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7.1℃
  • 맑음강릉 24.3℃
  • 맑음서울 29.8℃
  • 구름조금대전 30.4℃
  • 맑음대구 28.2℃
  • 맑음울산 22.1℃
  • 구름많음광주 27.6℃
  • 맑음부산 22.5℃
  • 구름조금고창 26.7℃
  • 구름많음제주 28.4℃
  • 구름조금강화 23.5℃
  • 구름조금보은 27.5℃
  • 구름많음금산 29.5℃
  • 구름조금강진군 25.7℃
  • 맑음경주시 25.8℃
  • 구름조금거제 23.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N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 설렘+웃음+공감+눈물 모두 선사할 박보영 표 탁동경이 온다! 첫 방 기대 증폭!

URL복사

 

tvN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에서 박보영이 소멸하는 멸망의 심장에도 파릇파릇한 새순을 돋아나게 할 생기발랄한 로맨스 에너지로 인생 캐릭터의 탄생을 예고한다.

 

오는 10일(월) 밤 9시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월화드라마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이하 ‘멸망’)(연출 권영일/극본 임메아리/기획&제작 스튜디오앤뉴, 스튜디오드래곤)는 사라지는 모든 것들의 이유가 되는 존재 ‘멸망’(서인국 분)과 사라지지 않기 위해 목숨을 건 계약을 한 인간 ‘동경’(박보영 분)의 아슬아슬한 목숨담보 판타지 로맨스. ‘뷰티 인사이드’로 섬세한 필력을 인정받은 임메아리 작가와 ‘(아는 건 별로 없지만) 가족입니다’로 따스한 웃음을 선사한 권영일 감독의 의기투합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 가운데 박보영이 '멸망'의 '탁동경'으로 인생 캐릭터 경신을 예고해 기대를 높이고 있다. 탁동경은 평범한 삶에 끼어든 뜻밖의 운명에 자신의 목숨과 사랑을 걸기로 한 인간으로, 원대한 꿈 없이 살아가다 죽음을 앞두고 진정한 삶을 살아가게 되는 인물. 더욱이 앞서 제작발표회에서 박보영은 "동경이는 많은 분들을 대변하는 캐릭터다. 원대한 꿈이 있다기보다는 현실에 순응하며 살아가는 캐릭터기 때문에, 많은 분들이 공감하실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고 밝힌 바 있어, 박보영이 동경으로 분해 폭풍 공감을 자아낼 것으로 기대를 높인다.

 

특히 동경은 사라지는 모든 것들의 이유가 되는 멸망과의 존재를 초월한 로맨스로 강렬한 에너지를 내뿜을 예정이다. '멸망'은 어느 날 100일 시한부 선고를 받게 된 동경이 예기치 못한 자신의 운명에 세상의 멸망을 부르짖자, 이를 들은 멸망이 동경의 집으로 찾아오며 운명처럼 시작될 판타지 로맨스. 이에 인간 동경이 모든 죽음을 관장하며 살아가는 특별한 존재 멸망과 서로의 생에 스며들어가는 과정과 변화하는 모습이, 보는 이의 심장 깊숙이 파고들며 두근두근하는 설렘과 아슬아슬한 긴장을 전파할 것이다.

 

무엇보다 박보영은 다수의 작품으로 쌓아온 탄탄한 연기 내공과 독보적인 로맨스력으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아온 배우. 이에 동경 캐릭터를 통해 당차고 사랑스러운 긍정에너지를 가감없이 쏟아내며 새로운 인생 캐릭터를 탄생시킬 것으로 기대를 고조시킨다. 더욱이 박보영은 죽음을 단 100일 앞두고 초월적 존재와 치명적인 로맨스를 그려갈 동경의 감정 변화를 섬세한 연기로 담아내며 몰입도를 높일 예정. 이에 믿고 보는 배우 박보영이 탄생시킬 인간 동경 캐릭터와, 심장 떨림을 자아내는 로맨스력의 진가를 발휘할 그의 활약에 기대감이 수직 상승된다.

 

한편, tvN 새 월화드라마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는 오는 10일(월) 밤 9시 첫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12년만에 돌아온 '여고괴담6, 모교' 김서형 교감 쓰앵님
영화 <여고괴담 여섯번째 이야기: 모교>는 과거의 기억을 잃은 채 모교의 교감으로 부임한 ‘은희(김서형)’가 학교 내 문제아 ‘하영(김현수)’을 만나 오랜 시간 비밀처럼 감춰진 장소를 발견하게 되고 잃어버렸던 충격적인 기억의 실체를 마주하는 이야기다. 영화 '악녀', 드라마 'SKY캐슬' 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장르 불문, 다양한 캐릭터를 소화해내는 김서형과 최근 드라마 '펜트하우스' 시리즈에서 ‘배로나’ 역으로 강한 인상을 준 김현수가 주연을 맏은 올여름 미스터리 공포 영화다. 김서형을 자신을 쫓아다니는 알 수 없는 존재를 어린시절 절친으로 생각한다. 어떤 이유때문인지 그녀에게 미안한 죄스러운 마음은 있지만 정확안 이유를 알 수가 없고, 예전 학교로 돌아가면 그 이유를 알 수 있을 것 같아 모교에 교감으로 부임하면서 이야기는 시작된다. 학교에는 담임 선생님을 너무 좋아하는 다수의 아이들과 원망하는 눈빛을 보여주는 학생, 피하는 듯한 몸짓을 보이는 학생이 있다. 상담사가 있으면 아이들의 진학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은희는 상담사를 자청한다. 처음 찾아 온 하영은 담임을 험담한다. 모든 선생님이 그녀의 담임은 그럴턱이 없다고 얘기하고 은희 역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