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5℃
  • 맑음강릉 10.4℃
  • 맑음서울 4.0℃
  • 맑음대전 2.9℃
  • 맑음대구 5.8℃
  • 맑음울산 7.6℃
  • 맑음광주 4.0℃
  • 맑음부산 7.9℃
  • 맑음고창 0.6℃
  • 맑음제주 8.7℃
  • 맑음강화 4.8℃
  • 맑음보은 -0.3℃
  • 맑음금산 -0.3℃
  • 맑음강진군 2.3℃
  • 맑음경주시 1.6℃
  • 맑음거제 6.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2 '어쩌다 마주친, 그대' 김동욱X진기주, 시간 여행자가 된 두 사람!

 

‘어쩌다 마주친, 그대’의 배우 김동욱, 진기주가 시간 여행자로 변신한다.

 

오는 5월 1일(월) 첫 방송을 앞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어쩌다 마주친, 그대’(연출 강수연, 이웅희 / 극본 백소연 / 제작 아크미디어) 측은 29일(오늘) 보기만 해도 긴장감 넘치는 김동욱(윤해준 역), 진기주(백윤영 역)의 스틸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동욱은 무언가 신경 쓰인다는 듯 미간을 찌푸리는가 하면 포커페이스를 유지해 눈길을 끌고, 1987년의 여고생으로 돌아간 진기주 모습에서 불안함을 느낄 수 있다. 과연 두 사람을 중심으로 어떤 위험천만한 일들이 벌어질지 궁금해지는 대목.

 

김동욱이 연기하는 윤해준은 우연히 얻게 된 타임머신으로 시간 여행자가 되어 1987년의 연쇄살인 사건의 진실을 파헤친다. 진기주 역시 우연한 사고로 1987년에 갇히며 예상치 못한 인물들과 인연을 맺게 되는 백윤영 역을 연기한다. 

 

제작진에 따르면 김동욱, 진기주는 각각 1987년에서 해결해야 할 일이 다른 듯하면서도, 결국 목표가 같다는 것을 알게 된다. 특히 사건의 퍼즐을 맞춰가며 모든 것을 되돌려놓으려는 강한 의지가 극적 몰입도를 높일 예정이다.

 

이와 관련 ‘어쩌다 마주친, 그대’ 제작진은 “생생하고 여운 깊은 스토리 속에서 빛나는 김동욱, 진기주 두 배우의 열연을 기대 해달라”며 “예비 시청자들을 한순간에 몰입시킬 배우들의 강렬한 포스를 함께 느껴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어쩌다 마주친, 그대’는 1987년에 갇혀버린 두 남녀의 이상하고 아름다운 시간 여행기로, 과거 연쇄살인 사건의 진실을 찾아 나선 윤해준(김동욱 분)과 백윤영(진기주 분)이 서로 목표가 이어져 있음을 깨닫고 사건을 풀어가는 이야기를 그려낸 작품이다.

 

김동욱, 진기주의 압도적인 캐릭터 흡수력이 돋보일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어쩌다 마주친, 그대’는 오는 5월 1일(월) 첫 방송 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tvN '판도라 : 조작된 낙원' 빌런즈 안내상, 이상윤 검은 속내 알았나? 분노 폭발
tvN 토일드라마 ‘판도라 : 조작된 낙원’(크리에이터 김순옥, 연출 최영훈, 극본 현지민,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초록뱀미디어) 측은 오늘(8일) 표재현(이상윤 분)과 장금모(안내상 분)가 날카롭게 대립각을 세우는 현장을 포착했다. 승기를 잡은 듯 여유로운 표재현에 비해 충격을 받은 듯한 장금모의 대비되는 표정이 빌런들의 전쟁의 결과를 궁금케 한다. 지난 방송에서는 장금모가 자신이 죽인 김소혜(오봄길 분)의 아들인 표재현의 협박에 기자회견을 자처하며 위기에 빠진 표재현을 구했다. 또한 고해수(장희진 분)가 아버지 고태선 전 대통령(차광수 분) 암살 의뢰인이 시아버지 장금모라는 것을 알고 충격에 휩싸였다. 장도진(박기웅 분)은 충격받을 고해수를 위해 그리고 자신과 고해수의 관계를 영영 돌이킬 수 없을까 두려운 마음에 장금모가 고태선의 암살을 의뢰한 증거를 숨기려다가 오해를 일으키며 안타까움을 안겼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 장금모는 엄실장(성창훈 분)의 멱살을 잡으며 분노하고 있다. 엄실장은 이미 표재현에게 포섭돼 그의 복수 설계를 실행하고 있는 인물. 엄실장에게 어찌 된 영문인지 분노를 퍼붓는 장금모와 두 사람을 여유롭게 바라보는 표재현의 대비되는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