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1.3℃
  • 흐림강릉 19.8℃
  • 구름많음서울 22.1℃
  • 구름조금대전 25.5℃
  • 구름많음대구 27.5℃
  • 구름조금울산 24.7℃
  • 맑음광주 27.9℃
  • 구름많음부산 24.4℃
  • 구름조금고창 28.3℃
  • 맑음제주 24.9℃
  • 흐림강화 22.1℃
  • 구름많음보은 23.5℃
  • 구름조금금산 26.1℃
  • 맑음강진군 27.1℃
  • 구름많음경주시 24.5℃
  • 맑음거제 25.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스타 영화픽] 손 뻗으면 닿을 수 있는 그 곳에 내가 있을게, '조제, 호랑이 그리고 물고기들'

URL복사

애니메이션 <조제, 호랑이 그리고 물고기들>은 기존 실사 영화와는 다른 엔딩과 스토리 그리고 아름다운 작화와 색상으로 COVID19로 지친 현실에 밝고 아름다운 꿈과 희망을 전하며 부산국제영화제가 13년 만에 애니메이션을 폐막작으로 선정되었다.

 

“현실의 남루함과 피할 수 없는 고통을 덜어내고, 밝고 아름다운 꿈과 희망으로 가득 채웠다.(연합뉴스)”, “소설과 영화에 비해 한층 밝아졌고 주제의식 또한 보편성을 품고 있었다.(국제신문)” 등 언론의 호평은 물론이며, “COVID19로 지쳐있는 우리에게 조제와 츠네오의 성장 스토리는 희망을 이야기해 주었습니다.(네이버 블로그)”, “성장에 초점을 둔 이야기라 실사영화보다 더 좋았다. (네이버 블로그)”, “바다와 하늘의 다채로운 색상을 보니 매우 즐거웠다. (네이버 블로그)” 등 애니메이션이라 더 돋보이는 색채와 희망적인 메시지로 관객들의 호평을 이끌어내기도 했다.

 

 

평생을 휠체어 신세를 지며 한 평 방 안에서 자신만의 세계를 상상해 오던 조제. 그녀는 사람들의 눈을 피해 할머니와 산책 하던 중 우연한 사고로 츠네오를 만나 그를 자신의 관리인으로 고용하게 된다. 

 

그런 그를 따라 빛나는 세상 밖으로 나간 조제는 상상 속의 동물이었던 호랑이를 만나기 위해 ‘츠네오’와 함께 용기를 낸다. 경험한 적 없지만 마음 속 한 켠에 막연한 두려움으로 남아있었던 호랑이를 처음 보게 된 ‘조제’는 ‘꿈에 나올 정도로’ 무섭다고 말하지만, 옆에 ‘츠네오’가 있기에 두려움을 이겨낼 수 있다. 이는 ‘조제’가 스스로 하나의 두려움을 깨고 새로운 세상을 맞이했음을 의미해 서로에게 힘이 되어주고, 두려움을 극복할 수 있게 도와주는 ‘조제’와 ‘츠네오’의 관계를 더욱 응원하게 만든다. 

 

이후 바다속을 볼 수 있는 수족관 가이유칸도 찾아 간다. 거대한 크기로 입을 다물지 못하게 만드는 고래상어를 만나게되고 그외에도 물범, 바다사자, 돌고래, 펭귄 등 다양한 수생동물들을 접하게된다. ‘조제’는 책으로 보고 그림으로만 그려보며 상상해왔던 바다 세계를 처음 접하면서 경이로움에 사로잡히고, 바다를 사랑하는 마음으로 해양생물학을 전공하는 ‘츠네오’는 ‘조제’에게 생생하게 설명해주며 함께 바다를 꿈꿔 나간다. 

 

 

방 안에서 그림 그리는 것만이 유일한 낙이었던 조제는 자신의 꿈을 이루기 위해 매진하는 츠네오를 보며 자신만의 꿈을 가지게 된다. 

 

꿈을 찾아 단단하게 성장하는 새로운 츠네오와 조제의 모습을 통해 새로운 희망과 용기의 메시지를 전달 받고 싶다면 <조제, 호랑이 그리고 물고기들>을 추천한다. 

 

3월 31일 개봉 | 12세 이상 관람가 | 98분| 타무라 코타로 감독 | 스튜디오 본즈(BONES) 제작 | ㈜에이원엔터테인먼트 수입 | ㈜팝엔터테인먼트 배급


연예&스타

더보기
SBS ‘펜트하우스3’ 유진X김소연, 180도 다른 두 악녀들의 구치소 속 모습 전격 공개!
“시즌3 D-4, 악녀들의 강렬한 컴백!” SBS ‘펜트하우스3’ 유진과 김소연이 상반된 모습과 방법으로 지옥과도 같은 수감생활을 버텨나가고 있는, ‘180도 반전 포스’ 현장이 포착됐다. SBS 새 금요드라마 ‘펜트하우스3’(극본 김순옥/연출 주동민/제작 초록뱀미디어)는 채워질 수 없는 일그러진 욕망으로 집값 1번지, 교육 1번지에서 벌이는 서스펜스 복수극이다. ‘펜트하우스’는 한 번 빠지면 헤어 나올 수 없는 블랙홀 같은 스토리에 감각적이고 고급스러운 연출, 배우들의 대체 불가한 존재감까지 ‘믿고 보는 작가-감독-배우’ 시너지를 완성하면서 시청률-화제성-VOD판매-온라인 영상 조회수 등 모든 부문을 완벽하게 장악하는 행보를 이어갔다. 특히 유진은 ‘펜트하우스’ 시즌1, 2에서 딸 배로나(김현수)에게 가난을 물려주지 않고자 억척스럽게 살아온 오윤희 역을 맡아, 딸 배로나의 죽음에 대한 진실을 찾아 나서던 중 나애교(이지아)로 돌아온 심수련(이지아)과 연대를 이루면서 주단태(엄기준)와 천서진(김소연)을 체포하는데 성공했다. 이후 심수련의 딸 민설아(조수민)를 죽인 속죄의 방법으로 자수를 선택, ‘민설아 살인사건’을 은폐했던 헤라팰리스 사람들과 함께 수감됐다.



라이프

더보기
카카오페이지, 한국 무협 판타지의 전설 ‘묵향’ 신간 단독 선연재
카카오엔터테인먼트가 ‘한국 무협 판타지의 전설’로 불리는 전동조 작가의 ‘묵향’ 신간(36권)을 6월 9일까지 카카오페이지에서 단독 선연재 한다. 2년간의 휴재를 끝내고 팬들의 기대 속에 돌아온 ‘묵향’은 국내 장르 문학의 전성기를 열어젖힌 기념비적 작품으로 평가받는다. ‘묵향’이 처음 선보인 1990년대 당시는 비슷한 양산형 무협 작품이 즐비하던 때로, 평면적 이야기와 캐릭터를 벗어난 다채로운 상상력에 힘입어 PC통신에서 공개된 1999년부터 20여년간 꾸준한 사랑을 받았다. 카카오페이지에서 136만명이 읽은 대표 밀리언페이지 작품 중 하나이기도 하다. 소설의 주인공은 어릴 적부터 암살자로 길러진 살수 출신의 묵향. 무공에 대한 일념으로 궁극의 경지를 위해 매진하던 묵향은 일련의 음모에 빠지면서 무림과 서구 대륙을 넘나들게 된다. 이처럼 동양 무협 세계관과 서양 판타지의 시공간을 결합한 ‘묵향’은 현재 장르 문학의 주류 중 하나인 이세계물과 퓨전 판타지의 원조 격으로 거론된다. 대학생 시절 스트레스를 풀고자 무협과 판타지 소설을 즐겨 읽던 전동조 작가는 ‘묵향’의 줄거리를 불현듯 떠올리고 PC통신에 연재를 시작했다고 알려져 있다. ‘웹소설의 웹툰화’로 콘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