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32.0℃
  • 맑음강릉 31.3℃
  • 구름많음서울 32.5℃
  • 흐림대전 31.5℃
  • 구름많음대구 31.6℃
  • 구름많음울산 28.4℃
  • 흐림광주 30.1℃
  • 구름많음부산 28.5℃
  • 구름많음고창 31.6℃
  • 구름많음제주 29.2℃
  • 구름많음강화 31.1℃
  • 구름많음보은 30.8℃
  • 흐림금산 29.7℃
  • 흐림강진군 28.7℃
  • 구름많음경주시 29.5℃
  • 구름많음거제 28.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스타 영화픽] 그들이 여기 있기에 우리는 벗어날 수 없어! '고스트 오브 워'

URL복사

그 어느 여름보다도 긴 장마와 더불어 무더운 열대야가 찾아올거라 예상되는 요즘, 극장가에서 조금씩 활력을 불어넣어줄 영화들이 개봉하고 있다. 등장하는 모든 것들과 교감하는 <시크릿가든>, 뮤지컬 영화 <이별식당>, 기묘한 도시 이야기 <후쿠오카> 등 색다른 소재의 영화들이 개봉하고 있는데 이번에 찾아 온 영화는 무더위를 한번에 날려줄 극한 밀리터리 스틸러 <고스트 오브 워>다. 

 

영화는 제2차 세계대전 중의 1944년, 나치 고위 지휘부에 점령당했던 프랑스의 한 저택에 도착한 미군 '크리스'와 부대원들이 초자연적인 현상을 겪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밀리터리 스릴러다.

 

 

교대병을 기다리던 대저택에서 알 수 없는 존재를 감지하고 그를 확인하기 위해 다섯 군인이 모인다. 극도의 긴장 상태 속, 다가오는 정체를 확인하기 위해 바닥에 흰가루를 뿌려 두고 둥글게 모여 앉는다. 크리스 부대의 모습은 보는 사람으로 하여금 그들이 처한 극한의 공포에 동화되어 함께 긴장감에 사로잡히도록 만든다. 

 

<고스트 오브 워>는 <나비효과>와 <파이널 데스티네이션> 시리즈의 각본을 맡아 전 세계 관객들에게 충격을 선사한 에릭 브레스 감독의 신작으로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는 작품이다. 이전 작품처럼 과거로 돌아가 후회 가득한 부분을 바꾸면 원하는 현재를 만들 수 있을지, 불행한 현재에 갇혀 결말을 맞이 할지 기대되는 작품이다. 

 

긴장과 공포, 반전 그리고 전쟁의 아픔까지 한 데 섞여 한여름 더위를 잊고 싶다면 <고스트 오브 워>를 추천한다. 

 

9월 2일 개봉.  15세이상관람가. 94분. 에릭 브레스 감독


연예&스타

더보기
TV조선 ‘골프왕’ ‘골프의 神’김국진,‘순백이’이상우 1:1 족집게 과외!
“골프 실력도 쑥쑥! 시청률도 쑥쑥!“ TV CHOSUN ‘골프왕’ 김국진-이상우가 아내 강수지-김소연의 달라진 ‘골프 관심도’를 언급, 함께 필드 위에 나서는 가능성을 기대케 했다. TV CHOSUN ‘골프왕’은 ‘환상의 사령탑 콤비’ 김국진-김미현과 매회 일취월장하는 골프 실력의 ‘4인 4색’ 매력남 이동국-이상우-장민호-양세형이 초특급 게스트들과 짜릿한 골프 대결을 펼치며 신선한 재미를 안겨주는 신개념 스포츠 예능 프로그램이다. 지난 8회분이 닐슨코리아 기준 수도권 시청률 6.0%, 분당 최고 시청률 6.9%를 기록했다. 또다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함과 동시에 8주 연속 동시간대 예능 1위 질주를 이어가며 여느 프로그램과는 다른 폭발적인 호응과 지지를 얻고 있다. 이와 관련 오는 19일(월) 방송되는 TV CHOSUN ‘골프왕’ 9회에서는 ‘골프의 신(神)’ 김국진과 ‘순백이’ 이상우가 1:1 맞춤 레슨을 통해, 특별한 시간을 보낸다. 김국진은 골프에 진심인 이상우를 위해 “늘 이상우에게 골프를 가르쳐 주고 싶었다”라고 의지를 드러내왔던 터. 단 둘만의 특별 레슨을 통해 김국진은 “단 3시간 만에 이상우를 바꿔보겠다”라고 자신만만한 포부를 밝혔다.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스릴 넘치는 유쾌한 액션 어드벤처, 정글 크루즈
영화 <정글 크루즈>는 <캐리비안의 해적>의 디즈니가 전설의 어트랙션과 미지의 세계 아마존을 스크린으로 옮긴 작품이다. 1955년 7월 18일, 미국 캘리포니아에 문을 연 디즈니랜드와 함께 탄생한 어트랙션 정글 크루즈는 가보지 않았던 미지의 세계, 상상만으로 가능한 놀라운 여행을 통째로 디즈니랜드에 가져오자는 창업자 월트 디즈니의 아이디어에서 시작되었다. 그의 바람처럼 어트랙션 정글 크루즈는 반세기가 훌쩍 넘는 기간 동안 관광객들을 평범한 일상에서는 상상조차 어려운 탐험가와 원주민들의 환상적인 세상으로 안내해왔다. 특히, 정글 크루즈의 묘미 중 하나는 크루즈를 직접 운항하며 관광객들을 미지의 세계로 안내하는 가이드 역할을 하는 선장, 스키퍼(Skipper)라는 존재. 스키퍼는 숨 막히는 긴장감과 스릴 속에서도 재치와 위트로 여행을 지루할 틈 없게 이끌며 디즈니랜드를 방문한 관광객들에게 특별한 추억을 선물한다. '달의 눈물'을 가지면 모든 사람이 아프지 않아도 되는 '치유의 나무'를 만날 수 있다는 전설을 쫓아 '지구의 허파'인 아마존으로 떠난다. 그들은 '치유의 나무'를 찾아 정확하지는 않지만 막연하게 갈 수 있다고 믿으며 우연히 동생을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