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0.4℃
  • 구름많음강릉 4.8℃
  • 맑음서울 1.3℃
  • 맑음대전 0.6℃
  • 맑음대구 3.8℃
  • 맑음울산 3.4℃
  • 구름조금광주 5.2℃
  • 맑음부산 5.0℃
  • 구름많음고창 4.0℃
  • 구름많음제주 9.7℃
  • 맑음강화 0.9℃
  • 맑음보은 -1.0℃
  • 맑음금산 0.0℃
  • 맑음강진군 5.0℃
  • 맑음경주시 3.7℃
  • 맑음거제 5.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JTBC '팬텀싱어4' MC 전현무가 밝힌 7년 장수 비결 “자극적 진행 NO”

 

3년 만에 돌아오는 ‘팬텀싱어4’ MC 전현무가 더욱 막강하고 치열해진 시즌을 예고했다.


오는 3월 10일(금) 첫 방송되는 JTBC ‘팬텀싱어4’(기획 김형중·김희정, 연출 전수경)는 국내 최초의 크로스오버 남성 4중창 결성 프로젝트다. 매 시즌 음악적 한계가 없음을 증명해온 ‘팬텀싱어’가 7년의 노하우를 집대성한 새 시즌으로 돌아온다.


새 시즌을 향한 관심이 뜨거운 가운데, ‘팬텀싱어’ 역사를 함께한 대체 불가 MC 전현무의 인터뷰가 공개돼 기대를 더한다. 먼저 전현무는 “이번 시즌에도 진행을 맡게 되어 뿌듯하고 자부심까지 느껴진다”라며 소감을 전했다.


2016년 시즌1을 시작으로 ‘k-크로스오버’ 열풍을 일으킨 ‘팬텀싱어’는 크로스오버 장르의 대중화를 이끌었다는 평가와 함께 매 시즌 큰 사랑을 받았다. 전현무는 “저는 ‘팬텀싱어’를 ‘팬덤싱어’라고 부르기도 한다. 팬층이 확실해서 ‘팬텀싱어’는 정말 오래갈 것 같다”라면서 “예고만 보시고도 ‘저 사람 잘할 것 같다’ 등의 말을 많이 들었다. 벌써 많은 예비 팬들이 생겨난 것 같다”라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 7년 장수의 비결은 자극적 진행 NO! 오로지 무대로만 승부

‘포르테 디 콰트로’, ‘포레스텔라’, ‘라포엠’ 등 ‘팬텀싱어’가 배출한 수많은 스타 뮤지션들은 클래식, 뮤지컬 등 다양한 장르를 넘나들며 발매하는 앨범마다 클래식 차트를 석권, 막강한 티켓파워까지 입증하며 무대를 넓혀가고 있다. 전현무는 “‘팬텀싱어’는 탈락과 합격이 중요한 프로그램이 아닌 것 같다. ‘팬텀싱어’가 아니었다면 우리가 몰랐을 싱어들을 만날 수 있다는 것이 매력적”이라고 말했다. 이어 “예능적 재미를 위한 자극적인 진행이 아닌, 참가자 한 명 한 명을 부각하려고 노력한다는 점이 차별점”이라며 7년의 인기 비결을 설명했다.


대중들이 쉽게 접할 수 없었던 크로스오버 장르를 안방 1열에서 공연장과 같은 감동을 받을 수 있다는 점도 ‘팬텀싱어’만의 특별한 포인트다. 클래식, 국악, EDM, 월드뮤직 등 장르를 초월한 레전드 무대로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는데 성공한 ‘팬텀싱어’. 플레이리스트를 따로 만들었다는 전현무는 “‘팬텀싱어’에서는 칸초네, 오페라 등 우리가 잘 몰랐던 좋은 곡들이 정말 많다. 그런 불후의 명곡들을 시청자들에게 소개하는 것에 초점을 맞춰 진행한다”라고 말했다. 그는 “‘팬텀싱어’는 늘 무대 자체가 화제가 된다. 결승이 아니더라도 예심 무대가 더 많은 조회수를 기록하기도 한다. ‘팬텀싱어’의 모든 무대가 결승 무대 같다”라면서 자부심을 드러냈다.


#월드클래스 실력자는 물론 아이돌, 팬텀키즈까지… 더욱 막강하게 진화한 ‘팬텀싱어4’

전 시즌을 통틀어 가장 긴 준비 시간을 가진 ‘팬텀싱어4’는 ‘글로벌 오디션’ 뿐만 아니라, 숨은 실력자들을 발굴하기 위한 ‘찾아가는 오디션’, 전국 각지에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노래방 오디션’ 등 다양한 루트를 제공해 참여 기회를 확대했다. 이를 통해 다양한 색채의 보컬리스트들이 함께한다. 월드클래스 카운터테너, 동양인 최초 빈 국립 음대 성악과 강사, 국제 콩쿠르 우승자 등 탄탄한 실력의 참가자와 세무사, 아이돌 메인 보컬, 대극장 뮤지컬 배우, 전 피겨스케이팅 국가대표 등 이색적인 이력의 참가자들이 도전장을 내민다. 전현무는 “기존에는 뮤지컬 배우와 성악가가 주를 이뤘다면 이번 시즌에는 창극 배우, 아이돌, 팝스타 등 장르가 더 다양해졌다”라면서 한층 다채롭게 진화한 무대를 예고했다. 무엇보다 주목할 포인트로는 ‘팬텀키즈’의 등장이다. 앞서 김희정 책임프로듀서(CP)는 “팬텀싱어’를 통해 삶의 방향이 바뀐 ‘팬텀키즈’들이 팬텀싱어의 꿈을 향해 도전하는 점에서 뜻깊은 시즌이 될 것 같다”라고 강조한 바 있다. 전현무 역시 “팬텀키즈들이 ‘팬텀싱어’를 잘 아는 만큼 잘 준비했다. 선배를 뛰어넘는 후배들이 많이 나올 것 같다”라며 기대 심리를 자극했다.


마지막으로 전현무는 “기존 시즌보다 장르가 압도적으로 다양해졌다. 더욱 다양한 방향으로 크로스오버가 될 것 같고, 무대 퀄리티도 높아졌다. 또 어떤 스타들이 탄생할지 기대해주시기 바란다”라고 관전포인트를 짚었다.


한편 JTBC ‘팬텀싱어4’는 오는 3월 10일(금) 저녁 8시 50분 첫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