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9.8℃
  • 흐림강릉 29.4℃
  • 구름많음서울 31.7℃
  • 흐림대전 29.1℃
  • 흐림대구 29.8℃
  • 흐림울산 29.3℃
  • 구름조금광주 28.4℃
  • 흐림부산 27.4℃
  • 구름조금고창 26.8℃
  • 흐림제주 30.0℃
  • 구름많음강화 28.9℃
  • 구름많음보은 27.7℃
  • 구름많음금산 28.1℃
  • 구름많음강진군 27.8℃
  • 구름많음경주시 28.8℃
  • 구름많음거제 27.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N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 마음의 병 치유하는 ‘심의(心醫)’ ‘호기심 자극’ 캐릭터 티저 영상 공개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 김민재, 김향기, 김상경이 지친 일상에 극약 처방을 내린다.

 

오는 8월 1일 첫 방송되는 tvN 새 월화드라마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연출 박원국, 극본 박슬기·최민호·이봄,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미디어캔·일취월장) 측은 30일, 마음의 병을 치유하는 ‘심의(心醫)’ 3인방의 반전 과거를 담은 캐릭터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서로의 아픔과 결핍을 채워가며 진정한 심의로 거듭날 이들이 어떤 활약을 펼칠지 기대를 모은다.

 

시즌제로 제작되는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은 침 못 놓는 천재의원 유세풍(김민재 분)이 반전과부 서은우(김향기 분)와 괴짜스승 계지한(김상경 분)을 만나 심의로 거듭나는 행복 처방극이다.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군주-가면의 주인’ 등으로 대중의 사랑을 받은 박원국 감독과 박슬기, 최민호, 이봄 작가가 의기투합해 ‘조선판 정신의’라는 색다른 세계관을 완성한다. 여기에 김민재, 김향기, 김상경을 비롯해 안창환, 유성주, 정원창, 김형묵, 이서환, 전국향, 연보라, 김수안, 한창민 등 개성 충만한 연기파 배우들이 가세해 유쾌한 웃음과 힐링을 선사한다.

 

이날 공개된 캐릭터 티저 영상에서는 ‘심의’ 3인방의 숨겨진 과거가 공개됐다. 환자에게 침을 놓으려는 순간 “저자가 왕을 죽였다”, “침으로 또 누굴 죽이려고”라는 수군거림이 유세풍을 멈칫하게 만든다. 식은땀까지 흘리며 괴로워하던 유세풍을 깨운 것은 “반푼아”라는 계지한의 목소리다. 그제야 현실로 돌아온 유세풍에게 “왕진가셔야죠, 의원님”이라는 서은우의 모습도 사랑스럽다. 반듯한 비주얼에 뛰어난 침술까지 장착한 내의원 스타 유세풍. 어쩌다 ‘침 못 놓는 의원’이 되어 계수의원에 불시착하게 됐는지 그 사연을 더욱 궁금케 한다.

 

꿈 많고 호기심 많은 서은우의 아픔도 궁금증을 더한다. 갑작스러운 혼인과 남편의 죽음도 모자라, 비자발적인 열녀 위기에 처한 서은우. 그러나 사람들은 위로는커녕 ‘남편 죽이는 사나운 팔자, 과부가 어딜 휘젓고 다녀, 어서 죽어 열녀라 될 것이지’라며 숙덕거리기 바쁘다. 벗어날 길 없는 어둠에서 홀로 아픔을 감내하던 서은우. 무언가 결심한 듯 위태롭게 흔들리는 촛불을 끄는 순간, 거짓말처럼 캄캄한 어둠에서 벗어난다. 약탕기 옆에 나란히 앉아 “오늘 중으로 되겠습니까?”라며 재촉하는 유세풍과 계지한의 능청맞은 모습에 이어, 불씨를 살리려 애쓰는 서은우의 대비가 훈훈함을 더한다. 상처를 딛고 마음 아픈 자들의 사연을 추리하는 진정한 ‘심의’로 거듭날 서은우의 활약이 기대된다.

 

술에 취한 계지한의 공허한 눈빛은 그의 숨겨진 과거를 궁금케 한다. 계지한을 향해 ‘스승을 버리고 도망을 간 비겁한 사람’이라며 험담을 늘어놓는 사람들. 마치 이들의 목소리가 들리는 듯 계지한의 얼굴엔 괴로움이 가득하다. 고통도 잠시, 하늘에서 떨어진 엽전 꾸러미는 분위기를 반전시킨다. 매우 흡족한 표정으로 “고급으로 치료해드리지요”라며 영업용 미소를 지어 보이는 계지한. 그 옆으로 고개까지 끄덕이며 맞장구를 치는 유세풍, 서은우의 모습이 웃음을 유발한다. 내의원을 뛰쳐나와 돈만 밝히는 ‘괴짜의원’이 된 계지한의 사연은 무엇일지 궁금해진다.

 

시청자들에게 행복 처방전을 투하할 ‘심의’ 3인방 김민재, 김향기, 김상경의 시너지는 최고의 관전 포인트다. 마음이 병든 자들의 숨은 사연을 헤아려 그 안에 숨겨진 범죄까지 일망타진하는 ‘심의’ 3인방의 세상 둘도 없는 활약이 통쾌한 웃음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더한다.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 캐릭터 티저 영상에 대한 반응도 뜨겁다. 각종 포털 사이트와 SNS에서는 “무슨 일이야! 우리 심의 3인방 행복길만 걸어”, “마음 치유하는 심의가 지닌 트라우마라니! 아프지 말자!! 행복 팍팍”,“붙어만 있어도 힐링이 3배! 심병 고치러 왔다가 심쿵사 예약”, “심의 3인방이 투하할 행복 처방전 기대” 등의 기대감 어린 반응이 쏟아졌다.

 

한편, tvN 새 월화드라마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은 오는 8월 1일(월) 밤 10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티빙 '제로섬게임' 이규호x김병선x전율 VS 김명선x과로사x리안x딕헌터 , 또다시 2명의 탈락자 탄생빙
티빙 오리지널 <제로섬게임>이 지난 29일 공개된 8화에서 중간 탈락자 김병선, 전율의 합류와 4:3 팀 미션 공개로 또다른 시작의 포문을 열었다. 재참가 기회를 얻은 탈락자 중 박서휘를 제외한 두 사람이 밝은 미소와 함께 돌아오며 기존 참가자들을 바짝 긴장하게 만들어 새로운 전개를 예고했다. 가진 것이 제로가 된 재참가자들과 개인 혜택으로 총 4200만원과 투표권을 얻게 된 기존 참가자들은 2억원이 된 총 상금을 두고 서바이벌 2차전을 마주했다. 돌아온 전율과 김병선은 “탈락 후 제작진이 따로 찾아와 추가 베네핏을 제공했다”며 거짓 정보를 흘려 “우리들과 연합을 맺으면 우승할 수 있는 확률이 높아질 수 있을 것이다”고 여론전을 펼치면서 참가자들을 교란시켰다. 또한 김병선은 모두가 모인 자리에서 “과로사가 날 찍을 줄 몰랐다”며 그가 위험한 사람임을 강조, 둘의 갈등이 깊어지는 모습이 비춰졌다. 재참가자들의 뜻밖의 이야기로 기존 참가자들이 불안과 혼란에 빠진 가운데, 이규호는 “우리가 뭉치기만 하면 저들이 어떤 정보를 가지고 있어도 전혀 데미지가 없다. 부디 우리 원점으로 갑시다”라고 말해 하나로 뭉쳐야 함을 강조했다. 이어서 제로섬게임에서 매번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