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1.9℃
  • 흐림강릉 24.6℃
  • 흐림서울 21.8℃
  • 흐림대전 25.0℃
  • 구름많음대구 27.9℃
  • 구름많음울산 25.9℃
  • 흐림광주 25.7℃
  • 구름조금부산 21.6℃
  • 흐림고창 25.1℃
  • 구름많음제주 25.8℃
  • 흐림강화 21.6℃
  • 구름많음보은 24.8℃
  • 흐림금산 24.5℃
  • 흐림강진군 25.2℃
  • 흐림경주시 29.1℃
  • 구름많음거제 24.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N '킬힐' ‘이혜영 아들=윤현수?!’ 김성령이 밝힌 진실, 지옥문 열었다 ‘충격’

URL복사


‘킬힐’ 김성령이 밝힌 진실이 지옥문을 열었다.

 

지난 14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킬힐’(연출 노도철, 극본 신광호·이춘우, 제작 유비컬쳐·메이퀸픽쳐스) 12회에서 우현(김하늘 분)은 현욱(김재철 분)과의 극적인 관계 변화를 맞았다. 현욱을 더욱 온전히 손에 넣기 위해 신애(한수연 분)에게 선전포고까지 감행하는 우현의 모습은 위기감을 고조시켰다. 한편, 밀러 컴퍼니를 손에 넣은 옥선(김성령 분)은 모란(이혜영 분)을 찾아가 지금껏 숨겨온 마지막 진실을 밝혔다. 바로 모란의 친자가 정현(윤현수 분)이라는 것. 예상치 못했던 잔혹하고도 서늘한 반전은 마지막까지 방심할 수 없는 전개로 충격을 선사했다. 12회 시청률은 수도권 가구 기준 평균 4.0% 최고 4.5%, 전국 가구 기준 평균 3.8% 최고 4.6%를 기록했다. (케이블, 위성 등 유료플랫폼 기준/ 닐슨코리아 제공)

 

이날 뒤늦게 깨어난 현욱의 개입으로 우현과 신애의 싸움은 잠시 멈췄다. 우현을 두둔하고 나선 현욱은 오열하는 신애를 버리고 자리를 떠났다. 해수(민재 분)을 향한 죄책감으로 눈물 흘리던 현욱. 그들의 첫 만남과는 달리, 이번에는 우현이 먼저 그에게 손을 내밀었다.

 

관계 변화가 불러온 파장은 작지 않았다. 옥선과의 균열이 시작이었다. 우현으로부터 전날의 이야기를 들은 옥선은 “넌 이현욱을 사랑하는 거니, 이용하는 거니?”라며 불쾌한 기색을 내비쳤다. 모란과 인국(전노민 분)의 기만으로 오랜 시간 고통받았던 옥선으로서는 이러한 행동을 용납할 수 없었다. 결국 공조를 깨고 갈라선 두 사람. 두려울 것이 없어진 우현은 타인의 시선 속에서 현욱과의 좁혀진 거리감을 과시하며 위험한 행보를 이어나갔다.

 

그러던 중 신애가 유니 홈쇼핑에 등판했다. 신애는 ‘죽은 여자의 대용품’이라며 우현을 공격했지만, 우현은 여전히 당당했다. 하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우현의 마음에 동요가 일었다. 현욱을 완전히 갖고자 하는 탐욕이 자라나기 시작한 것. 결국 우현은 도일(김진우 분)에게 이혼을 요구한 데 이어, 신애의 집을 찾아가 “지금부터 당신 남편 뺏을 거야”라고 선언했다. 여기에 더해 현욱의 사랑을 갈구하는 신애의 속내를 간파하며 “당신은 대용품조차도 못 되잖아”라고 꼬집은 우현. 그 말은 신애에게 비참함과 패배감을 안기며 우현의 승리를 더욱 공고히 했다.

 

한편, 우현과 갈라선 옥선은 다시 독자 행보를 시작했다. 제임스(김현욱 분)와의 거래를 통해 밀러 컴퍼니까지 손에 넣은 그는 또 한 번 모란을 도발했다. 옥선은 제임스인 척 모란을 불러냈고, 달려 나온 모란은 당황스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옥선은 제임스가 자신이 위장시킨 가짜 아들이라는 것을 밝혔다. 여기서 끝이 아니었다. 옥선이 끄집어낸 진실은 충격이었다. “당신이 버린 아들 지금까지 내가 키웠어. 언니 아들, 내 아들 정현이라고”라는 옥선의 서늘한 속삭임은 모란의 지옥을 활짝 열어젖혔다.

 

두려운 현실에서 벗어나기 위해 전쟁을 시작한 세 여자는 이제 모두 지옥의 한가운데 섰다. 싸늘한 시선과 의혹마저도 감내하며 걸어가는 우현, 이곳을 빠져나가는 대신 모두를 끌어들인 옥선, 허상뿐이었던 욕망마저 빼앗긴 모란. 과연 마지막 순간 이들을 기다리고 있는 종착지는 어떤 모습일지, 종영까지 단 2회만을 남겨둔 전쟁의 결말에 이목이 집중된다.

 

tvN 수목드라마 ‘킬힐’은 매주 수, 목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2 '빼고파' 고은아X브레이브걸스 유정, 다이어트 예능 ‘빼고파’ 출연
고은아와 브레이브걸스 유정이 다이어트 프로그램 ‘빼고파’에 출연한 이유를 밝혔다. 4월 30일 토요일 밤 10시 35분 첫 방송되는 KBS 2TV ‘빼고파’(연출 최지나)는 ‘배고픈 다이어트는 이제 그만!’ 연예계 대표 유지어터 김신영과 다이어트에 지친 언니들이 함께하는 좌충우돌 건강한 몸만들기 프로젝트이다. 메인 MC 김신영을 시작으로 하재숙, 배윤정, 고은아, 브레이브걸스 유정, 김주연(일주어터), 박문치가 출연을 확정하며 여성단체 예능의 부활을 예고하고 있다. ‘빼고파’는 다이어트 프로그램이다. 아름다운 미모를 자랑하는 여배우 고은아와 여성들의 워너비 보디를 자랑하는 걸그룹 브레이브걸스 유정의 ‘빼고파’ 출연 소식이 전해지자 많은 이들이 의아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그렇다면 두 사람은 대체 왜 다이어트 프로그램 ‘빼고파’에 출연하는 것일까. 이에 대해 고은아는 “어릴 때부터 지금까지 많은 방법으로 다이어트를 해왔다. 이제는 몸도 정신도 건강하게 지킬 수 있고, 지금 한 순간이 아니라 계속 유지할 수 있는 다이어트 방법을 알고 싶었다. 또 같은 목표를 향해 함께 달려갈 수 있는 동지(멤버)들이 있다는 것이 크게 와닿아서 출연하고 싶었다. 운 좋게 함께할 수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