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4.5℃
  • 흐림서울 1.8℃
  • 흐림대전 2.6℃
  • 흐림대구 5.0℃
  • 흐림울산 6.8℃
  • 흐림광주 4.6℃
  • 흐림부산 8.4℃
  • 흐림고창 2.1℃
  • 제주 6.1℃
  • 흐림강화 0.4℃
  • 흐림보은 3.9℃
  • 흐림금산 3.4℃
  • 흐림강진군 6.4℃
  • 흐림경주시 6.6℃
  • 흐림거제 8.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나 혼자 산다' 전현무, '무큐리' 넘어설 최애 캐릭터 탄생! 잊혀지지 않는 비주얼!

URL복사

 

‘나 혼자 산다’가 분장 끝판왕 박나래의 손을 거쳐 ‘나 홀로 집에’로 재탄생한다. 전현무의 충격 비주얼이 눈길을 사로잡는 가운데, ‘무큐리’를 넘어설 신 캐릭터의 등장에 기대가 쏠린다.

 

오늘(19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연출 허항 김지우)에서는 마법 같은 비주얼의 ‘무지개 달력’ 12월 촬영기가 공개된다.

 

‘무지개 달력’ 대장정의 끝, 12월을 위해 마침내 박나래가 나서 기대를 끌어올린다. 박나래는 “12월은 케빈의 달입니다”라며 크리스마스 대표 영화 ‘나 홀로 집에’를 소환한다.

 

이어 박나래는 “촬영은 정확히 5분, 헤어 메이크업은 55분” 걸린다는 선전포고와 함께 무지개 회원들을 위한 맞춤형 캐릭터를 점지(?)했다고. 지칠 대로 지친 무지개 회원들의 반발에도 자신만 믿으라던 박나래는 금요일 밤에 이른 크리스마스와 함께 빅 웃음을 선물할 예정이다.

 

바로 전현무의 신 캐릭터 ‘비둘기 아줌마’를 탄생시킨 것. 자신의 마스터피스(?) ‘비둘기 아줌마’를 본 박나래는 “제가 어렸을 때 봤던 ‘비둘기 아줌마’가 환생해서 돌아온 줄 알았어요”라며 감격에 겨워했다고.

 

전현무는 온몸에 비둘기를 주렁주렁 매달고 깃털을 뿜으며 등장과 동시에 현장을 초토화시켰다는 후문. 전현무의 ‘비둘기 아줌마’와 눈이 마주친 키는 터진 웃음을 주체하지 못한 채 바닥에 쓰러지고, 성훈은 강력한 비주얼로 인한 후유증(?)까지 호소했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전현무는 ‘퀸’의 프레디 머큐리를 재현했던 ‘무큐리’를 넘어선 최애 캐릭터의 탄생을 직감, 모든 관심이 자신에게 집중된 순간을 만끽했다고. 이어 “올해 연말 시상식 때 ‘비둘기 아줌마’ 옷을 입고 가면 상을 받지 않겠나. 역주행 예상한다”며 광기를 드러내 본 방송을 더욱 기다려지게 만든다.

 

이로서 완성될 ‘무지개 달력’은 오는 20일 자정부터 판매를 시작, 수익금 전액을 기부하며 선한 영향력을 확산할 예정이다.

 

분장 끝판왕 박나래의 마스터피스, 전현무의 ‘비둘기 아줌마’는 오늘(19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나 혼자 산다'는 1인 가구 스타들의 다채로운 무지개 라이프를 보여주는 싱글 라이프 트렌드 리더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티빙 오리지널 '백종원의 사계' 대방어, 굴! “제일 맛있는 제철은 겨울이에요!”
백종원이 그리는 사계절 식도락 여행의 마지막 퍼즐, '백종원의 사계' 겨울 편이 온다. 티빙 오리지널 '백종원의 사계-이 계절 뭐 먹지?'(연출 한경훈, 이하 '백종원의 사계')는 자타공인 국내 최고의 요리 연구가 백종원이 전국을 돌아다니며 제철 식재료와 요리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내는 로드 다큐멘터리. 봄, 여름, 가을에 이은 대서사시의 완결판, 겨울 편을 알리며 팬들의 반가움을 북돋고 있다. 이런 가운데 겨울 편을 맛보기로 확인할 수 있는 티저 영상이 공개, 보는 이들의 구미를 제대로 당기고 있다. 영상 안에는 온 세상이 흰 눈으로 뒤덮인 겨울의 절경 속 대방어, 굴 등 비로소 이 계절에 맛의 진가를 내는 식재료들이 신명나게 펼쳐진다. 다양한 식재료들의 싱싱함이 보는 이들의 군침마저 자극하는 것. 특히 한 입 먹을수록 탄성도 격해지는 백종원의 시식 장면은 흥미로운 자극을 유발한다. “으아~”, “어유~”, “이야~”라며 백종원의 감탄을 연발하게 만드는 이번 제철음식의 주인공들은 어떤 것들일지 벌써부터 궁금해지는 상황. 여기에 “기억하세요, 제일 맛있는 제철은 겨울이에요, 겨울!”이라며 쐐기를 박는 그의 메시지까지 더해 기대감도 고조 중이다. 뿐만 아니라 깊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삼성전자 “가치 있는 고객 경험으로 사업품격 높이자” 2022년 신년사 발표
삼성전자 한종희 대표이사 부회장과 경계현 대표이사 사장이 지난 3일 임직원을 대상으로 '2022년 신년사'를 전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이날 공동명의의 신년사에서 '지난해 팬데믹 장기화로 많은 어려움이 있었다'며 '잠시도 마음을 놓을 수 없는 상황에서 우리는 기술 개발에 힘을 쏟고 투자를 늘려 경쟁력을 회복하면서 좋은 성과를 거뒀다'고 먼저 임직원에게 감사를 표했다. 이어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우리가 하는 사업의 경쟁은 치열해지고 있다'고 진단한 뒤 '선두 사업은 끊임없는 추격을 받고 있고, 도약해야 하는 사업은 멈칫거리고 있다. 2022년 우리는 다시 한번 바꿔야 한다'고 밝혔다. 특히 '과거의 비즈니스 모델과 전략, 경직된 프로세스와 시대의 흐름에 맞지 않는 문화는 과감하게 버려야 한다'며 '개인의 창의성이 존중 받고 누구나 가치를 높이는 일에 집중할 수 있는 민첩한 문화로 바꿔 가자'고 강조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새해 화두로 고객 우선, 수용의 문화, ESG 선도 등을 제시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고객을 지향하는 기술의 혁신은 지금의 삼성전자를 있게 한 근간이며, 세계 최고의 기술력은 우리가 포기할 수 없는 부분'이라며 '이제는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