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9℃
  • 흐림강릉 -1.5℃
  • 서울 -0.3℃
  • 대전 1.2℃
  • 흐림대구 2.5℃
  • 울산 2.7℃
  • 광주 3.5℃
  • 흐림부산 3.2℃
  • 흐림고창 3.9℃
  • 제주 8.0℃
  • 흐림강화 -1.7℃
  • 흐림보은 1.2℃
  • 흐림금산 1.1℃
  • 흐림강진군 4.3℃
  • 흐림경주시 2.0℃
  • 흐림거제 4.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홍김동전’ 김숙, 클래식 버전 ‘사천만 땡겨주세요’는 예고! 어떤 느낌?

 

KBS ‘홍김동전’ 김숙이 연대 오케스트라 동아리와 함께 트로트와 클래식의 협연을 선보인다.

 

주말 황금시간대에 성공적으로 안착한 KBS 2TV 예능 '홍김동전'(연출 박인석 이명섭)은 홍진경, 김숙, 조세호, 주우재, 우영이 출연해 동전으로 운명을 체인지 하는 피땀눈물의 구개념버라이어티.

 

16일 일요일 오후 9시 20분에 방송되는 ‘홍김동전’ 12회는 ‘연세대 캠퍼스 특집’ 2탄이 전파를 탄다. ‘홍김동전’ 멤버들은 ‘길거리 버스킹’을 위해 연대 학생을 대상으로 멤버모집에서 무대공연까지 버라이어티한 미션 수행에 나선다.

 

김숙은 함께 무대에 오를 학생들을 섭외하기 위해 캠퍼스를 부지런히 누빈다. 재즈 동아리 신입부원에 이어 밴드부 보컬 등 학생들을 만난 김숙은 이들의 끼와 재능에 감탄한다. 그러다 오케스트라 팀을 만난 김숙은 “하자, 우리 공연하자”라며 “다른 팀이 노래 아니면 춤인 거 같은데 클래식은 좀 다르지 않냐”며 학생들을 설득한다.

 

김숙은 차별성을 내세워 공연을 구상하자며 “우리는 좀 다르게 댄스곡을 클래식으로 바꾸자”고 제안한다. 오케스트라 동아리방에서 학생들의 실력을 본 김숙은 “너무 웅장해, 심장이 뛴다”며 박수를 친다. “내가 누굴 잡은 거야”라고 말한 김숙은 클래식 연주에 이어 자신의 히트곡 ‘사천만 땡겨주세요’를 편곡해 부르겠다고 제안한다.

 

그러자 학생들은 즉석에서 코드를 따서 ‘사천만 땡겨주세요’의 멜로디를 연주했고, 이를 본 김숙은 “여러분은 천재”라며 놀라움을 금치 못한다. 김숙은 각 학생에게 소속된 학과를 물었는데, 음악과는 전혀 관련 없는 전공을 하고 있어 또 한번 감탄을 자아낸다고.

 

본격적인 버스킹의 막이 오르고, 무대에서 김숙은 “고품격 음악을 준비했습니다. 품격 있게 들어주십시오”라며 정중한 인사로 시작을 알린다. 쾌청한 클래식 연주가 울려 퍼지고, 지휘를 하던 김숙은 웨이브 댄스를 추는 등 깨방정으로 분위기를 띄운다. 이어 연주의 무드가 바뀌고 김숙은 반전의 ‘사천만 땡겨주세요’를 유쾌하게 불러 관객들의 환호를 이끌어 냈다는 후문.  

 

클래식 반주 위에 얹어진 김숙의 ‘사천만 땡겨주세요’ 무대는 오는 16일 일요일 저녁 9시 20분 방송되는 KBS 2TV '홍김동전'에서 만나 볼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넷플릭스 새 시리즈 '멜로무비' 최우식-박보영-이준영-전소니 합류! ‘이 케미 벌써 설렌다!’
<​멜로무비>​는 사랑도 하고 싶고 꿈도 이루고 싶은 애매한 청춘들이 서로를 발견하고 영감이 되어주며 각자의 트라우마를 이겨내는 영화같은 시간을 그린다. 저마다 짊어진 상처와 트라우마를 내려놓고 꿈, 사랑을 써 내려가는 청춘의 한 페이지가 유쾌한 웃음 가운데 따뜻한 감성을 자극할 전망이다. 무엇보다 히트메이커 ‘감성 장인’들이 빚어낼 호흡에 뜨거운 기대가 쏟아지고 있다. 드라마 [무인도의 디바], [빅마우스], [스타트업], [호텔 델루나] 등 대중의 신뢰를 받는 연출가 오충환 감독과 [그 해 우리는]을 통해 풋풋한 청춘 로맨스의 진수를 보여준 이나은 작가가 의기투합해 팬들을 설레게 한다. 사랑할 수밖에 없는 최우식, 박보영의 만남에도 이목이 집중된다. 최우식이 맡는 ‘고겸’은 단역 배우에서 평론가가 되는 인물로, 이 세상 모든 영화를 섭렵하는 게 꿈일 정도로 영화를 사랑한다. 그런 고겸의 눈에 멜로 영화의 법칙처럼 너무도 궁금한, 이름부터 마음에 쏙 드는 ‘김무비’가 들어온다. 박보영이 ‘김무비’ 역을 맡아 연기한다. 김무비는 자신보다 영화가 더 소중했던 아버지에 대한 애증과 ‘영화가 대체 뭐길래’ 하는 호기심 섞인 마음으로 영화 업계에 발을 들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