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33.8℃
  • 맑음강릉 32.4℃
  • 맑음서울 35.2℃
  • 구름조금대전 34.5℃
  • 구름조금대구 33.5℃
  • 맑음울산 30.5℃
  • 구름많음광주 31.1℃
  • 맑음부산 30.8℃
  • 구름많음고창 32.9℃
  • 흐림제주 29.4℃
  • 맑음강화 32.3℃
  • 맑음보은 32.2℃
  • 맑음금산 33.2℃
  • 구름많음강진군 31.7℃
  • 맑음경주시 32.7℃
  • 구름조금거제 28.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영화] 7월 개봉작 <랑종>, <호스트: 접속금지>가 관객들 확실하게 사로잡는다!

URL복사

 

장마와 함께 시작된 본격적인 여름을 맞아 더위와 습기를 피해 관객들이 극장으로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코로나19로 침체되었던 극장가에 다시 활력이 불어넣어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그 중에서도 여름 극장의 전통적인 흥행강자인 공포영화들의 러쉬가 이어져 관객들의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지난 6월 3일 개봉한 <컨저링3: 악마가 시켰다>가 누적관객수 78만 6500명을 기록(영진위 통합전산망7/4 기준)하며 공포영화 흥행의 신호탄을 쏜 데 이어 7월 14일 개봉을 앞둔 나홍진 감독 제작의 <랑종>이 관객들의 지지를 얻으며 극장으로 향하는 발걸음을 불러모으고 있는 것. 이러한 공포영화 흥행 바톤을 이어 받을 작품으로 <호스트: 접속금지>가 주목 받고 있다.


특히 <호스트: 접속금지>는 자가격리 중 ‘줌’을 통한 친구들과의 랜선미팅에 초대받지 못한 존재가 접속하면서 벌어지는 일을 담은 현실 반영 100% 리얼 팬데믹 호러로 온택트 세대라 할 수 있는 밀레니얼 세대들에게 공감을 불러일으키며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공포 명가 블룸하우스가 단숨에 차기작 3편의 계약을 진행한 공포 천재 롭 새비지 감독의 독창적이고 신선한 연출과 마치 지금 우리의 현실에서 일어날 법한 리얼함이 관객들에게 매력적으로 다가가고 있는 것.


여름 최고의 피서지 극장으로 관객들을 이끌 공포영화들의 흥행에 귀추가 주목되는 가운데, 로튼토마토 신선도지수 100%를 기록하며 전 세계가 극찬한 100% 리얼 팬데믹 호러 <호스트: 접속금지>는 7월 극장에서 만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tvN '악마판사' 지성, 즐거운 웃음→아찔한 텐션 유발한 만능 케미 장인으로 대활약!
‘악마판사’ 지성이 남다른 케미스트리를 선보이며 재미를 드높였다. tvN 토일드라마 '악마판사'의 주역인 지성에게 수식어가 또 하나 더해졌다. 바로 만능 케미 장인이다. 극 중 지성은 혼란한 시대에 등장한 시범재판부의 재판장 강요한 역으로 대체 불가한 열연을 펼치고 있다. 지성은 작품 전체의 중심축을 든든히 지키는 핵심적인 인물로 맹활약 중이다. 그리고 그 안에서 그가 만들어나가는 다채로운 케미스트리에도 많은 이목이 집중된 상황. 화학 작용이 발생하듯 지성이 드라마 속 다양한 인물들과 만나기만 하면 흥미진진한 불꽃이 확 타오르기 때문이다. 지성이 그려낸 환상적인 케미스트리는 강렬한 몰입감을 낳은 동시에 보는 이들로 하여금 화면에서 눈을 뗄 수 없게 만들었다. 이러한 지성의 활약은 '악마판사' 7-8회에서 두드러졌다. 만능 케미 장인다운 면모를 선보인 지성. 그의 하드캐리를 되짚어 본다. ◆훈훈한 웃음 유발! 조카 엘리야와의 티격태격 케미스트리! 강요한(지성)과 조카 엘리야(전채은)는 만나기만 하면 티격태격하는 톰과 제리를 닮아 웃음을 안겨준다. 조카를 걱정하는 마음에서 비롯된 요한의 분노는 엘리야에게 상처를 줬다. 이후 요한은 조카와의 관계를 개선하고자 조언


영화&공연

더보기
뉴이스트 백호, 뮤지컬 ‘태양의 노래’ 성료…첫 뮤지컬 데뷔 합격점
그룹 뉴이스트(JR, 아론, 백호, 민현, 렌)의 백호가 뮤지컬 ‘태양의 노래’를 성료했다. 백호는 지난 5월 22일부터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진행된 창작 뮤지컬 ‘태양의 노래’에서 한낮의 태양처럼 눈부신 소년 ‘하람’ 역할을 맡아 풋풋하고 설레는 감정을 소화하며 첫 뮤지컬 도전에 합격점을 받았다. 또한 매 회차를 거듭하면서 한층 성장한 모습을 선보인 백호는 수많은 연습을 통해 약 2개월 동안 ‘하람’ 역을 본인만의 독보적인 캐릭터로 재해석하고 완벽하게 완성시켜 나가며 관객들을 매료 시켰다. 특히 백호는 극 중 소녀 ‘해나’와의 첫 만남을 통해 설렘의 감정부터 애틋한 분위기까지 남다른 케미스트리로 깊어진 감정 연기를 선보인 것은 물론 섬세한 표현력으로 뛰어난 노래 실력을 선사하며 연일 호평을 이끌어 냈다. 이에 백호는 소속사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처음으로 뮤지컬에 도전해 걱정이 많았지만 ‘태양의 노래’라는 좋은 작품에 함께할 수 있어 감사했습니다. 첫 공연부터 마지막 공연까지 모든 날들이 기억에 남는 순간이고 행복했습니다. 모든 스태프 분들과 배우 분들 다들 잘 챙겨주시고 많이 알려주셔서 감사 드립니다. 그리고 모든 관객 분들과 러브 분들 언제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