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2.5℃
  • 흐림강릉 23.3℃
  • 서울 23.9℃
  • 대전 26.6℃
  • 흐림대구 27.2℃
  • 구름많음울산 25.4℃
  • 흐림광주 24.6℃
  • 구름많음부산 26.1℃
  • 흐림고창 23.9℃
  • 흐림제주 24.2℃
  • 흐림강화 23.1℃
  • 흐림보은 24.1℃
  • 흐림금산 25.7℃
  • 흐림강진군 23.9℃
  • 구름많음경주시 25.1℃
  • 흐림거제 25.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조선 '기적의 습관' 왕종근 12살 연하 아내 김미숙 출격! 당뇨인 부부, “평소 ‘이것’을 잘게 썰어먹는다”

 

오늘(2일) 저녁 7시에 방송되는 TV CHOSUN <기적의 습관>에서는 대한민국의 굵직한 프로그램을 도맡아 진행했던 아나운서 왕종근과 귀여운 사투리가 매력적인 아내 김미숙의 일상이 공개된다.

 

왕종근은 아침부터 큰 소리로 TV를 시청해 김미숙의 잠을 깨우는가 하면 10년째 당뇨를 앓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아침부터 과자를 여기저기 흘리며 먹어 김미숙의 속을 썩였다. 게다가 배고프다며 보채는 아들 왕재민까지, 본인을 배려하지 않는 부자의 모습에 단단히 화가 난 김미숙은 결국 분노를 참지 못하고 방으로 들어가 버려 긴장감을 더했다.

 

이에 왕종근과 왕재민 부자가 김미숙의 기분을 풀어주려 특급 이벤트와 세레나데를 준비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왕종근은 어설프지만 열심히 LED 촛불을 세우고 꽃을 뿌려 길을 만들었다. 이어 방에 누워있는 김미숙을 불러낸 왕종근은 꽃길을 걸어 나오는 아내의 모습을 바라보며 갑작스럽게 눈물을 흘려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그가 이벤트 도중 눈물을 흘리게 된 사연은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그런가 하면 왕종근, 김미숙 부부의 혈당 수치를 감소시켜주는 당뇨에 좋은 습관도 공개된다. 평소 달달한 간식을 좋아하고 당뇨 가족력까지 있는 당뇨인 왕종근과 당뇨 전 단계인 김미숙은 “양파를 잘게 썰어 먹는 습관이 있다”고 고백했다. 이에 참견 닥터진은 “양파 속 알리신 성분이 혈당 수치를 감소시켜 당뇨에 도움이 된다”고 전했다. 또한 “양파가 공기에 닿는 면적이 클수록 알리신 성분으로 많이 변할 수 있다”며 김미숙의 양파 손질법에 극찬을 남겼다.

 

왕종근, 김미숙 부부의 달콤살벌한 일상과 당뇨를 이겨내는 건강한 습관은 오늘(2일) 저녁 7시 TV CHOSUN <기적의 습관>에서 만나볼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모범형사2' 모범콤비 손현주X장승조, 선 넘는 악인들을 향한 반격 시작! 드디어 최대훈 재판 열린다!
‘모범형사2’ 손현주X장승조가 드디어 ‘하늘의 별’ 최대훈을 심판대에 올려놓는다. 하지만 그가 유죄를 선고받기 위해서는 여러 가지 변수가 존재한다. JTBC 토일드라마 ‘모범형사2’(연출 조남국, 극본 최진원, 제작 블러썸스토리, SLL)의 ‘모범 콤비’ 강도창(손현주)X오지혁(장승조)이 선 넘는 악인들을 향한 반격을 시작한다. 오늘(4일), 정희주(하영) 살인사건 관련, 드디어 재판이 열리는 것. 온갖 압박과 역경을 딛고 끌어낸 이 재판의 결과에 대해 시청자들의 이목 역시 집중되고 있다. 하지만 강력2팀이 ‘초거물’ 티제이그룹을 상대하고 있는 만큼, 그 과정이 역시 쉽지 않을 전망. 담당 검사 차문호(고창석)의 말마따나, 용의자가 평범한 사람이면 재판에서 져도 열 내면서 술 한잔하면 끝. 하지만 상대가 대기업 회장이면 얘기가 달라진다. 지금까지 수사 과정에서도 강도창, 오지혁뿐만 아니라 주변 가족들에게까지 그 후폭풍이 밀려들었으니, 재판까지 열린다면 더 거센 벼락이 내리칠지도 모른다. 그리고 이 모든 것을 감수하고 열린 재판이 승리로 이어지려면 다음과 같은 변수들이 존재한다. 먼저, 2년 전 천상우에게 폭행당한 김민지(백상희)의 증인 출석 여부다. 그녀는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