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3.2℃
  • 구름많음강릉 5.1℃
  • 흐림서울 -0.6℃
  • 흐림대전 0.2℃
  • 구름많음대구 1.7℃
  • 흐림울산 6.9℃
  • 흐림광주 2.7℃
  • 흐림부산 8.0℃
  • 흐림고창 0.9℃
  • 제주 5.7℃
  • 흐림강화 -2.7℃
  • 흐림보은 -1.2℃
  • 흐림금산 0.4℃
  • 흐림강진군 3.9℃
  • 구름조금경주시 4.8℃
  • 흐림거제 5.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라디오스타’ 모니카, 강강약강 ‘스우파’ 센 언니 첫 출격!

URL복사


‘스트릿 우먼 파이터’의 강강약강 센 언니 댄서 모니카가 ‘라디오스타’에 첫 출격 한다. 모니카는 ‘스트릿 우먼 파이터’에서 화제를 모았던 ‘컴백홈’ 댄스 배틀 당시 비하인드를 전하며 “욕먹을 각오”로 어그로(?)를 자처했다고 고백해 궁금증을 유발한다.

 

오늘(10일) 밤 10시 30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강영선/ 연출 강성아)는 김윤아, 윤혜진, 배윤정, 모니카와 함께하는 ‘잘 봐, 언니들 무대다!’ 특집으로 꾸며진다.

 

모니카는 ‘스트릿 우먼 파이터’에 참가한 댄스 크루 프라우드먼의 리더이자, 댄서이다. 메시지 있는 안무와 기발한 아이디어, 뛰어난 댄스 배틀 실력과 더불어 강자에게 강하고 약자에게도 강한 일명 ‘강강약강’ 입담을 뽐내며 전국을 ‘스우파’ 열풍으로 물들였다.

 

먼저 모니카는 ‘스우파’ 1회에서 최고 화제를 모은 ‘컴백홈’ 댄스 배틀 비하인드를 들려준다. 모니카는 코카N버터의 제트썬의 모자를 누르는 ‘모자 꾹꾹이’ 장면으로 화제를 모았던 터. 모니카는 “원래 댄스 배틀은 예의 있게 한다. ’스우파’에서 욕먹을 각오로 임했다”라며 빅 픽처를 위해 어그로(?)를 자처한 사연을 밝힌다.

 

프로 배틀러 모니카는 배틀 본능을 어머니께 물려받았다고 고백한다. 모니카는 어머니가 ‘스우파’ 전 딸의 무대를 보고 “네가 제일 못하더라”하며 감상평을 남긴 것부터, 딸의 댄스 영상 아래 달린 악플을 참지 못하고 치열한 댓글 배틀을 벌인 모전여전 에피소드를 들려준다.

 

또한 모니카는 첫 방송 출연이 ‘스우파’가 처음이 아니었다며 반전 과거를 들려준다. 과거 ‘무한도전’과 ‘스타킹’에 출연한 적이 있다는 것. 특히 모니카는 그중 숨기고 싶은 흑역사를 콕 짚어 이야기할 예정이다.

 

무엇보다 ‘댄스 배틀’만 나갔다 하면 레전드 짤을 만들어 내는 모니카는 ‘라스’에서도 대결을 펼칠 예정이다. 상대는 가슴 춤의 창시자(?) MC 안영미. ‘라디오스타’에서 어디서도 볼 수 없는 모니카와 안영미의 한정판 댄스 배틀을 예고한 가운데, 의외의 접전이 펼쳐졌다는 후문이다. 모니카는 절친인 댄서 프라우드먼의 립제이 못지않은 안영미의 댄스 실력에 웃음기 뺀 ‘찐 댄스 실력’으로 맞붙었다고 해, 과연 승자는 누구일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여기에 김윤아와 모니카의 방송 최초 컬래버 무대가 예고돼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김윤아의 노래에 맞춰 모니카의 댄스가 어우러지는 ‘환상의 꿀조합’ 무대를 본 센 언니 배윤정은 눈물을 보였다고 해 본 방송을 더욱 기다려지게 만든다.

 

모니카가 ‘스우파’ 댄스 배틀에서 어그로(?)를 자처한 사연은 오늘(10일) 수요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티빙 오리지널 '백종원의 사계' 대방어, 굴! “제일 맛있는 제철은 겨울이에요!”
백종원이 그리는 사계절 식도락 여행의 마지막 퍼즐, '백종원의 사계' 겨울 편이 온다. 티빙 오리지널 '백종원의 사계-이 계절 뭐 먹지?'(연출 한경훈, 이하 '백종원의 사계')는 자타공인 국내 최고의 요리 연구가 백종원이 전국을 돌아다니며 제철 식재료와 요리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내는 로드 다큐멘터리. 봄, 여름, 가을에 이은 대서사시의 완결판, 겨울 편을 알리며 팬들의 반가움을 북돋고 있다. 이런 가운데 겨울 편을 맛보기로 확인할 수 있는 티저 영상이 공개, 보는 이들의 구미를 제대로 당기고 있다. 영상 안에는 온 세상이 흰 눈으로 뒤덮인 겨울의 절경 속 대방어, 굴 등 비로소 이 계절에 맛의 진가를 내는 식재료들이 신명나게 펼쳐진다. 다양한 식재료들의 싱싱함이 보는 이들의 군침마저 자극하는 것. 특히 한 입 먹을수록 탄성도 격해지는 백종원의 시식 장면은 흥미로운 자극을 유발한다. “으아~”, “어유~”, “이야~”라며 백종원의 감탄을 연발하게 만드는 이번 제철음식의 주인공들은 어떤 것들일지 벌써부터 궁금해지는 상황. 여기에 “기억하세요, 제일 맛있는 제철은 겨울이에요, 겨울!”이라며 쐐기를 박는 그의 메시지까지 더해 기대감도 고조 중이다. 뿐만 아니라 깊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삼성전자 “가치 있는 고객 경험으로 사업품격 높이자” 2022년 신년사 발표
삼성전자 한종희 대표이사 부회장과 경계현 대표이사 사장이 지난 3일 임직원을 대상으로 '2022년 신년사'를 전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이날 공동명의의 신년사에서 '지난해 팬데믹 장기화로 많은 어려움이 있었다'며 '잠시도 마음을 놓을 수 없는 상황에서 우리는 기술 개발에 힘을 쏟고 투자를 늘려 경쟁력을 회복하면서 좋은 성과를 거뒀다'고 먼저 임직원에게 감사를 표했다. 이어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우리가 하는 사업의 경쟁은 치열해지고 있다'고 진단한 뒤 '선두 사업은 끊임없는 추격을 받고 있고, 도약해야 하는 사업은 멈칫거리고 있다. 2022년 우리는 다시 한번 바꿔야 한다'고 밝혔다. 특히 '과거의 비즈니스 모델과 전략, 경직된 프로세스와 시대의 흐름에 맞지 않는 문화는 과감하게 버려야 한다'며 '개인의 창의성이 존중 받고 누구나 가치를 높이는 일에 집중할 수 있는 민첩한 문화로 바꿔 가자'고 강조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새해 화두로 고객 우선, 수용의 문화, ESG 선도 등을 제시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고객을 지향하는 기술의 혁신은 지금의 삼성전자를 있게 한 근간이며, 세계 최고의 기술력은 우리가 포기할 수 없는 부분'이라며 '이제는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