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0.6℃
  • 맑음강릉 7.9℃
  • 맑음서울 2.3℃
  • 맑음대전 3.1℃
  • 맑음대구 8.7℃
  • 맑음울산 10.4℃
  • 맑음광주 7.3℃
  • 맑음부산 12.0℃
  • 맑음고창 3.5℃
  • 맑음제주 11.7℃
  • 맑음강화 0.2℃
  • 맑음보은 1.1℃
  • 맑음금산 1.5℃
  • 맑음강진군 6.7℃
  • 맑음경주시 4.8℃
  • 맑음거제 10.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티빙 '러브캐처 인 발리' 1회는 예고에 불과…밀착 스킨십! 설렘과 아찔 그 사이 드디어 공개되는 나이와 직업!

 

티빙 오리지널 <러브캐처 인 발리>가 시그니처인 커플 화보로 묘한 기류에 휩싸인다.

 

오늘(25일) 공개되는 <러브캐처 인 발리> 2회는 <러브캐처>의 시그니처인 커플 화보가 진행된다. 이번엔 3인의 캐처들이 발리의 아름다운 명소에서 설렘과 아찔함이 가득한 삼각 화보를 촬영한다.

 

앞서 공개된 2회 예고에는 캐처들의 밀착 스킨십이 아찔하게 담기며 심박수를 높였다. 점점 더 가까워지는 거리만큼 호감이 커져만 가는 캐처들의 설레는 스킨십이 예고되며 기대를 더했다.

 

화보 촬영을 마친 후 모두가 가장 기다린 자기 소개의 시간도 찾아온다. 캐처들은 그동안 나이와 직업을 알지 못한 채 서로를 조심스럽게 탐색했다. 드디어 나이와 직업이 공개되고, 캐처들 사이에는 묘한 기류가 흐른다.

 

특히 첫째 날 농담으로 어색함을 털고자 했던 분위기 메이커 박용호의 자기 소개는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한다고. 왓처 전현무마저 “상상도 못했어”라고 놀란 캐처들의 나이와 직업이 베일을 벗는다. 자기 소개 후 누군가는 더 설레는 감정을 느끼고, 누군가는 충격에 빠지면서 혼돈이 발생한다.

 

<러브캐처 인 발리>는 지난 18일 로맨틱한 발리에서 펼쳐지는 특별한 사랑 이야기를 시작했다. 정체를 숨긴 채 끝없는 의심 속 진짜 사랑 찾기에 돌입한 9인의 캐처들. 역대급 핫한 캐처들이 펼치는 고도의 연애 심리 게임이 높은 몰입도를 선사했다. 첫 회부터 강렬한 반전으로 쫄깃한 긴장감과 재미를 선사한 <러브캐처 인 발리>. 1회는 예고에 불과, 한순간도 눈을 뗄 수 없는 2회가 시작된다.

 

캐처들의 마음이 누구에게로 향할지 궁금증을 안기는 티빙 오리지널 <러브캐처 인 발리> 2회는 오늘(25일) 티빙에서 공개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SBS ‘소방서 옆 경찰서’ ’김래원-공승연, “다음은 찾아가는 검거 서비스다!”진호개의 작전은?
“그 엄마, 거짓말을 하고 있어요” ‘소방서 옆 경찰서’ 김래원과 공승연이 보험사기를 위해 ‘7세 여아 뺑소니 사건’을 위장한 친엄마의 학대 자행을 밝혀내며, 안방극장에 공분과 사이다를 안겼다. 지난 25일(금) 방송된 SBS 금토 드라마 (극본 민지은/연출 신경수/제작 메가몬스터) 4회는 닐슨 코리아 기준 수도권 7.6%, 순간 최고 8.8%를 기록했다. 2049 시청률은 3.3%를 차지하면서, 경찰과 소방의 환상적 티키타카에 대한 쏟아지는 타겟층의 열광적 반응을 입증했다. 무엇보다 지난 4회에서는 7살 여아, 예슬이가 겪은 뺑소니 사고 뒤에 숨은 비정한 엄마의 보험사기가 담겨 보는 이들을 분노케했다. 먼저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과 소방은 새벽녘 짙은 안개로 앞이 잘 보이지 않는 도로의 폐버스정류장 지붕 위까지 날아간 예슬이의 모습에 경악했다. 예슬이의 엄마 주영순은 오열하며 예슬이가 떨어진 곰 인형을 주우려고 달려갔다가 차에 치였다고 전했고, 봉도진(손호준)과 송설(공승연)은 예슬이의 기도가 막혀있는 일촉즉발 위기를 인지해 병원으로 이송했다. 진호개가 싸이카를 타고 진입로를 확보해준 가운데 송설은 예슬이가 맥박이 안 잡히고, 피까지 토하자 고심 끝에 니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