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0.4℃
  • 맑음강릉 3.5℃
  • 맑음서울 0.7℃
  • 맑음대전 2.0℃
  • 맑음대구 3.5℃
  • 맑음울산 4.4℃
  • 맑음광주 3.5℃
  • 맑음부산 4.1℃
  • 맑음고창 3.7℃
  • 맑음제주 7.6℃
  • 맑음강화 1.8℃
  • 맑음보은 1.8℃
  • 맑음금산 2.3℃
  • 맑음강진군 4.5℃
  • 맑음경주시 3.7℃
  • 맑음거제 5.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포레스트' 박해진-조보아, '한 지붕 두 주택' →‘한 지붕 한 주택’생활 전격 돌입?”

 

‘포레스트’ 박해진-조보아가 품에 쏙 안고 안기는, ‘한 침대 첫 동침’ 현장이 포착됐다.

 
무엇보다 지난 방송에서 자신의 집에 설치된 몰래카메라를 발견했던 강산혁은 누진을 핑계로 정영재를 자신의 집에 머물게 했다. 그러던 중 정영재가 와인을 엎었고, 강산혁과 함께 바닥을 닦으면서 로맨틱한 분위기가 그려졌던 터. 하지만 순간 강산혁이 정영재의 노트북에서 서울 명성 병원에서 받았던 자신의 정신과 심리 검사지를 발견한 후 분노, 다시금 어긋난 로맨스로 빠져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와 관련 박해진-조보아가 ‘밤.섹.아.당(밤에는 섹시 아침에는 당황)’ 모습으로 ‘강정 커플’ 덕후들을 들끓게 만든다. 극중 강산혁, 정영재가 한 침대에서 서로를 끌어안고, 또는 끌어안긴 채 동침을 하는 장면. 강산혁은 지긋한 눈빛으로 옆에서 잠든 정영재를 바라보고, 반면 다음날 아침잠에서 깨어난 정영재는 잠들어있는 강산혁을 보고 당황한 나머지 넋이 빠진다. 과연 두 사람이 한 침대에서 동침하게 된 이유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더하면서, 이 계기로 ‘강정 커플’이 다시금 ‘끈끈이 케미’를 보여줄지 극 전개에 대한 기대감을 불 지피고 있다.

 


박해진-조보아의 ‘한 침대 첫 동침’ 장면은 필리핀 파라나키 시티에 있는 오카다 호텔에서 진행됐다. 두 사람은 이날 촬영을 진행하면서 모니터링을 하던 중 동침 장면 임에도 옷과 침구가 너무 깔끔하다는 디테일을 캐치했던 상태. 자연스러운 베드신을 위해 두 사람은 침구류를 마구잡이로 흩트려 놓는가 하면, 앉았다가 일어섰다를 반복하며 입고 있는 의상을 구기는 진풍경을 벌여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그리고 이내 두 사람은 치열하게 살아가면서 마음 편히 잠든 적 없던 나날 중 오랜만에 잠에 푹 빠진 강산혁, 정영재를 그려내 촬영장을 러블리하게 물들였다.
 
제작진 측은 “두 배우는 촬영 중간중간 꼼꼼한 모니터링을 거듭하며 심혈을 기울인 열연으로 ‘강정 커플’ 표 첫 베드신을 리얼하게 표현했다”며 “박해진, 조보아가 롤러코스터급 ‘숲속 힐링 로맨스’ 전개를 펼칠 오는 26, 27일 방송분을 주목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KBS 2TV 수목드라마 ‘포레스트’는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영화&공연

더보기
"흑백"으로 만나는 '기생충: 흑백판' 완전 느낌 있다. 포스터 & 예고편 공개!
한국영화 최초로 제72회 칸 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 골든글로브 시상식 외국어영화상을 수상했을뿐만 아니라 제73회 영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각본상, 외국어영화상,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국제 장편 영화상을 수상하며 한국 영화사에 길이 남을 발자취를 남긴 <기생충>의 흑백판이 2월 26일 개봉을 확정 짓고 포스터와 예고편을 공개했다. <기생충: 흑백판> 포스터는 배우들의 눈을 가린 파격적인 디자인으로 전 세계적인 패러디 열풍을 일으킨 오리지널 포스터의 흑백 버전으로 더 강렬하고 독특한 느낌을 자아낸다. 표정도 속내도 읽을 수 없는 극과 극 두 가족들의 모습과 한구석에 누운 의문의 다리는 두 가족 앞에 펼쳐질 걷잡을 수 없는 사건을 더욱 강렬하게 느끼게 한다. 또한, 흑백 색채감의 포스터는 봉준호 감독이 선보였던 웃음과 긴장감, 그리고 슬픔까지 담아낸 가족희비극이라는 새로운 장르를 색다르게 즐기게 할 것을 예고한다. “흑과 백, 넘지 못할 선은 없다”라는 카피와 함께 흑과 백의 다른 색으로 눈을 가린 두 가족의 모습은 <기생충>이 가지고 있는 함축적인 메시지를 상징적으로 담아내 <기생충: 흑백판

라이프

더보기
제로페이, 코로나 소상공인 지원… 서울사랑상품권 한도 50만원에서 100만원으로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은 코로나19로 인한 경기침체로 심각한 경제적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다각적인 대책을 수립하고 있는 가운데, 서울시가 기존 서울사랑상품권 구매 한도를 두 배 상향 조정한다고 밝혔다. 서울사랑상품권은 소비촉진을 통한 소상공인의 지원을 위해 각 자치구에서 발행되는 상품권으로, 학원, 병원, 한의원, 약국, 재래시장뿐 아니라 파리바게뜨, 이니스프리, 정관장, 던킨도너츠 등 지역 내 대다수의 제로페이 가맹점에서 사용이 가능하다. GS25, 미니스톱, 이마트24, 세븐일레븐, CU 등 전국 5대 편의점에서도 사용할 수 있다. 서울사랑상품권은 10% 할인 구매 혜택을 제공한다. 50만원의 상품권 구입을 희망한다면 45만원에 구입할 수 있는 식이다. 기존 개인 할인 구매 한도는 매월 50만원이었다. 한국간편결제진흥원과 서울시는 코로나 19로 피해가 큰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할인 구매 한도를 월 100만원까지 늘리기로 했다. 구로구, 광진구, 송파구, 강남구는 상반기 내에 발행 예정이며 나머지 구도 발행 협의 중에 있다. 현재 제로페이 연계 모바일상품권을 구입 및 사용할 수 있는 은행 앱은 6개다. 농협은행, 경남은행, 부산은행, 대구은행, 광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