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19.2℃
  • 구름많음강릉 20.2℃
  • 구름많음서울 21.5℃
  • 구름조금대전 22.2℃
  • 구름많음대구 23.0℃
  • 구름많음울산 19.2℃
  • 맑음광주 19.7℃
  • 맑음부산 18.5℃
  • 구름조금고창 17.2℃
  • 구름조금제주 19.2℃
  • 맑음강화 18.0℃
  • 구름조금보은 21.2℃
  • 맑음금산 20.6℃
  • 맑음강진군 19.7℃
  • 구름조금경주시 21.7℃
  • 맑음거제 20.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대외비: 권력의 탄생'(가제) 조진웅-이성민-김무열 캐스팅 확정 4월 30일 크랭크인!

 

영화 <악인전> 이원태 감독의 차기작 <대외비: 권력의 탄생>(가제)이 배우 조진웅, 이성민, 김무열 등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대체불가 배우들의 캐스팅을 확정하며 4월 30일(목) 부산에서 본격적인 촬영에 돌입했다.

 

영화 <대외비: 권력의 탄생>(가제)에서 대단한 빽도 족보도 없지만 뚝심으로 20년을 버티며 국회의원에 도전하는 ‘전해웅’ 역은 배우 조진웅이 맡았다. 조진웅은 <블랙머니><공작><독전><아가씨> 등 매 작품마다 예측할 수 없는 연기 변신을 보여주며 관객들을 매료시켜왔다. 이번 <대외비: 권력의 탄생>(가제)에서 조진웅은 인생 마지막 각오로 국회의원 총선에 베팅을 건 열정 넘치는 모습부터 권력에 대한 욕심이 커질수록 흔들리는 모습까지 드라마틱한 캐릭터를 완벽히 그려낼 예정이다. 여기에 모든 판을 뒤흔들며 베일에 감춰진 권력의 실세 ‘권순태’ 역은 이성민 배우가 맡았다. 최근 <남산의 부장들><공작> 등의 작품을 통해 스크린을 압도하는 선 굵은 연기력으로 묵직한 존재감을 보여주었던 이성민은 이번 작품에서 은밀하고 비밀스럽게 대한민국을 쥐었다 폈다 할 수 있는 진정한 권력을 지닌 캐릭터로 분해 밀도 높은 연기력을 보여줄 것이다. 또한 돈 앞에서는 물불 가리지 않는 조직 보스 ‘김필도’ 역은 배우 김무열이 맡았다. <악인전><기억의 밤> 등에서 선과 악을 넘나드는 야누스적인 매력을 발산했던 김무열은 이번 작품에서 야망으로 가득 찬 냉혈하고 혈기왕성한 캐릭터로 새로운 연기 변신을 펼칠 것이다. 이처럼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배우 조진웅, 이성민, 김무열은 각자의 목적을 위해 움직이는 본능적이고 치열한 캐릭터들의 긴장감 넘치는 대립을 예고하며 폭발적인 연기 시너지를 기대케 한다. 

 

한편, <대외비: 권력의 탄생>(가제)은 제72회 칸 국제 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 부문에 초청되며 국내외 유수 언론과 관객들의 극찬을 받은 <악인전>의 이원태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악인전>에서 신선한 설정, 탄탄한 스토리, 강렬한 액션을 선보이며 336만 관객을 동원, 2019년 청소년관람불가 영화 최고 흥행 스코어를 기록했던 이원태 감독은 이번 <대외비: 권력의 탄생>(가제)을 통해 또 한번 관객들에게 강렬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할 것이다. 또한 충무로 최정예 스태프들이 합류해 작품에 대한 기대감을 더한다. <악질경찰><미씽: 사라진 여자>에서 카메라를 통해 긴장감의 밀도를 끌어올렸던 김성안 촬영감독부터 <협상><강철비><꾼> 등 매 작품마다 공간에 리얼리티와 장르적 재미를 담아낸 양홍삼 미술 감독, <남산의 부장들><마약왕><택시운전사> 등 스크린 속 인물의 감정을 극대화 시킨 이승빈 조명 감독 등 믿고 보는 스태프들이 총출동해 극의 재미와 완성도를 높일 것이다.

 

영화의 연출을 맡은 이원태 감독은 “함께 작업하는 배우들과 제작진들이 더욱 빛을 발할 수 있도록 감독으로서 최선을 다하겠다. 재미있고 의미 있는 영화로 관객 여러분께 찾아 뵙겠다”고 전했다. 또한 조진웅은 “함께 했었던 감독님, 제작진 분들과 다시 작업을 하게 되어 기쁘고 반갑다. 또 여러 작품들을 통해 호흡을 맞췄던 이성민 선배님과 다시 만나 뵙게 되어 영광이며, 이번 작품으로 처음 만난 김무열 배우와의 호흡도 기대된다. 시나리오가 지니고 있는 긍정적인 에너지 덕분에 시작부터 힘이 난다”고 전했으며, 이성민은 “묵직하고 강렬한 매력이 있는 시나리오였다. 최선을 다해 작품에 임할 것이며,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김무열 역시 “이원태 감독님, 그리고 함께 작업하는 선배님들에 대한 신뢰와 자부심이 크다. 작품에 힘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영화에 대한 자신감과 포부를 전했다.

 

이처럼 조진웅, 이성민, 김무열 등 연기력만으로 신뢰도를 더하는 충무로 대표 배우들의 캐스팅 라인업을 확정 짓고 크랭크인한 <대외비: 권력의 탄생>(가제)은 2021년 개봉 예정이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위대한 배태랑’ 김호중, “팬들이 선물해 준 옷 입고 싶다. 다이어트 성공할 것”
‘트로트 대세’ 김호중이 다이어트 성공에 대한 포부를 전했다. JTBC 신규 예능 프로그램 ‘위대한 배태랑’이 6월 1일(월) 밤 11시에 첫 방송된다. ‘위대한 배태랑’은 다양한 이유로 체중 감량이 절실한 ‘배가 큰 남자’ 배·태(太)·랑(郞)들의 처절한 다이어트 도전기를 담는다. 정형돈, 안정환, 김용만, 현주엽, 김호중, 정호영이 출연한다. 본격적인 다이어트 시작에 앞서, ‘배태랑’ 김호중과 정호영이 시청자들에게 반가운 인사를 전했다. 다이어트에 도전하는 이유를 묻자, 김호중과 정호영은 각각 대상은 다르지만 남다른 ‘사랑꾼’ 면모를 드러냈다. 김호중은 “‘미스터트롯’ 출전 당시 화면에 나오는 모습을 보고 충격을 받아서 단기간에 살을 뺐다. 하지만 식습관을 버리지 못하니 바로 돌아왔다”라고 토로하며 “살이 찌니 옷장에 입을 옷이 자꾸 줄어든다. 팬들이 선물해준 옷을 입지를 못한다. 살을 빼서 선물받은 옷을 입고 인증하고 싶다”라며 팬 사랑을 드러냈다. 정호영은 “아내가 직접 ‘냉장고를 부탁해’ 시절 친분이 있었던 PD에게 출연 요청을 했다. 아내는 ‘통통’한 사람을 좋아해서 나와 결혼했는데, 지금 나는 지나치게 ‘뚱뚱’해졌다. 아내가 좋아했던 모습으로 돌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