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2.6℃
  • 흐림강릉 11.8℃
  • 황사서울 13.9℃
  • 황사대전 16.0℃
  • 황사대구 16.1℃
  • 구름많음울산 17.0℃
  • 황사광주 14.7℃
  • 구름많음부산 19.5℃
  • 맑음고창 13.2℃
  • 황사제주 15.8℃
  • 구름많음강화 13.3℃
  • 구름많음보은 14.5℃
  • 구름많음금산 15.0℃
  • 맑음강진군 16.3℃
  • 구름많음경주시 18.1℃
  • 맑음거제 18.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뮤지컬 '몬테크리스토' 신성록, SBS '집사부일체' 안방극장으로 옮겨온 완벽한 뮤지컬 무대 완성!

URL복사

 

뮤지컬 ‘몬테크리스토’의 히어로 신성록이 ‘집사부일체’를 통해 뮤지컬 무대를 안방극장으로 옮겨오며 화제를 모았다.
 
뮤지컬 ‘몬테크리스토’의 몬테크리스토 백작으로 출연 중인 뮤지컬 배우 신성록가 지난 10일 오후 6시25분에 방송한 SBS ‘집사부일체’의 뮤지컬 특집 ‘집사부로드웨이’에서 완벽한 무대를 완성시켰다. ‘집사부일체’의 멤버들은 “록몬테를 실제로 볼 수 있는거냐”고 들뜬 기대감을 감추지 못했고, 이런 기대에 부응하듯 신성록은 뮤지컬 ‘몬테크리스토’의 무대를 완성도 높게 재현해 냈다.
 
이날 방송에서 신성록은 지난 2010년과 2011년 ‘메르세데스’로 출연한 뮤지컬 배우 차지연과 환상의 호흡을 선보였다. 두 사람은 뮤지컬 ‘몬테크리스토’의 대표곡 ‘언제나 그대 곁에’를 함께 부르며 10년의 시간이 흘렀음에도 찰떡 같은 호흡으로 애절하고 감성 깊은 가창력과 연기력을 보여주며 보는 이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이날 신성록과 차지연이 부른 ‘언제나 그대 곁에’는 억울하게 누명을 쓴 에드몬드가 메르세데스와 헤어진 후, 서로 다른 곳에 있는 두 사람의 그리움이 담긴 곡이다. 예고 없이 이별을 마주한 에드몬드와 메르세데스가 연인을 향해 다시 만날 것을 약속하고 기도하는 이 곡은 많은 뮤지컬 관객들의 마음을 울리며 뮤지컬 ‘몬테크리스토’의 하이라이트 장면으로 꼽힌다.
 
‘집사부일체’의 멤버들은 ‘록몬테’ 신성록의 무대에 순식간에 집중하며 작품의 흡입력을 몸소 보여줬다. 신성록은 폭발적인 가창력과 애절한 연기력을 쏟아내며 이들은 무대가 끝나자마자 “정말 잘한다”, “무대를 지켜보다 소름이 돋았다”며 큰 박수와 엄지 손가락을 치켜들었다.
 
신성록이 현재 출연하고 있는 ‘몬테크리스토’는 프랑스의 국민 작가 알렉상드르 뒤마의 동명 장편 소설을 원작으로, 사랑과 배신, 복수 그리고 용서라는 다양한 인간의 감정을 섬세하고 화려하게 그려냈다. 작품 속 ‘권선징악’의 메시지는 남녀노소의 경계를 허물며 모든 관객들에게 통쾌함을 전해 큰 입소문을 이끌었다. 10주년을 맞은 이번 시즌은 한층 화려해진 무대와 아름다운 선율의 넘버, 그리고 황금 캐스팅 라인업으로 무대 예술의 절정을 보여주고 있다.
 
에드몬드 단테스/몬테크리스토 백작 역에 엄기준, 카이, 신성록이 출연한다. 에드몬드의 사랑하는 연인으로, 메르세데스’ 역에는 옥주현, 린아, 이지혜가 캐스팅됐다. 메르세데스를 차지하기 위해 용서받지 못할 악행을 저지르는 에드몬드의 친구 몬데고 역으로는 최민철, 김준현, 강태을이 무대에 오른다.
 
한편, 뮤지컬 ‘몬테크리스토’는 오는 18일 공연을 재개해 3월 7일까지 LG아트센터에서 공연한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구해줘! 홈즈' 방송인 이혜성 “독립 3년차! 더블 역세권의 원룸에서 거주 중”
내일 18일 방송되는 MBC ‘구해줘! 홈즈’(연출:임경식,이민희 /이하 ‘홈즈’)에서는 방송인 이혜성과 공간 디자이너 서재원이 연령대가 다양한 5인 가족의 단독 주택 찾기에 나선다. ​ 이날 방송에서는 가족 구성원 연령대가 다양한 5인 가족이 의뢰인으로 등장한다. 10대, 20대, 30대 세 자매를 둔 50대 부부는 미국 유학 생활을 마치고 돌아오는 큰 딸의 귀국을 계기로 단독 주택으로 이사를 결심했다고 한다. 지역은 아버지 직장이 있는 일산에서 30분 이내의 곳으로 파주와 김포 일대를 희망했다. 세대와 취향이 제각각인 딸들을 위해 방 4개, 화장실 2개 이상을 원했으며, 반려견이 뛰놀 수 있는 야외 공간도 바랐다. 또, 중학생 셋째 딸을 위해 자차 10분 이내 중,고등학교가 있길 원했다. 예산은 매매가 6~7억 원대를 희망했으며, 집이 좋다면 최대 8억 원대 초반까지도 가능하다고 밝혔다. ​ 덕팀에서는 방송인 이혜성이 인턴코디로 출격했다. 이혜성은 독립 3년차로 원룸에서 살고 있다고 고백한다. 그는 자신의 원룸 중 가장 마음에 드는 점으로 지하철 2호선과 9호선이 다니는 더블 역세권과 스세권을 꼽는다. 또, 지하철역에서 도보 30초면 집에 도착한다고 밝혀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