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16.6℃
  • 구름많음강릉 11.3℃
  • 맑음서울 18.0℃
  • 구름조금대전 15.6℃
  • 흐림대구 14.6℃
  • 흐림울산 14.8℃
  • 흐림광주 17.8℃
  • 흐림부산 16.2℃
  • 흐림고창 18.1℃
  • 흐림제주 18.4℃
  • 흐림강화 16.6℃
  • 구름조금보은 12.7℃
  • 흐림금산 12.2℃
  • 흐림강진군 18.4℃
  • 흐림경주시 12.9℃
  • 흐림거제 16.7℃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 2년 만에 돌아온 감동 대작! 7월 ’최고의 무대’ 그 서막의 티저 영상 공개!

URL복사

 

2021년 진실과 정의의 의미를 묵직한 메시지로 전하는 최고의 작품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제작:EMK뮤지컬컴퍼니(이하 EMK))가 오는 7월 13일 샤롯데씨어터에서 세 번째 시즌으로 화려하게 귀환한다.

 

제작사 EMK는 5월 3일 오전 <마리 앙투아네트>의 개막 소식과 함께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티저 영상은 18세기 가장 화려한 건축물인 베르사유 궁전으로 보는 이들을 초대한다. 거대한 정원과 섬세한 조각상을 거쳐 화려한 샹들리에가 드리워진 궁정의 거대한 문이 열리면 향수를 뿌리고 샴페인을 터뜨리며 각양각색의 화려한 의상과 장신구를 입은 인물들이 향락에 젖어 파티를 즐기는 모습이 비춰진다. 그와 대비되는 거세게 타오르는 불길과 불타는 프랑스 국기는 역사상 가장 사치스러웠던 이들의 삶이 어떠한 전환점을 맞이할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타오르는 프랑스 국기 위로 겹쳐진 <마리 앙투아네트>의 심볼 ‘MA’는 작품 속 두 주인공 ‘마리 앙투아네트’와 ‘마그리드 아르노’의 이니셜로, <마리 앙투아네트>는 프랑스의 왕비였으나 18세기 프랑스 혁명으로 단두대에서 생을 마감한 ‘마리 앙투아네트’의 드라마틱한 삶과 사회의 부조리에 관심을 갖고 혁명을 선도하는 허구의 인물 ‘마그리드 아르노’의 삶을 대조적으로 조명해 진실과 정의의 참된 의미를 그린 작품이다. 전혀 다른 삶을 살아온 두 사람의 모습이 슬프도록 아름다운 이야기로 펼쳐지며 관객들의 공감대를 이끌며 큰 사랑을 받아왔다.

 

<엘리자벳>, <레베카>, <모차르트!> 등에서 완벽한 파트너십을 보여준 극작가 미하엘 쿤체와 작곡가 실베스터 르베이의 호흡은 <마리 앙투아네트>에서도 깊고 풍성한 완성도와 작품성을 자랑한다. 작곡가 실베스터 르베이는 한국 초연 당시 4개의 곡을 새롭게 편•작곡했으며, 어쿠스틱 기타와 하프를 기반으로 만들어진 깊고 풍성한 현의 선율은 아름답고 화려했지만 비극적으로 생을 마감한 마리 앙투아네트의 영혼을 느낄 수 있는 음악이라는 극찬을 받았다.

 

EMK는 2014년 초연 당시 무대, 의상, 안무는 물론 대본과 음악까지도 한국 관객의 정서에 맞게 대대적인 수정을 거쳐 완전히 새로운 한국 프로덕션만의 <마리 앙투아네트>를 탄생시키며 큰 화제를 모았다. 작품은 우리에게 익숙한 실존 인물 ‘마리 앙투아네트’의 아름답지만 비극적인 인생과 ‘목걸이 사건’, ‘바렌 도주 사건’, ‘단두대 처형’ 등 대중에게도 친숙한 역사적 사건을 흥미진진하게 다뤄 몰입감을 더한다. 여기에 360도로 회전하는 압도적인 스케일의 무대장치 또한 관객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으며 이유 있는 입소문의 요소로 꼽혔다.

 

이와 더불어 18세기 로코코 시대 유행을 선도했던 파리 귀부인들의 패션 스타일을 현대적 감각으로 재현한 백여 벌의 환상적인 드레스와 놀라운 아이디어가 집약되어 있는 하늘 높이 치솟은 다채로운 가발들로 눈을 뗄 수 없는 무대를 완성했다. 프랑스의 왕비로써 궁정 안의 어느 여성보다 훨씬 화려하고 더 아름답게 빛나야 했던 ‘마리 앙투아네트’의 의상은 로코코 양식을 반영한 여러 겹의 풍성한 주름 장식과 화려한 보석으로 꾸며 완성해 관객과 평단의 극찬을 받으며 제 9회 더뮤지컬어워즈 의상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뤄냈다.

 

<마리 앙투아네트>는 지난 2014년 초연과 2019년 재연 당시 각각 92%라는 높은 객석점유율을 기록하며 성공적인 라이선스 뮤지컬의 선두주자로 자리매김했다. 특히 2019년 재연 당시 관객들이 직접 뽑는 시상식 SACA에서 ‘최고의 라이선스 재연상’을 필두로 7개 부문 상을 휩쓸며 대중성을 입증한 바 있다.

 

지난 4월 마리 앙투아네트를 사랑하는 ‘악셀 폰 페르젠 백작’역에 SG워너비 이석훈과 NCT 도영이 선 공개 되며 예비 관객들의 큰 호응을 이끌어낸 <마리 앙투아네트>는 세 번째 시즌을 화려하게 완성시킬 환상적인 캐스팅 라인업을 추후 공개할 예정이다.

 

매 시즌 빈틈없이 완벽한 완성도와 최고의 무대, 최정상의 아티스트가 함께하며 무대 예술의 경지를 탄생시킨 <마리 앙투아네트>는 2021년 7월 13일부터 샤롯데씨어터에서 개막한다.


연예&스타

더보기
MBN '보이스킹' 박강성vs조장혁, 이름만으로도 떨리는 결승전 대결! 한 판 승부 '기대 UP'
‘보이스킹’ 박강성 vs 조장혁, 이름만으로도 떨리는 대결이 펼쳐진다. MBN 초대형 보컬 서바이벌 '보이스킹'(기획/연출 박태호)이 첫 방송 이후 지금까지 매회 시청률을 경신하는 등 거침없는 상승세를 보여주고 있다. 지난주 방송된 4회에서는 분당 최고 시청률이 무려 8.925%(닐슨코리아 제공, 유료방송가구 기준)까지 치솟기도. 이 같은 ‘보이스트롯’ 열풍 중심에는 다른 곳에서는 쉽게 볼 수 없는 실력자들의 무대가 있다. 이런 가운데 5월 11일(오늘) 밤 9시 50분 방송되는 ‘보이스킹’ 5회에서는 상상을 초월하는 빅매치가 벌어진다. 바로 박강성과 조장혁이 2라운드에서 맞붙게 되는 것. 1:1로 진행되는 2라운드에서는 둘 중 한 명이 무조건 탈락하기에, 더욱 큰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박강성과 조장혁의 대결은 스튜디오 안 모두를 경악하게 했다. 두 사람이 무대 위로 올라오자 지켜보던 이들이 “사실상 결승전”, “이 둘이 벌써 나오면 어떡하냐”라고 이야기할 정도였다고. 또한 이 대결은 다른 참가자들이 꼽은 가장 기대되는 무대 중 하나였다. 뜨거운 기대를 안고 무대에 오른 두 사람은 팽팽한 신경전으로 장내를 긴장감으로 물들였다는 후문이다. 선배인 박강성에게


영화&공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