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8.2℃
  • 구름많음강릉 25.4℃
  • 맑음서울 28.9℃
  • 맑음대전 28.4℃
  • 박무대구 26.4℃
  • 박무울산 24.7℃
  • 맑음광주 27.9℃
  • 맑음부산 28.4℃
  • 맑음고창 30.0℃
  • 흐림제주 26.8℃
  • 맑음강화 27.8℃
  • 맑음보은 26.8℃
  • 맑음금산 26.4℃
  • 구름조금강진군 27.9℃
  • 구름조금경주시 25.4℃
  • 맑음거제 27.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2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 리콜남, 재회 이어 X와 결혼 약속 ‘성유리 눈물’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에서 처음으로 이별 리콜에 성공했다. 이별 리콜을 넘어서 결혼까지 약속한 리콜남과 X의 달달함에 리콜플래너들은 기쁨의 눈물을 흘렸다.

 

7월 18일 방송된 KBS 2TV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 2회에서는 ‘사랑에는 국경도 나이도 없다?’라는 주제로 사연이 도착했다. 서로 다른 문화에서 성장해 온 리콜남과 X의 생각 차이, 나이 차이에서 오는 현실 문제는 시청자들의 공감을 유발했고, 리콜플래너들 역시도 다양한 생각을 드러냈다.

 

호주에서 온 리콜남은 한국에서 처음 한 소개팅에서 X를 만났다. 당시에 22살이던 리콜남은 X가 9살 연상이라는 것을 알고도, 첫눈에 반한 그녀에게 직진했고 연인으로 발전했다. 그리고 사귄 지 6개월도 채 되지 않았을 때 동거를 시작했다.

 

그러던 어느날, X의 친구 결혼식에 함께 참석한 리콜남은 X가 꺼낸 ‘결혼’ 이야기에 당황했다. 한국의 결혼 문화는 준비해야할 것들이 너무 많았고, 특히 경제적으로 준비가 되어 있지 않으면 힘들다는 주변 지인들의 이야기에 리콜남은 겁이 났던 것. 그리고 사귄 지 2년의 시간이 흘렀을 무렵에 다시 한 번 ‘결혼’이 화두로 떠올랐다. ‘결혼’에 대한 생각이 너무 달랐던 두 사람은 처음으로 언성을 높여가며 다퉜고, 서로에게 모진 말을 내뱉으며 결국 이별했다.

 

X와 헤어진 지 5개월. 리콜남은 X와 헤어진 후 많은 것을 후회했다. X가 자신을 위해서 얼마나 많은 배려를 해줬었는지, 헤어지고 나서야 알게 됐다. 그러면서 리콜남은 X와의 이별에 결정적이었던 ‘결혼’에 대해서 적극적이고 강력한 의지를 드러냈다. 5개월만에 X와 마주한 리콜남은 X에게 계속해서 돌직구로 자신의 마음을 어필했다. 그러면서 “연애할 때 내가 얼마나 행복하게 살고 있었는지 헤어진 후에 많이 느꼈어. 시간이 지나고 나니까 내가 잘못했다는 것을 알았어. 살면서 너 같은 여자 만나 본 적이 없어. 너무 늦게 깨달아서 미안해”라고 진심으로 사과했다.

 

또 리콜남은 “어디서 살든 너랑 함께하지 않으면 의미가 없을 것 같아. 보고싶고 연락하고 싶었지만 너가 혹시 다른 사람을 만나고 있을까봐 무서웠어. 헤어지고 생각해봤더니 너처럼 나랑 어울리는 사람 없었어”라고 고백하며 눈물까지 보였다. 이별 당시에 현실적인 문제를 배제할 수 없었던 X는 리콜남의 그때와 지금, 달라진 것이 무엇인지 궁금해했고, 리콜남은 “이제는 너 말고 다른 사람과는 결혼을 하고 싶지 않아. 내년 아니면 2년 안에 결혼 준비할 수 있다. 너가 아닌 다른 사람은 필요없어. 난 아직 널 사랑해. 내 마음은 안 변할 것 같아”라고 어필하면서 반지를 건넸고, “다음에 우리가 만날 때 이 반지를 끼고 왔으면 좋겠다”고 했다.

 

리콜남과 X는 5개월만에 만나 처음으로 진지하게 ‘결혼’이라는 현실적인 문제를 그려보며 대화를 나눴다. 그리고 두 사람은 누가 봐도 서로를 사랑하는 마음이 있는 것처럼 보였다. 미소가 끊이지 않았던 리콜남과 X의 얼굴은 보는 이들까지 설레게 만들었다. 이에 성유리는 “기념일 맞이한 연인을 보는 것 같다. 오늘부터 1일 하면 되겠는데요?”라고 말하기도. 성유리뿐만 아니라 모든 리콜플래너들이 두 사람이 재회에 성공할 수 있을거라고 확신했다.

 

그리고 기다리던 순간. 모두의 바람대로 리콜남의 앞에 X가 모습을 드러냈다. 리콜남은 자연스럽게 X를 안아줬다. 이제는 손을 잡고 함께 걷는 두 사람. X는 리콜남이 준 반기를 끼고 있었다. X는 “너 없으면 안 될 것 같다는 말에 흔들렸고, 그 말이 크게 와 닿았다”면서 재회를 결심한 이유를 설명했다. 리콜남은 X에게 “예전의 나는 없어. 앞으로 더 열심히 할게”라고 다시 한 번 다짐했고, X는 “계속 내 왕자님이 되어줘”라는 달달한 멘트로 리콜플래너들의 마음을 녹였다.

 

‘이별 리콜’에 성공한 리콜남과 X의 행복한 모습을 본 장영란은 행복한 오열을 했고, 성유리도 눈물을 훔쳐 눈길을 끌었다. 뿐만 아니라 현실 문제로 이별한 리콜남의 사연에 공감하고 그 과정에서 한국의 결혼 문화와 연인과의 나이 차이 등에 대한 리콜플래너들의 솔직한 이야기도 프로그램의 재미를 높였다. 진솔히고 절실한 리콜남-리콜녀의 지극히 현실적인 사랑, 이별, 재회를 보여주는 러브 리얼리티 KBS 2TV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는 매주 월요일 저녁 8시 30분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2 '편스토랑' 이찬원 같은 친구 없다! 친구 부모님까지 챙기는 다정남~
‘신상출시 편스토랑’ 이찬원과 황윤성이 안동으로 힐링 여행을 떠난다. 7월 29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안주’를 주제로 한 45번째 메뉴 개발 대결이 시작된다. ‘편스토랑’ 최초 삼각김밥을 탄생시킨 막강 실력자 편셰프 이찬원은 ‘토끼씨’로 불리며 화제를 모았던 절친 황윤성과 바쁜 스케줄 속 잠깐의 행복한 여유를 즐긴다. 이날 공개된 VCR 속 이찬원은 고즈넉한 한옥들이 자리 잡은 곳에서 “빨리 와. 자기야”라며 꿀 떨어지는 눈빛으로 누군가를 불러 궁금증을 유발했다. ‘편스토랑’ 식구들이 “여자 친구인가?”라며 촉각을 곤두세운 가운데 등장한 사람은 이찬원의 절친 트로트 가수 황윤성이었다. 앞서 ‘편스토랑’에서 이찬원은 절친 황윤성을 향한 뜨거운 우정의 마음을 전해 큰 감동을 선사했다. 알고 보니 콘서트 무대에 함께 서며 쉴 틈 없는 나날을 보낸 두 사람이 미식의 도시이자 대한민국 정신문화의 수도로 불리는 경상북도 안동으로 힐링 여행을 떠난 것이다. 푸른 녹음이 선사하는 피톤치드를 마음껏 만끽한 두 사람은 안동의 전통시장, 유명 갈비 골목 등을 방문했다. 미식의 도시인만큼 대왕문어, 간고등어, 마늘 갈비 등 먹거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현금영수증 발급, 모바일 알림서비스 받는다
앞으로 현금영수증 발급 건수와 액수를 모바일 알림으로 받아볼 수 있게 된다. 국세청은 29일부터 손택스(모바일 홈택스) 앱을 통한 현금영수증 발급사실 알림 서비스를 개통한다고 밝혔다. 서비스 이용을 원하는 소비자는 손택스 앱에서 휴대전화 번호를 현금영수증 발급 수단으로 등록한 뒤 알림 수신에 동의하면 된다. 현금거래 시 현금영수증 발급일의 다음날에 '귀하에게 0월 0일 현금영수증 0건, 000원이 발급되었습니다.'라고 알림이 전송되며 발급 건별 자세한 사항은 손택스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현금영수증 발급 사실 알림은 발급일 다음날 오전 9시에서 정오 사이 전송된다. 국세청 관계자는 '알림 서비스를 통해 소비자는 연말정산 소득공제를 누락없이 받을 수 있고, 가맹점 사업자는 착오,누락으로 인한 현금영수증 미발급 가산세 등 불이익을 최소화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 자주 묻는 질문 1. 현금영수증 발급사실 알림을 발급일 다음날에 전송하는 이유는? 현금영수증 발급시스템 운영 사업자가 현금영수증 발급 내역을 발급일의 다음날에 국세청으로 전송하여 발급 내역 자료가 구축되기 때문입니다. 2. 현금영수증 발급사실 알림 서비스 이용절차와 서비스 이용 시작일은? 발급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