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9.3℃
  • 맑음강릉 14.0℃
  • 맑음서울 9.9℃
  • 맑음대전 10.7℃
  • 맑음대구 14.4℃
  • 맑음울산 12.1℃
  • 맑음광주 9.6℃
  • 맑음부산 12.5℃
  • 맑음고창 6.2℃
  • 구름많음제주 12.0℃
  • 구름조금강화 10.1℃
  • 맑음보은 8.2℃
  • 맑음금산 9.3℃
  • 맑음강진군 9.5℃
  • 맑음경주시 9.8℃
  • 맑음거제 11.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조선 ‘내 딸 하자’ 찐팬 트롯 어버이들과의 만남 & 국민 딸들의 다채로운 매력 대발산!

URL복사

 

“연습은 끝났다! 지금, 노래 효도하러갑니다!”


TV CHOSUN ‘내 딸 하자’ 홍지윤-황우림과 김의영-별사랑이 ‘뽕짝꿍’을 결성, 트롯 어버이들을 향한 ‘본격 효(孝)프라이즈 노래쇼’를 가동한다.


오는 9일(금) 밤 10시에 방송될 TV CHOSUN ‘내 딸 하자’는 ‘미스트롯2’ TOP7 양지은-홍지윤-김다현-김태연-김의영-별사랑-은가은과 ‘미스 레인보우’가 전 세계에서 사연을 보낸 찐 팬들을 찾아가 ‘1일 딸’로 노래 서비스를 해드리는 ‘지상 최대 노래 효도 쇼’다. 첫 방송부터 폭발적인 시청자들의 관심과 응원 속에 금요일 전체 예능 시청률 1위를 이어가며, ‘순한 맛 예능’의 새로운 지평을 열고 있다.


이와 관련 ‘내 딸 하자’ 3회에서는 ‘효도쇼 오리엔테이션’을 마친 ‘국민 딸’들이 ‘서프라이즈 작전’을 가동, ‘본격 노래 효도쇼’를 펼치며 트롯 어버이들과 만날 예정이다. 이에 ‘미스트롯2’ 선(善) 홍지윤과 ‘미스 레인보우’ 황우림이 ‘노래 효도쇼’를 위한 첫 번째 ‘뽕짝꿍’으로 나섰던 터. 두 사람은 코로나19로 인해 식당 운영이 힘들어진 트롯 어버이를 위해 손님으로 위장한 채 식당을 방문, 트롯 어버이를 위한 깜짝 작전을 실행했다.


트롯 어버이를 만난다는 기대감과 떨림 속에 홍지윤과 황우림은 첫 잠입부터 허당기를 뿜어냈고, 긴장감 속에 트롯 어버이를 만나자마자 건넨 충격적인 한 마디로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었다. 홍지윤과 황우림이 설레는 첫 번째 노래 효도쇼를 성공적으로 마칠 수 있었을지 관심이 모이고 있다.


두번째 ‘뽕짝꿍’으로는 김의영과 별사랑이 삼남매를 키우며 마대 공장을 운영하는 트롯 어버이 사연을 받고 출동했다. 두 사람은 트롯 어버이 몰래 공장에 잠입하기 위해 수상한 모습으로 등장. 현장에 웃음 폭탄을 안겼다. 트롯 어버이를 위한 ‘찐심’을 드러낸 두 사람은 노래 효도는 물론 공장 일까지 손수 도우며 ‘찐딸’의 면모를 가감 없이 드러내 트롯 어버이들을 감동하게 만들었다.


이에 ‘뽕짝꿍’들의 활약을 지켜보던 MC 도경완은 “저 정도 변장이면, 명함 들고 들어가는 거 아니냐”고 혀를 내둘러 현장을 폭소하게 했다. MC 장민호 역시 “딸들이 노래 선곡을 아주 잘한다”며 감탄사를 터트려 기대감을 높였다.


그런가하면 ‘내 딸 하자’ 국민 딸들의 ‘뽕짝꿍’ 시너지가 화제를 모으는 가운데 시아버지를 위한 며느리의 사연을 받고 농수산물 시장으로 출동한 또 다른 ‘뽕짝꿍’은 ‘뽕열기’를 터트리며 현장을 들썩였다. 똘똘 뭉친 가족애로 시아버지의 아픈 병마를 함께 이겨낸 가족의 사연에 눈물을 펑펑 쏟아낸 ‘뽕짝꿍’들은 누구일지, 궁금증을 모으고 있다.


제작진은 “‘국민 딸’들이 워밍업을 마치고, 야심차게 준비한 본격적인 노래 효도쇼의 막을 올렸다”며 “‘국민 딸’들의 진심이 담긴, 감동의 ‘서프라이즈 잔치’ 뿐만 아니라 다양한 무대들로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TV CHOSUN ‘내 딸 하자’ 3회는 16일(금) 밤 10시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1호가 될 순 없어' 팽락 부부 영어 회화에 도전? 떡 사업 미국 진출?
팽락 부부가 영어 회화에 도전했다. 18일(일) 밤 10시에 방송되는 JTBC '1호가 될 순 없어'에서는 미국과 수출 계약을 체결한 팽현숙이 영어 수업을 듣는 현장이 공개된다. 최근 '1호가 될 순 없어' 녹화에서 팽현숙은 "내가 만든 떡이 미국과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는 소식을 전했다. 출연진은 “입버릇처럼 세계진출을 말하시더니 진짜 이루셨다”라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 팽현숙은 "본격적으로 미국 진출을 위해 영어를 해야 한다" “나는 영어를 잘하는데 당신이 못하니 같이 배우자”며 최양락과 함께 영어 학원을 찾았다. 레벨 테스트가 시작되자, 줄곧 자신 없어 하던 최양락은 반전 영어 실력을 뽐냈다. 반면 원어민 급(?) 자신감을 자랑하던 팽현숙은 동문서답은 물론 유치원생 수준의 문장 구사력을 보여 폭소를 자아냈다. 이를 본 김민경은 앞서 과거 12년 동안 시드니를 왔다 갔다 했다는 팽현숙에 대해 “12년 동안 무슨 일이 있으셨던 거냐”라며 '팩트 폭력'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수업이 시작됐다. 자신감을 충전한 팽현숙은 엉터리 영어로 끝없는 자기소개를 하고, 신개념 일방통행 영어를 선보여 원어민 선생님과 학생들을 당황시켰다. 또한 선생님은 팽락 부부를 알아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