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7.5℃
  • 맑음강릉 21.1℃
  • 박무서울 20.4℃
  • 맑음대전 19.6℃
  • 박무대구 21.7℃
  • 박무울산 19.8℃
  • 맑음광주 21.9℃
  • 박무부산 21.5℃
  • 맑음고창 20.6℃
  • 맑음제주 23.2℃
  • 맑음강화 20.7℃
  • 맑음보은 18.4℃
  • 맑음금산 19.8℃
  • 맑음강진군 22.8℃
  • 맑음경주시 20.4℃
  • 맑음거제 20.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엑스
  • 인스타그램

KBS2 ‘두뇌공조’ 차태현-예지원, “우리 다시 옛날로 돌아갈까?” ‘샤론 스톤 변신’유혹 작업 현장 포착!

 

KBS 2TV 월화드라마 ‘두뇌공조’ 차태현과 예지원이 ‘샤론 스톤 변신’ 유혹 작업 현장으로 또 한 번의 웃음 폭탄을 날린다.

 

‘두뇌공조’(극본 박경선, 연출 이진서 구성준, 제작 삼화네트웍스)는 서로 못 죽여 안달 난 두 남자가 희귀 뇌질환에 얽힌 범죄사건을 해결하는, 본격 뇌과학 코믹 수사극이다.

 

무엇보다 ‘두뇌공조’ 8회에서는 금명세(차태현)가 신하루(정용화)의 조언을 받은 설소정(곽선영)으로부터 고백을 받다 절벽 아래로 떨어지는 장면이 담겨 궁금증을 불러 모았다. 더욱이 금명세의 전 부인 김모란(예지원)이 설소정과 기싸움을 벌이는 모습으로 금명세-설소정-김모란의 삼각관계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이와 관련 6일(오늘) 방송될 9회에서는 차태현-예지원이 끈적한 분위기를 드리운 ‘유혹 작업’ 장면을 선보인다. 극중 김모란(예지원)이 금명세(차태현)의 집에서 금명세를 유혹하기 위해 샤론 스톤으로 변신한 채 영화 속 명장면을 패러디하는 장면. 김모란은 블링 블링한 연핑크색 투피스를 입고 샤론 스톤처럼 다리를 꼬고 앉아 치명적인 눈빛을 발산하는 반면, 금명세는 치가 떨린다는 표정을 지어 보인다.

 

이어 김모란이 다리를 바꿔 꼬고 앉는 자세를 취하려 하자 금명세가 당혹스러운 얼굴로 급하게 김모란을 저지하는 것. 과연 김모란은 계획대로 샤론 스톤 패러디를 마치고 금명세의 마음을 사로잡을 수 있을지, 금명세는 아찔한 상황에서 벗어날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그런가 하면 차태현-예지원은 관록의 배우들답게 촬영에 들어가기 전 대사와 행동을 거듭 맞춰보며 해당 장면을 더 재밌게 살릴 수 있는 방법을 고민하는 모습으로 현장의 열기를 끌어올렸다. 두 사람은 리허설을 하면서 각자 준비해 온 애드리브를 시도해 보거나 파트너와 대사를 주고받으면서 나오는 감정을 고스란히 기억해 두었다가 본 촬영에서 활용하는 등 장면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려고 노력했던 터. 특히 예지원은 샤론 스톤 패러디를 위해 직접 연핑크색 의상과 액세서리 등을 꼼꼼하게 준비해 와 캐릭터에 대한 남다른 열정을 드러냈다.

 

제작진은 “오늘 방송에서는 금명세가 설소정의 고백에 이어 김모란의 구애까지 받게 되면서 당황하게 되는 장면이 담긴다”라며 “9회부터는 설소정-금명세-김모란의 배꼽 잡는 삼각관계가 전개될 예정이다. 세 사람의 관계 변화를 지켜봐 달라”라고 전했다.

 

한편 KBS 2TV 월화드라마 ‘두뇌공조’ 9회는 2월 6일(오늘) 밤 9시 50분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SBS ‘커넥션’ 박근록, 의미심장 한마디! 지성의 날카로운 주시! ‘추적 촉 발동’ 엔딩! 2049 시청률 자체 최고 기록 경신!
“빌드업 천재 드라마 등극이요~!” SBS 금토드라마 ‘커넥션’ 지성과 전미도가 중꺾마 정신을 터트리며 공조에 새 국면을 맞이해 안방극장을 뜨겁게 달궜다. 지난 6월 14일(금)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커넥션’(극본 이현, 연출 김문교, 제작 스튜디오S, 풍년전파상, 쏘울픽쳐스) 7회는 닐슨 코리아 기준 수도권 9.8%, 전국 9.4%, 최고 11.3%를 차지하며 금요일 방송된 전 채널 프로그램 1위를 석권하는 쾌거를 달성했다. 2049 시청률은 3.5%로 자체 최고 기록을 경신 및 금요일 전체 프로그램 1위에 등극했다. 7회에서는 장재경(지성)과 오윤진(전미도)이 각자 추적에 박차를 가하던 도중 예상치 못한 고충과 부딪힘을 겪으며 각오를 다짐하고, 힌트를 발견하는 내용이 담겼다. 먼저 장재경은 김대성(배재영)이 모르쇠로 일관하자, 마약상들이 탔던 차량의 차적 조회를 통해 주인을 찾았고, 정연주(윤사봉)가 장재경의 팔에 찔렀던 주사기가 없어졌다고 하자 도망간 마약상이 챙긴 것 같다고 둘러댔다. 그러나 장재경은 김창수(정재광)를 벽에 밀치며 “니가 이렇게 날 만든 거야?”라고 격분했고, 김창수는 지난번 경찰서에서 장재경이 레몬뽕을 먹은 것을 알게 됐지만 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