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5.9℃
  • 맑음강릉 31.1℃
  • 구름많음서울 26.0℃
  • 맑음대전 25.8℃
  • 맑음대구 28.4℃
  • 맑음울산 29.0℃
  • 맑음광주 26.0℃
  • 맑음부산 26.6℃
  • 맑음고창 27.2℃
  • 박무제주 22.0℃
  • 구름조금강화 23.9℃
  • 맑음보은 25.2℃
  • 맑음금산 25.6℃
  • 맑음강진군 26.3℃
  • 맑음경주시 30.7℃
  • 맑음거제 27.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KBS ‘금이야 옥이야’ 싱글 대디 X 입양아 미술선생, 우여곡절 복잡하게 얽히고설킨 관계 시작!


 

KBS 1TV 일일드라마 ‘금이야 옥이야’ 서준영과 윤다영이 김시은의 교통사고로 인해 첫 인연을 맺는 모습으로 우여곡절 관계의 시작을 알렸다.

 

지난 30일(목) 저녁 8시 30분 방송된 ‘금이야 옥이야’(극본 채혜영, 유상영, 백금/연출 최지영/제작 몬스터유니온) 4회는 닐슨코리아 기준, 전국 시청률 13.4%, 수도권 시청률 11.3%를 기록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금강산(서준영)과 옥미래(윤다영)의 악연으로 얽힌 첫 만남과 더불어 두 사람의 우연적인 만남이 연속되면서 앞으로 관계 향방에 대한 호기심을 드높였다.

 

극 중 금강산은 차에 치일 뻔한 금잔디(김시은)를 온몸 날려 구한 뒤, 곧바로 운전을 한 옥미래에게 달려가 “당신 제정신이야?”라며 언성을 높였다. 옥미래는 죄송하다며 사과했지만, 금강산은 옥미래의 차 보조석에 있는 와인을 발견하고는 음주 운전을 의심했던 것. 이에 옥미래가 “저 술 마시고 운전하는 경우 없는 사람 아니거든요”라며 억울함을 토로하자 금강산은 “그럼 난폭운전은 경우 있으신 건가?”라며 비난했다. 그때 뒷차의 경적이 울렸고, 금잔디가 아빠 금강산을 말리면서 상황이 종료되자 옥미래는 미안한 마음에 자신의 연락처를 적어 금강산에게 건네줬다.

 

이후 금강산은 장호랑(반민정)이 운영하는 미술학원에 도시락 배달을 하러 갔다가 새로 온 미술 선생님이라며 옥미래를 소개받아 깜짝 놀랐고, 옥미래 역시 당황한 표정을 드리웠다. 이내 금강산은 장호랑에게 옥미래가 난폭운전으로 자신의 딸을 칠 뻔했다며, 미술 선생님을 할 자격이 없는 인물이라고 일갈했다. 결국 옥미래는 갑자기 폐소공포증이 찾아와 사고가 날 뻔했다는 사실을 밝히며 오해를 풀었고, 거듭된 옥미래의 사과에 금강산도 멋쩍어하며 딸아이도 다친 데 없으니 걱정하지 말라면서 옥미래를 안심시켰다.

 

그런 가운데 금잔디는 아이돌이 되기 위한 트레이닝 비용 천만 원을 만들기 위해 아르바이트를 하다가 미성년자라는 사실이 발각돼 쫓겨났던 상황. 벼랑 끝에 내몰린 금잔디는 교통사고 당시 아빠 금강산이 받았던 옥미래의 연락처를 떠올리고는 트레이닝 비용을 충당하고자 했다. 급기야 금잔디는 옥미래를 불러내 “그날 사고로 전 이렇게 깁스를 하고, 우리 아빤 병원에 입원했어요”라고 당돌하게 선언했다. 방금 전, 미술학원에서 금강산을 만났던 옥미래가 금잔디에게 아빠가 정말 입원했는지 확인차 묻자 금잔디는 뻔뻔하게 “우리 아빠 일도 못하고 손해가 이만저만이 아니에요”라고 답변했다.

 

그런가 하면 이날 엔딩에서는 금잔디가 옥미래에게 “피해 보상하셔야죠. 딱 천만 원 어때요?”라고 당돌하게 말하는 장면이 담기면서 과연 금잔디가 트레이닝 비용으로 활용할 합의금을 받아낼 수 있을지 궁금증을 폭발시켰다.

 

방송 후 시청자들은 “사춘기 딸 진짜 키우기 어려워 보이네요. 강산 아빠 힘내라!”, “금잔디가 아빠한테 혼날 각인데? 다음 회 너무 궁금해요~”, “치일 뻔한 딸 구하는 서준영 멋있다!”, “윤다영 연기 잘한다!”, “스토리가 알차서 재밌어요”, “주변 인물들 이야기도 흥미진진한 듯!” 등 다양한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KBS 1TV 일일드라마 ‘금이야 옥이야’ 5회는 3월 31일(오늘) 저녁 8시 30분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SBS ‘굿파트너’ 장나라X남지현, 이혼전문변호사들의 워맨스 폭발 오피스물
SBS의 새 금토드라마 '굿파트너'(극본 최유나, 연출 김가람, 기획·제작 스튜디오S·스튜디오앤뉴)가 오는 7월 12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이 드라마는 스타변호사 차은경(장나라)과 신입변호사 한유리(남지현)의 극과 극 분위기를 담은 메인 포스터를 공개하며 큰 관심을 모았다. ‘굿파트너’는 이혼이 ‘천직’인 스타변호사 차은경과 이혼은 ‘처음’인 신입변호사 한유리가 펼치는 냉혹하면서도 뜨거운 휴먼 법정 오피스 드라마다. 이 드라마는 예기치 않은 이별을 마주한 사람들과 가정을 해체하는 순간에 벌어지는 다양한 빅딜과 딜레마를 현실적이고 직접적으로 그려낸다. 특히 대중에게 잘 알려진 최유나 이혼전문변호사가 직접 집필한 만큼 공감력 높은 법정 드라마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한 ‘알고있지만,’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등의 작품으로 호평받은 김가람 감독이 연출을 맡아 완성도를 높였다. 공개된 메인 포스터에서는 경력 17년 차 베테랑 변호사 차은경의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과 이제 막 첫발을 내디딘 신입 변호사 한유리의 열정적인 모습을 대비시켜 흥미를 자아냈다. 차은경의 자신감 넘치는 눈빛과 여유만만한 자태는 그녀가 독보적인 스타변호사임을 보여주며, 한유리의 반짝이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