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9.5℃
  • 맑음강릉 34.7℃
  • 맑음서울 30.6℃
  • 맑음대전 29.9℃
  • 맑음대구 31.3℃
  • 맑음울산 29.5℃
  • 맑음광주 30.7℃
  • 맑음부산 26.2℃
  • 맑음고창 29.9℃
  • 흐림제주 24.5℃
  • 구름조금강화 26.5℃
  • 맑음보은 29.9℃
  • 맑음금산 30.4℃
  • 구름많음강진군 30.2℃
  • 맑음경주시 33.7℃
  • 맑음거제 27.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SBS '낭만닥터 김사부3' 올드&뉴 돌담져스 캐릭터 포스터 공개! 각양각색 개성만점


‘낭만닥터 김사부3’ 올드&뉴 돌담져스 멤버들이 뭉친 캐릭터 포스터가 공개됐다.

 

4월 28일 첫 방송되는 SBS 새 금토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3’(극본 강은경, 임혜민/연출 유인식, 강보승/제작 삼화네트웍스, 스튜디오S)는 지방의 초라한 돌담병원을 배경으로 벌어지는 ‘진짜 닥터’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2016년 방영된 시즌1과 2020년 방영된 시즌2 모두 최고 시청률 27%를 기록한 메가 히트 시리즈물로, 3년 만에 시즌3를 선보이며 주목받고 있다. 시즌3에는 한석규, 안효섭, 이성경을 비롯한 시리즈 성공 주역들이 대거 함께해 돌담병원의 세계관을 잇는다.

 

이번에 공개된 올드&뉴 돌담져스 멤버들의 캐릭터 포스터에는 김사부(한석규 분)의 시선으로 바라보는 그들의 모습이 담겨 있어 관심을 모은다. 각자 위치에서 일을 하는 돌담져스의 모습, 한날한시 돌담병원에서 벌어지고 있는 다양한 일들을 엿볼 수 있어 흥미를 더한다.

 

먼저 시즌1부터 함께한 원년 멤버들은 반가움을 자아낸다. 돌담병원을 지키는 정의로운 간호사 박은탁(김민재 분), 수간호사 오명심(진경 분)은 따뜻한 미소로 인사를 건넨다. 로비에서 환자들에게 커피를 건네는 행정 실장 장기태(임원희 분), 프리랜서 마취과 담당의 남도일(변우민 분) 등 터줏대감들의 여전한 모습 또한 정겹다.

 

환자들을 살뜰히 살피는 응급의학과 ‘정쌤’ 정인수(윤나무 분), 정형외과 ‘뼈쌤’ 배문정(신동욱 분), 응급의학과 ‘아름쌤’ 윤아름(소주연 분)의 모습도 포착됐다. 그 뒤에서 차트를 정리하고 있는 간호사들 주영미(윤보라 분)와 엄현정(정지안 분), 뺀질거리는 외과 양호준(고상호 분) 선생의 모습도 보인다.

 

돌담병원 입구를 당당히 들어오고 있는 박민국(김주헌 분) 원장도 있다. 시즌3부터 김사부와 뜻을 함께하게 된 박민국이기에 든든함을 더한다. 이어 각 잡힌 슈트를 입은 새 인물 차진만(이경영 분)은 비장한 얼굴로 돌담병원에 입장하고 있다. 김사부의 라이벌 차진만이 돌담병원에 어떤 지각변동을 일으킬지 관심이 주목된다.

 

특히 신입 의사로 합류한 ‘뉴페이스’ 장동화(이신영 분)와 이선웅(이홍내 분)의 캐릭터 포스터는 신선함을 불어넣는다. 허둥지둥 초음파 젤을 짜고 있는 장동화는 자유분방한 MZ세대 의사로서, 돌담병원의 새로운 금쪽이로 활약할 예정. 돌담져스 선배들을 동경과 신기함의 눈빛으로 바라보는 이선웅의 모습은 그가 어떻게 돌담병원에 오게 됐는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막내 라인으로 활약할 신입 의사들이 기존 멤버들과 어떤 선후배 케미를 만들어갈지 관심이 집중된다.

 

원년 멤버와 시즌3 신입 멤버가 어우러진 돌담져스의 캐릭터 포스터는 반가움과 함께 새로운 이야기를 향한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돌담병원에 어떤 새로운 바람이 불어올지 시즌3 첫 방송이 더욱 기다려진다.

 

한편, SBS 새 금토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3’에서는 시즌 1, 2에 이어 의기투합한 ‘명불허전 최고의 콤비’ 강은경 작가와 유인식 감독이 또 한번 웰메이드 시너지를 만든다. ‘낭만닥터 김사부3’는 ‘모범택시2’ 후속으로 4월 28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SBS ‘굿파트너’ 장나라X남지현, 이혼전문변호사들의 워맨스 폭발 오피스물
SBS의 새 금토드라마 '굿파트너'(극본 최유나, 연출 김가람, 기획·제작 스튜디오S·스튜디오앤뉴)가 오는 7월 12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이 드라마는 스타변호사 차은경(장나라)과 신입변호사 한유리(남지현)의 극과 극 분위기를 담은 메인 포스터를 공개하며 큰 관심을 모았다. ‘굿파트너’는 이혼이 ‘천직’인 스타변호사 차은경과 이혼은 ‘처음’인 신입변호사 한유리가 펼치는 냉혹하면서도 뜨거운 휴먼 법정 오피스 드라마다. 이 드라마는 예기치 않은 이별을 마주한 사람들과 가정을 해체하는 순간에 벌어지는 다양한 빅딜과 딜레마를 현실적이고 직접적으로 그려낸다. 특히 대중에게 잘 알려진 최유나 이혼전문변호사가 직접 집필한 만큼 공감력 높은 법정 드라마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한 ‘알고있지만,’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등의 작품으로 호평받은 김가람 감독이 연출을 맡아 완성도를 높였다. 공개된 메인 포스터에서는 경력 17년 차 베테랑 변호사 차은경의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과 이제 막 첫발을 내디딘 신입 변호사 한유리의 열정적인 모습을 대비시켜 흥미를 자아냈다. 차은경의 자신감 넘치는 눈빛과 여유만만한 자태는 그녀가 독보적인 스타변호사임을 보여주며, 한유리의 반짝이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