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7℃
  • 구름많음강릉 0.4℃
  • 구름많음서울 1.3℃
  • 맑음대전 1.6℃
  • 구름조금대구 2.7℃
  • 구름많음울산 5.1℃
  • 흐림광주 3.7℃
  • 구름많음부산 7.5℃
  • 흐림고창 -1.3℃
  • 흐림제주 11.6℃
  • 흐림강화 -2.6℃
  • 맑음보은 -2.2℃
  • 구름많음금산 -1.9℃
  • 흐림강진군 3.6℃
  • 구름많음경주시 0.7℃
  • 흐림거제 7.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스타 영화픽] 리암 니슨의 또다른 액션, 영화 '어니스트 씨프'

URL복사

영화 <어니스트 씨프>는 새로운 인생을 위해 자수를 결심한 희대의 폭파 전문 은행털이범 ‘톰’(리암 니슨)과 돈을 노리는 부패한 FBI에 맞서는 액션 블록버스터다. 

 

 

무엇보다 영화<어니스트 씨프>는 세계적인 히트를 기록한 <테이큰> 시리즈와 <논스톱> 등 리암 니슨의 액션 영화 중 가장 높은 로튼토마토 팝콘지수 87%를 기록해 2021년 최고의 오락 영화 탄생을 알리고 있다. 

 

또한, <분노의 질주>, <퍼스트 어벤져> 제작진의 참여와 세계적인 히트를 기록한 넷플릭스 시리즈 [오자크] 크리에이터 마크 윌리엄스 감독의 연출이 더해져 러닝타임을 꽉 채우는 폭발적인 액션을 예고하고 있어 관객들의 오감을 만족시킬 예정이다. 

 

 

영화는 7개의 주, 12개의 은행에서 900만 달러를 털고도 어떠한 흔적도 남기지 않은 희대의 폭파 전문 은행털이범 ‘톰’이 사랑하는 여인과 함께 살기 위해 FBI에 자수를 하는 모습으로 시작된다. 

 

전화를 받은 FBI는 이번주만도 12명이 넘게 자수를 했다면서 거짓말로 웃어 넘기면서 후배들에게 다녀올 것을 권한다. 미루고 미루던 후배들도 톰이 있는 호텔을 찾아갔지만 그의 얘기를 믿지 않았다. 회사로 복귀하려다 증거를 보여주겠다고 넘긴 곳에서 수백만달러를 발견하고 그 돈을 자신들이 갖기로 결심한다. 

 

돈을 갖은 FBI는 톰을 제거하기 위해 다시 찾은 호텔에서 팀장과 마주하자 팀장을 죽여버린다. 

 

도둑이 왜 정직할까? 라는 의문으로 시작된다면, 혹은 리암 니슨의 또다른 액션 영화를 보고 싶다면 영화 <어니스트 씨프>를 추천한다. 

 

2월 3일 개봉 | 99분 | 마크 윌리엄스 감독 | ㈜올스타엔터테인먼트 수입/배급


연예&스타

더보기


영화&공연

더보기
'자산어보' 설경구 첫 사극 도전! 호기심 많은 학자 ‘정약전’ 캐릭터 완벽 소화!
매 작품 대체할 수 없는 연기력을 선보이는 설경구가 '자산어보'를 통해 데뷔 후 첫 사극에 도전한다. 영화 '자산어보'는 흑산으로 유배된 후, 책보다 바다가 궁금해진 학자 ‘정약전’과 바다를 벗어나 출셋길에 오르고 싶은 청년 어부 ‘창대’가 [자산어보]를 집필하며 벗이 되어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 <해운대><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살인자의 기억법> 등 다수의 작품에서 장르와 역할을 불문하고 압도적 열연을 펼쳐왔던 배우 설경구가 <자산어보>를 통해 첫 사극에 도전하며 새로운 매력을 예고한다. 그가 맡은 ‘정약전’ 캐릭터는 유배지 흑산도에서 바다 생물에 눈을 뜬 호기심 많은 학자로, 성리학 사상을 고수하는 다른 양반들과 달리 열린 사상을 지닌 인물이다. 민중의 삶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어류학서를 집필하기 위해 글 공부를 좋아하는 청년 어부 ‘창대’에게 서로가 가진 지식을 거래하자고 제안하는 ‘정약전’은 여타 사극에서 표현되는 학자 캐릭터의 고정관념을 탈피한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이에 설경구는 천하제일의 인재로 불리던 명망 높은 학자의 진중한 모습과 얼굴에 먹물을 묻힌 채 바다 생물을 탐구하는 소탈한 모습을 넘나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