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4.3℃
  • 구름많음강릉 4.2℃
  • 맑음서울 -1.4℃
  • 맑음대전 -0.5℃
  • 연무대구 0.9℃
  • 구름조금울산 3.2℃
  • 맑음광주 1.0℃
  • 맑음부산 6.8℃
  • 맑음고창 1.5℃
  • 구름많음제주 8.0℃
  • 맑음강화 -2.7℃
  • 맑음보은 -2.5℃
  • 맑음금산 -2.2℃
  • 맑음강진군 4.4℃
  • 맑음경주시 2.4℃
  • 맑음거제 5.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조선 ‘엉클’ 오정세-이경훈, “나의 구원자, 나의 슈퍼맨, 나의 삼촌 이야기!”

URL복사

 
‘엉클’ 오정세-이경훈이 극과 극 반전 분위기를 자아내 호기심을 돋우는, 두 가지 버전의 2인 포스터가 공개됐다.

 

오는 12월 11일(토) 밤 9시 첫 방송되는 TV CHOSUN 새 토일미니시리즈 ‘엉클’(연출 지영수/극본 박지숙/제작 하이그라운드, 몬스터유니온)은 누나의 청천벽력 이혼으로 얼떨결에 초딩 조카를 떠맡은 쓰레기 루저 뮤지션 삼촌의 코믹 유쾌 성장 생존기다. 스스로를 중상류층이라 칭하는 강남 4구 로얄 스테이트 옆 임대 아파트에 들어선 세 사람의 위기일발 생존기를 통해 진한 공감대와 묵직한 위로, 따뜻한 격려를 건네는 ‘웰메이드 드라마’를 선보인다.

 

이와 관련 ‘엉클’이 ‘불량 삼촌’ 오정세와 ‘어른 조카’ 이경훈의 이색 케미가 빛나는 2인 포스터 2종을 선보여 시선을 강탈하고 있다. 먼저 첫 번째 포스터 속 오정세는 바지 주머니에 한 쪽 손을 푹 찔러 넣은 삐딱한 포즈와 짜증이 가득 섞인 얼굴로 이경훈을 향해 무언가 불만을 토로한다. 반면 이경훈은 심드렁한 태도로 오정세를 빤히 바라보는, 의미심장 정면 대치 순간을 담아 긴장감을 높였다.

 

하지만 두 번째 포스터는 이전과는 180도 달라진 훈훈한 분위기를 풍기고 있어 호기심을 자아낸다. 오정세가 애정이 가득 담긴 따스한 눈빛과 훈훈한 미소를 드리운 채 이경훈을 바라보고, 이경훈은 물기를 가득 머금은 두 눈을 빛내며 오정세와 조용히 시선을 맞추는 터. 여기에 ‘나의 구원자, 나의 슈퍼맨, 나의 삼촌 이야기’라는 따뜻하고 든든한 로그라인이 더해지면서, 두 사람이 과연 어떤 사연과 사건으로 엮이게 된 것인지 궁금증과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제작진은 “오정세와 이경훈의 놀라운 캐릭터 소화력과 찰진 케미에 현장에도 늘 웃음이 가득하다”며 “지치고 힘든 시기에 ‘엉클’이 시청자 여러분께 배꼽 잡는 웃음과 가슴 뭉클한 힐링을 함께 전달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TV CHOSUN 새 토일미니시리즈 ‘엉클’은 지난 2012년부터 2017년까지 방송돼 두터운 마니아층을 이끈 동명의 BBC 드라마를 리메이크한 작품으로, ‘나인룸’, ‘순정에 반하다’로 섬세한 연출력을 뽐낸 지영수 감독과 ‘내 생애 봄날’, ‘히어로’ 등을 집필한 탄탄한 필력의 박지숙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오는 12월 11일(토) 밤 9시 첫 방송 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TV조선 ‘골프왕2’ 멤버들의 2022년 새해 운세가 공개된다!…막내 민호 연애운은?
‘골프왕2’에 다시 보고 싶었던 역대 출연자와 골프 기대주로 이뤄진 ‘명배우 4인방’ 최정윤-명세빈-류진-오대환이 출격해 화끈한 새해 첫 방송의 포문을 연다. TV CHOSUN ‘골프왕2’은 ‘환상의 사령탑 콤비’ 김국진-김미현과 허재-장민호-양세형-민호가 매회 초특급 게스트들과 짜릿한 골프 대결을 펼치며 신선한 재미를 안기는 신개념 스포츠 예능 프로그램이다. 이와 관련 3일(오늘) 방송되는 ‘골프왕2’ 12회에서는 대한민국 최초 PGA투어 우승자 최경주의 제자 최정윤, ‘내숭 골프’의 신기원을 연 명세빈, 아들에게는 타이거우즈 급의 골퍼인 류진, 출연 당시 골프 룰조차 잘 몰랐던 골린이 오대환이 총출동해 새해맞이 역대급 대결을 선사한다. 무엇보다 ‘골프왕’에 첫 출연한 최정윤은 입을 다물지 못하게 만드는 사연들을 공개해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최정윤이 초등학교 6학년 때부터 골프를 시작해서 구력이 무려 32년 차라고 전하자, 허재는 “어마어마한데”라며 은근히 신경을 곤두세웠고, 김미현 감독은 “이 정도면 나랑 비슷한데?”라며 놀라워했다. 특히 최정윤은 중학교 시절 골프 프로를 준비했던 적이 있었다며 당시 골프 스승이 대한민국 최초 PGA 투어 우승자이자 코리


영화&공연

더보기
메가박스, 베를린 필하모닉 송년음악회와 빈 필하모닉 신년음악회 실황 중계
영화관 메가박스 큐레이션 브랜드 ‘클래식 소사이어티’가 2021년 한 해를 마무리하는 ‘베를린 필하모닉 갈라 프롬 베를린’과 새해를 맞이하는 ‘2022년 빈 필하모닉 신년음악회’를 중계 상영한다고 13일 밝혔다. 먼저, <베를린 필하모닉 갈라 프롬 베를린>은 2019년 8월부터 베를린 필하모닉을 이끌고 있는 상임 지휘자 ‘키릴 페트렌코’가 ‘21세기 현의 여제’로 불리는 천재 바이올리니스트 ‘재닌 얀센’과 함께 송년음악회의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현지 시간으로 12월 31일에 진행되는 베를린 필하모닉 갈라 프롬 베를린은 한국에서 메가박스를 통해 1월 2일 오후 7시에 딜레이 중계된다. 세계 3대 관현악단 베를린 필하모닉의 새해맞이 행사인 갈라 프롬 베를린의 이번 프로그램은 비엔나 풍의 선곡으로 흥겹고도 우아한 작품들이 관객들을 기다린다. 특히, 주목받는 천재 바이올리니스트 ‘재닌 얀센’이 막스부르흐의 바이올린 협주곡을 연주하여 관객들로 하여금 함스부르크 제국 시절 궁정음악의 정수를 느끼게 할 예정이다. 이어서, 빈 무지크페라인 황금홀에서 열리는 <2022년 빈 필하모닉 신년음악회>는 2009년과 2014년 신년음악회의 지휘자였던 ‘다니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