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3.9℃
  • 구름조금강릉 -5.5℃
  • 맑음서울 -10.1℃
  • 구름조금대전 -9.9℃
  • 맑음대구 -8.6℃
  • 맑음울산 -6.1℃
  • 맑음광주 -5.1℃
  • 맑음부산 -3.6℃
  • 구름조금고창 -6.5℃
  • 구름조금제주 1.5℃
  • 맑음강화 -11.5℃
  • 맑음보은 -13.3℃
  • 흐림금산 -12.4℃
  • 흐림강진군 -3.4℃
  • 맑음경주시 -6.7℃
  • 맑음거제 -3.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영상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찐건나블리X박하남매, 진우, 하연이와 친해지길 바라!

URL복사

 

'슈퍼맨이 돌아왔다' 찐건나블리와 박하남매가 ‘노래가 좋아’에 도전한다.  

 

10월 31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405회는 '10월의 어느 멋진 날에'라는 부제로 꾸며진다. 그중 찐건나블리와 박하남매가 다시 만난다는 소식이 랜선 이모-삼촌들의 관심을 집중시킨다. ‘슈돌’ 8주년을 기념해 ‘노래가 좋아’ 무대에 도전하는 다섯 아이들의 이야기가 시청자들에게 큰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날 찐건나블리네 집에는 박하남매가 찾아왔다. 앞서 400회 기념 ‘슛돌이가 돌아왔다’ 2기로 함께했던 아이들이 오랜만에 다시 만난 것. 다시 만난 아이들은 즐겁게 인사를 나누며 반가움을 표현했다. 특히 진우는 지난번 만남처럼, 친구 하연이에게 적극적으로 다가가며 친해지고 싶은 의사를 표출했다는 후문이다.

 

그러나 하연이의 마음은 쉽게 열리지 않았다고. 이에 진우는 비장의 무기까지 꺼냈다는데. 진우가 하연이와 친해지기 위해 가지고 온 것은 무엇이었는지, 진우와 하연이는 친해질 수 있을지 궁금증이 샘솟는다.

 

이어 아이들은 이날 모인 이유인 ‘노래가 좋아’ 무대를 위한 오디션에 도전했다고. 현빈 아빠가 심사위원이 된 가운데 아이들은 한 명씩 무대에 서서 노래와 춤을 선보였다는 전언. 이를 본 현빈 아빠는 냉정한 심사로 메인 보컬과 메인 댄서 등 포지션을 정해줬다고. 과연 찐건나블리와 박하남매가 결성한 그룹 ‘박하블리’에서 메인 보컬을 차지한 아이는 누구일까.

 

그런가 하면 건후는 몰랐던 음악적 재능을 발견했다고 하는데. 이날 악보를 처음 본 건후가 피아노를 치며 자신만의 악보를 그려낸 것. 주호 아빠는 물론, 음악인 현빈 아빠도 ‘건짜르트’라고 감탄한 건후의 악보는 오는 오는 10월 31일 일요일 밤 9시 15분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405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티빙 '러브캐처 인 서울' “안 예쁜 게 없다” 연하남 강원재 거침없는 직진! ‘설렘 폭발’
'러브캐처 인 서울’이 온라인 클립 영상 누적 조회수 1500만뷰를 달성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최종회까지 단 2회만을 남긴 티빙 오리지널 ‘러브캐처 인 서울’에 대한 반응이 뜨겁다. 진실과 거짓 사이에서 진짜 사랑을 찾기 위한 리얼 연애 심리 게임이 보는 이들의 과몰입을 유발하며 온라인을 달구고 있다. 매력적인 캐처들의 얽히고설킨 러브라인과 미궁 속에 빠져 있는 캐처들의 정체가 흥미를 자극하고 있는 것. 네이버와 유튜브 등에 공개된 공식 클립 영상 누적 조회수가 1500만뷰를 넘어서는 등 그 인기를 실감하게 한다. 중독성 강한 전개로 본편을 보고 클립 영상을 다시 보는 N차 관람 열풍이 이어지고 있다. 첫 공개 이후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서는 “한 번 보기 시작하면 하차 불가”, “전개가 미쳤음”, “러브캐처 달리다가 잠 못잤음” 등 콘텐츠에 대한 호평과 향후 전개에 대한 추측 게시글이 쏟아지며 뜨거운 불판이 형성됐다. 오늘(31일) 공개되는 7회에서는 최종 선택을 하루 앞두고 24시간 자유 데이트가 진행된다. 강원재는 정다나와 별이 쏟아지는 밤, 로맨틱한 데이트를 한다. 눈에서 꿀이 떨어질듯 정다나를 향해 직진하는 강원재. 그는 “누나의 첫 인상이


영화&공연

더보기
메가박스, 베를린 필하모닉 송년음악회와 빈 필하모닉 신년음악회 실황 중계
영화관 메가박스 큐레이션 브랜드 ‘클래식 소사이어티’가 2021년 한 해를 마무리하는 ‘베를린 필하모닉 갈라 프롬 베를린’과 새해를 맞이하는 ‘2022년 빈 필하모닉 신년음악회’를 중계 상영한다고 13일 밝혔다. 먼저, <베를린 필하모닉 갈라 프롬 베를린>은 2019년 8월부터 베를린 필하모닉을 이끌고 있는 상임 지휘자 ‘키릴 페트렌코’가 ‘21세기 현의 여제’로 불리는 천재 바이올리니스트 ‘재닌 얀센’과 함께 송년음악회의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현지 시간으로 12월 31일에 진행되는 베를린 필하모닉 갈라 프롬 베를린은 한국에서 메가박스를 통해 1월 2일 오후 7시에 딜레이 중계된다. 세계 3대 관현악단 베를린 필하모닉의 새해맞이 행사인 갈라 프롬 베를린의 이번 프로그램은 비엔나 풍의 선곡으로 흥겹고도 우아한 작품들이 관객들을 기다린다. 특히, 주목받는 천재 바이올리니스트 ‘재닌 얀센’이 막스부르흐의 바이올린 협주곡을 연주하여 관객들로 하여금 함스부르크 제국 시절 궁정음악의 정수를 느끼게 할 예정이다. 이어서, 빈 무지크페라인 황금홀에서 열리는 <2022년 빈 필하모닉 신년음악회>는 2009년과 2014년 신년음악회의 지휘자였던 ‘다니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