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7.0℃
  • 맑음강릉 -2.6℃
  • 맑음서울 -5.4℃
  • 맑음대전 -4.9℃
  • 맑음대구 -2.1℃
  • 맑음울산 -2.8℃
  • 광주 -0.9℃
  • 맑음부산 -1.0℃
  • 구름많음고창 -1.9℃
  • 구름많음제주 4.6℃
  • 맑음강화 -8.8℃
  • 맑음보은 -3.7℃
  • 맑음금산 -6.8℃
  • 구름많음강진군 1.4℃
  • 맑음경주시 -2.2℃
  • 구름조금거제 -1.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티빙 오리지널 '환승연애2' 최종 선택을 동시간으로 즐길 수 있는 짜릿함! 28일(금) 라이브 스트리밍 공개!

 

과몰입 유발 연애 리얼리티 <환승연애2> 20회가 오는 28일(금) 라이브 스트리밍으로 공개된다.

 

지난 7월 15일(금) 공개된 이후부터 화제를 몰고 있는 티빙 오리지널 <환승연애2>가 오는 10월 28일(금) 20화를 끝으로 환승 버스의 종착역에 도착한다. 이에 떨리는 최종 선택을 앞둔 청춘남녀들의 서사를 동시간으로 함께 즐기기 위해 20화를 라이브 스트리밍으로 공개, 짜릿한 희열과 묘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그간 약 13주간의 여정을 함께 하며 수많은 연애 노선을 형성했지만 아직 그 누구의 선택도 쉽게 예상할 수 없는 상황. X와 NEW 사이에서 혼란스러워하던 10인의 청춘남녀들이 진정한 사랑을 찾아 나가는 모습은 마지막까지 확신할 수 없는 드라마틱한 긴장감을 준다고. 또한 이번 라이브 스트리밍을 통해 이들의 이야기를 한 순간도 '스킵(SKIP)'하지 않은 채 복잡미묘한 감정선을 그대로 따라가는 재미도 느낄 수 있다.

 

지난 주 <환승연애2> 17화에서는 X가 정해준 상대와의 데이트를 진행, 특별한 시간을 이어갔다. 또한 입주자들에게 새로운 러브라인이 생겨난 가운데, 1:1 속마음 대화로 다시 한 번 판도가 뒤집히는 상황을 맞이해 긴장감을 형성했다. 현재 그 누구보다 솔직하게 자신의 마음을 따라가고 있는 출연자들이 X와 NEW 사이에서 어떤 선택을 하게 될지 흥미를 돋운다.

 

종착역을 알 수 없는 환승 버스의 여정은 총 20회차로 16주에 걸쳐 공개된다. 영화보다 더 영화 같은 모먼트로 가득 채울 티빙 오리지널 <환승연애2> 18화는 오는 14일(금) 오후 4시에 공개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불후의 명곡’ 고음 종결자 특집 앞둔 “음향 감독님, 스피커 찢어지지 않을까 걱정”
이찬원이 고음 종결자 특집을 준비하며 KBS ‘불후의 명곡’ 제작진들의 걱정이 깊었다고 전해 눈길을 끈다. 오늘(28일) 방송되는 KBS 2TV ‘불후의 명곡’ 591회는 ‘천상계 고음종결자’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번 특집에는 내로라하는 고음 종결자인 진주, 바다, 신영숙, 빅마마 박민혜, 윤성, 이보람 등 총 6인의 고음 디바가 출전한다. 본격적 경연에 앞서 MC 이찬원은 “다양한 분야 감독님과 제작진이 긴장을 많이 하고 있다”고 운을 뗀 후 “무대 감독님은 여러분의 고음 때문에 무대가 위 아래로 꺼질까 걱정하고 있고, 특히나 음향 감독님은 스피커가 찢어지지 않을까 걱정하고 계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낸다. 또, “누구보다 가장 긴장 속에 계신 분이 작가님인데 진짜로 싸울까 봐. 신경전이 너무 대단해서 정말로 싸울까 봐 긴장하고 있다”고 전해 불꽃 튀는 현장 분위기를 전한다고. 특히, 뮤지컬 무대에서 선후배로 호흡을 맞춘 바 있는 신영숙과 바다는 토크 대기실에서 만나자마자 반가운 인사로 모두의 시선을 끌었지만, 녹화가 시작되자마자 양보 없는 팽팽한 승부를 예고해 눈길을 끈다. 바다는 신영숙에 대해 “너무 존경하고 좋아하는 언니다”라면서도 “언니를 위해서 후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입주·분양권 보유 ‘1주택자’, 3년 내 기존주택 팔면 양도세 면제
입주권이나 분양권을 가진 1주택자가 새집 완공 후 3년 이내에 기존 주택을 팔면 양도소득세 비과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또, 한국토지주택공사(LH) 등 공공주택사업자의 종합부동산세율도 최고 5.0%에서 2.7%로 인하하는 방안이 추진된다. 정부는 26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주재로 '비상경제장관회의'를 열고 이같은 내용의 부동산 세제 보완 방안을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1세대 1주택자가 주택 1채를 보유한 상태에서 분양권이나 입주권을 추가로 사들인 경우 양도세 비과세를 받기 위한 특례 처분 기한이 기존 2년에서 3년으로 늘어난다. 또 1세대 1주택자가 재건축,재개발 기간 동안 거주할 목적으로 대체주택을 취득한 경우에도 신규주택 완공일로부터 3년 내에 처분하면 비과세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처분기한을 1년 연장한다. 이번에 마련한 양도세 비과세 혜택은 입주권,분양권이 있는 주택으로 입주하는 경우에만 적용된다. 실거주하지 않거나 입주권이나 분양권을 처분하는 경우는 원칙적으로 제외된다. 기재부 관계자는 '입주하지 않는 경우에는 입주권 또는 분양권 취득일로부터 3년 이내에 종전주택을 처분하면 비과세 혜택을 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