하여 부산현대시각디자인협회장을 맡고 있는 최순대 미술감독이 기획, 디자인했다. 그는 제2회 부산국제영화제부터 미술감독으로 활동하고 있다. 지난해 대면 행사로서의 성공적인 개최를 이뤄내며 화제를 모은 부산국제영화제는 올해 역시 다채로운 영화와 함께 다시금 관객과 호흡하는 영화제로 거듭나기 위해 최선의 준비를 다하고 있으며 오는 9월 5일(화) 오후 2시에 진행되는 제28회 부산국제영화제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