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4.7℃
  • 흐림강릉 25.7℃
  • 서울 25.1℃
  • 흐림대전 27.6℃
  • 구름많음대구 28.5℃
  • 박무울산 27.1℃
  • 구름많음광주 26.8℃
  • 구름많음부산 26.0℃
  • 구름많음고창 27.9℃
  • 흐림제주 28.1℃
  • 구름많음강화 25.0℃
  • 구름많음보은 25.9℃
  • 구름많음금산 27.0℃
  • 구름많음강진군 27.0℃
  • 구름조금경주시 27.9℃
  • 구름많음거제 25.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스타 영화픽] 추억이 있어 행복하다, '테스와 보낸 여름'

URL복사

영화<테스와 보낸 여름>은 네덜란드의 세계적인 아동문학가 안나 왈츠의 동명의 소설이 원작이다. 영화는 섬 대부분이 자연보호구역인 네덜란드의 테르스헬링섬에서 촬영였다. 여름 휴가철에 촬영한 이 영화는 뜨거운 여름 태양과 공기, 축제가 벌어지는 바닷가 마을의 정취, 어른도 아이도 달뜨게 만드는 휴가지의 분위기를 고스란히 전한다.

 

여기에 스티븐 바우터루드 감독의 영화적 각색이 더해져 제69회 베를린국제영화제를 비롯해 세계 영화제 통산 16개 부문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세상 진지한 4차원 소년 ‘샘’과 저세상 텐션 5차원 소녀 ‘테스’의 아주 특별한 여름휴가를 담았다. 늘 죽음에 대해 고민하며 ‘외로움 적응 훈련’을 하는 소년 ‘샘’과 어른들은 모르는 비밀을 품고 있는 소녀 ‘테스’를 주인공의 만남으로 이야기는 시작된다. 

 

테스는 우연을 가장한 아빠와의 만남을 기대했지만, 아이를 원하지 않는다는 말에 실망한다. 테스의 좌절에 다시 한번 혼자만의 시간을 갖은 샘은 썰물에 발이 잠겨버렸다. 길을 지나던 홀로살아가는 할아버지에게 삶에 대한 고민을 털어 놓자 할아버지는 "추억이 있어 행복하다"며 "최대한 많은 추억을 모으라"고 말한다. 뻔한 것 같은 말이지만 당장 실천에 옮기는 샘은 뻔한 아이가 아니다.

 

마치 유럽의 작은 섬으로 여행을 떠나 아이들의 시선으로 마주하는 삶에 대한 메시지를 보고 싶다면 <테스와 보낸 여름을 추천한다. 

 

9월 10일 개봉|84분 |전체관람가|스티븐 바우터루드 감독|에이케이엔터테인먼트㈜ 수입 |


연예&스타

더보기
JTBC '알고있지만' 채종협, 한소희만을 위한 요리사로 변신?! ‘설렘지수↑’
JTBC 토요스페셜 ‘알고있지만’(연출 김가람, 극본 정원, 제작 비욘드제이·스튜디오N·JTBC스튜디오/원작 네이버웹툰 <알고있지만>(작가 정서)) 측은 9일, 유나비(한소희 분)와 ‘감자 청년’ 양도혁(채종협 분)의 달콤한 분위기를 포착했다. 아슬아슬하고 짜릿한 연애 게임에 텐션을 높일 뉴 페이스의 등장이 어떤 변화를 가져올지 기대를 높인다. ‘알고있지만’은 박재언(송강 분)의 전 여자친구 윤설아(이열음 분)와 ‘유나비 바라기’ 양도혁의 등장으로 또 한 번의 지각변동을 예고했다. 지난 3회에서는 서로를 향한 강렬한 끌림으로 짙은 키스를 나누는 유나비, 박재언의 모습이 그려졌다. 다른 속도의 감정을 가진 두 사람이 변화를 예고한 가운데, 시청자들의 열띤 반응도 이어졌다. 굿데이터코퍼레이션이 발표한 7월 1주 차(6월 28일부터 7월 4일까지) 드라마 TV 검색 반응에서 3주 연속 1위를 차지했고, 출연자 키워드에서는 한소희와 송강이 나란히 1위와 3위에 올라 이목을 끌었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 한밤의 데이트를 즐기는 유나비, 양도혁의 달달한 분위기가 궁금증을 유발한다. 손님들이 모두 떠난 늦은 시각, 소담한 식당 안에는 오직 단둘뿐이다.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