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7.3℃
  • 구름많음강릉 5.7℃
  • 맑음서울 7.9℃
  • 구름조금대전 8.8℃
  • 흐림대구 7.7℃
  • 흐림울산 5.8℃
  • 흐림광주 9.8℃
  • 흐림부산 6.8℃
  • 흐림고창 6.3℃
  • 구름조금제주 9.5℃
  • 맑음강화 5.3℃
  • 구름많음보은 5.8℃
  • 구름조금금산 7.7℃
  • 구름많음강진군 9.2℃
  • 흐림경주시 6.5℃
  • 흐림거제 7.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영화 '유령' 설경구-이하늬-박소담-박해수-김동희-서현우 캐스팅 확정! 1월 4일 촬영 시작

URL복사

 

이해영 감독의 차기작 <유령>이 설경구, 이하늬, 박소담에 이어 박해수, 김동희, 서현우까지 주요 배역 캐스팅을 확정하고 2021년 1월 4일 촬영을 시작했다. <유령>은 1933년 경성, 항일조직의 스파이 ‘유령’으로 의심받고 외딴 호텔에 갇힌 5명의 용의자가 서로를 향한 의심과 경계를 뚫고 무사히 탈출하기 위해 사투를 벌이는 액션을 그리는 영화다. 

 

예측 불가한 스토리와 입체적인 캐릭터, 긴장감 넘치는 연출로 사랑을 받은 <독전>의 이해영 감독이 1933년의 경성을 무대로 새로운 재미와 스타일, 액션을 보여줄 영화 <유령>으로 돌아온다. 데뷔작 <천하장사 마돈나>부터 한국영화에서 본 적 없는 새로운 캐릭터들을 꾸준하게 선보여 왔던 이해영 감독은 이번 영화에서도 총독부 내에 잠입한 항일조직의 스파이로 의심받는 5명의 용의자들과 그들을 잡아야 하는 일본 경호대를 서로 다른 개성 있는 캐릭터로 그려낼 예정이다. 함정 수사에 걸려들어 외딴 호텔에 감금된 용의자 중에 누가 진짜 ‘유령’일지 찾아가는 흥미로운 설정 속에서 서로를 의심하고 혐의를 벗기 위해 애쓰는 암투와 교란 작전, 첩보전과 액션이 관객들에게 기존 영화와는 다른 새로운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예상된다.

 

우선, 설경구가 연기하는 ‘무라야마 쥰지’ 역은 군인 출신 일본 경찰로, 경무국 소속이었으나 좌천되어 총독부 내 통신과 감독관으로 파견된 인물이다. <박하사탕>,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 <살인자의 기억법>, <생일>, <우상> 등 다양한 작품에서 장르와 시대를 불문하고, 캐릭터 그 자체로 관객에게 다가섰던 설경구. 살기 위해선 ‘유령’이 아님을 입증해야 하는 용의자들의 각축전에서 그가 보여줄 또 한 번의 변신이 궁금해진다.

 

 

암호문을 기록하는 통신과 직원 ‘박차경’ 역은 <극한직업>에서 [열혈사제], <블랙머니>까지 스크린과 TV를 넘나들며 다양한 작품과 캐릭터로 작품성과 흥행성을 인정받은 이하늬가 맡았고, <기생충>으로 전 세계 관객에게 주목받고, 드라마 [청춘기록]으로 화제를 이어간 박소담이 조선인임에도 정무총감의 직속 비서 자리에 오른 조선 총독부 실세 ‘유리코’ 역할을 맡았다.

 

[SKY 캐슬], [인간수업], [이태원 클라쓰] 등의 드라마에서 선악이 함께 깃든 불안한 청춘을 섬세하게 연기했던 배우 김동희가 ‘박차경’과 함께 통신과에서 일하는 젊은 직원 ‘백호’ 역을, 통신과 암호해독 담당으로 날카로운 해독 실력을 갖췄지만 소심한 성격의 인물 ‘천계장’ 역할은 드라마 [악의 꽃]으로 눈도장을 찍은 이래, <남산의 부장들>의 ‘전두혁’ 역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긴 서현우가 담당한다. 그리고 총독부 내 스파이 ‘유령’을 색출하기 위한 함정수사를 지휘하는 경호대장 ‘카이토’ 역은 드라마 [슬기로운 감빵생활] 이후 영화 <양자물리학>과 <사냥의 시간>까지 언제나 돋보이는 존재감을 보여준 배우 박해수가 맡아 빈틈없는 캐릭터를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영화 <유령>은 <택시운전사>, <말모이>, <삼진그룹 영어토익반> 등의 작품 등을 통해 다양한 인물들의 이야기를 재미와 의미를 담아 관객들에게 선사한 바 있는 제작사 ‘더 램프’가 제작한다.

 

설경구, 이하늬, 박소담, 박해수, 김동희, 서현우. 개성과 연기력을 겸비한 배우들의 공존과 대결로 기대를 모으는 <유령>은 안개처럼 짙게 드리운 의심 속에서, 누가 진짜 ‘유령’일지 한 치 앞을 알 수 없는 첩보전의 긴장감과 함께, 다이내믹한 액션을 선보일 예정이다. 멋과 스타일이 살아있는 1933년 경성으로의 시간 여행 또한 기대 포인트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배달gayo-신비한 레코드샵’ '싱어게인' TOP3 이승윤, 정홍일, 이무진! 인생곡 명품 라이브 무대!
'신비한 레코드샵'에 JTBC의 효자이자 '싱어게인'에서 TOP3를 차지한 이승윤, 정홍일, 이무진이 등장했다. 유명 뮤지션인 4MC와 이제 막 유명인이 된 TOP3가 나누는 음악 이야기가 꽃을 피웠다. 지난 5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신비한 레코드샵’(기획 JTBC/ 제작 SM C&C STUDIO/ 연출 김지선/ 이하 신비한 레코드샵)에서는 화제를 불러일으키며 최근 종영한 오디션 프로그램 ‘싱어게인’의 TOP3 이승윤, 정홍일, 이무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그렇게 '싱어게인'의 비포 앤 애프터부터 인생곡에 얽힌 사연과 즉석에서 이뤄진 TOP3의 라이브 무대까지, 1초도 스킵할 수 없는 값진 시간이 펼쳐졌다. 인기를 실감하느냐는 질문에 정홍일은 “동네에서 현수막 20개를 걸려고 한다. 제발 그건 좀”이라며 쑥스러움을 표했다. 이무진은 “’좋아요’ 숫자 보고 (달라진 인기를) 느끼지 않나”라는 윤종신의 말에 긍정의 눈빛을 감추지 못하는 솔직한 모습으로 폭소를 유발했다. 댓글로 인해 상처를 받아서 외모 콤플렉스가 생겼다는 이무진을 보며 이승윤은 “얼마 전 함께 화보를 찍었는데 이무진이 최고였다. 비주얼, 눈빛, 스타성 모두 완벽했다”고 위로했지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한돈자조금, 롯데푸드 로스팜 수출 통해 한돈 캔햄 우수성 세계 확산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이하 한돈자조금)는 100% 한돈으로 만든 캔햄인 롯데푸드의 '로스팜'이 지날달 25일부터 싱가포르로 수출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싱가포르로 수출되는 로스팜은 2020년 11월 국내 출시된 신제품 'K-로스팜'을 수출형으로 변경한 모델이다. 로스팜은 전국 한돈 농가와 상생하고 품질 좋은 국내산 돈육을 알리기 위해 한돈자조금과의 협업을 통해 우리 돼지 '한돈'으로 만든 것이 특징이다. 한돈을 100% 사용해 신선하고 깊은 풍미와 탱글탱글한 식감을 살렸으며 돼지고기 함량은 국내 캔햄 중 최고 수준인 95.03%에 달한다. 제품 패키지에는 한돈 마크를 표시해 소비자의 신뢰도를 높였다. 이번 싱가포르 수출은 로스팜 4만8000캔이 1차 분량으로 선적하면서 본격적으로 시작됐으며 2021년에만 약 80만캔이 싱가포르로 수출될 예정이다. 2월 출시 3개월 만에 누적 판매량 100만캔을 돌파한 데 이은 괄목할 만한 성과다. 한돈자조금은 최근 돼지고기 적재량으로 고통받는 한돈 농가를 위해 국내 다수의 식품 기업과 다양한 제휴마케팅 사업을 추진하며 한돈 소비 촉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며 이번 계기를 통해 품질 좋은 우리 한돈을 활용한 제품이 국내뿐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