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0℃
  • 흐림강릉 5.2℃
  • 연무서울 2.4℃
  • 박무대전 0.8℃
  • 구름조금대구 -0.3℃
  • 박무울산 2.8℃
  • 박무광주 3.0℃
  • 맑음부산 5.7℃
  • 맑음고창 -0.2℃
  • 맑음제주 7.6℃
  • 흐림강화 0.4℃
  • 맑음보은 -2.7℃
  • 맑음금산 -2.2℃
  • 맑음강진군 0.1℃
  • 맑음경주시 -1.6℃
  • 맑음거제 3.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N '사랑의 불시착' 결의에 찬 현빈, 손예진 울리게 되는 이유? 가슴 아릿한 전개 예고!

 

현빈과 손예진이 위태로운 상황에서 서로를 마주 하며 긴장감을 더한다.

 

오늘(15일) 밤 9시 방송되는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극본 박지은/ 연출 이정효/ 제작 문화창고, 스튜디오드래곤) 15회에서는 오만석(조철강 분)과의 맞대결로 또 한 번의 위기를 겪은 현빈(리정혁 분)과 손예진(윤세리 역)이 평소와는 다른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앞서 윤세리(손예진 분)는 조철강(오만석 분)의 총구 앞에 놓인 리정혁(현빈 분)을 구하려다 총상을 입고 쓰러졌다. 한동안 의식을 잃고 깨어나지 못한 윤세리는 정신이 들자마자 리정혁과 재회, 눈물로 진심을 나누며 희생도 마다하지 않는 뜨거운 사랑을 확인했다. 

 

오늘 공개된 사진 속에는 평소와 달리 얼어붙은 분위기 속에 서로를 바라보는 ‘둘리 커플’의 모습이 담겨 뜻밖의 긴장감을 자아낸다. 비장한 눈빛을 한 리정혁과, 수척해진 얼굴로 그를 쳐다보는 윤세리의 표정이 교차되며 왠지 모를 위태로움마저 느껴진다.

 

특히 리정혁은 지난 14회 말미에서 담판을 짓기 위해 조철강을 찾아갔다가 국정원에 포위돼 궁지에 몰렸던 상황. 과연 그가 굳은 표정으로 윤세리 앞에 앉아있게 된 사연은 무엇인지, 조철강과의 오랜 갈등이 비로소 끝을 맺게 되었는지 오늘(15일) 방송에 대한 궁금증이 더욱 커지고 있다. 

 

가늠할 수 없는 전개와 눈을 떼지 못하게 만드는 흡입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는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은 오늘(15일) 밤 9시에 15회가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SBS 새 월화드라마 ‘아무도 모른다’ 김서형, 류덕환, 안지호 메인 포스터 공개
‘아무도 모른다’ 김서형, 류덕환, 안지호 메인 포스터가 공개됐다. SBS 새 월화드라마 ‘아무도 모른다’(극본 김은향/연출 이정흠)가 3월 2일 첫 방송된다. ‘아무도 모른다’는 “좋은 어른을 만났다면 내 인생은 달라졌을까” 경계에 선 아이들, 그리고 아이들을 지키고 싶었던 어른들의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감성 추적극이다. 시청자에게 “과연 좋은 어른이란 무엇일까”라는 화두를 던지며, 2020년 최고의 문제작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런 가운데 2월 17일 ‘아무도 모른다’ 메인 포스터가 공개됐다. 극을 이끌어 갈 주인공 김서형(차영진 역)을 비롯해 좋은 어른이 되고 싶은 류덕환(이선우 역), 경계에 선 아이 안지호(고은호 역)까지. 극중 중요한 사건으로 얽히게 될 세 인물의 심리적 거리감, 미스터리 감성 추적극이라는 드라마의 분위기 등이 고스란히 담겨 있어 눈을 뗄 수 없다. ‘아무도 모른다’ 메인 포스터에서는 김서형이 교복 입은 아이를 뒤쫓고 있다. 아이에게 한 걸음이라도 더 다가서려는 듯 절실한 김서형의 눈빛과 표정이 시선을 강탈한다. 마치 홀린 듯 걸어가며 김서형을 이끄는 아이가 누구인지, 이 아이는 김서형에게 어떤 존재인지, 김서형이 대


영화&공연

더보기
"흑백"으로 만나는 '기생충: 흑백판' 완전 느낌 있다. 포스터 & 예고편 공개!
한국영화 최초로 제72회 칸 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 골든글로브 시상식 외국어영화상을 수상했을뿐만 아니라 제73회 영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각본상, 외국어영화상,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국제 장편 영화상을 수상하며 한국 영화사에 길이 남을 발자취를 남긴 <기생충>의 흑백판이 2월 26일 개봉을 확정 짓고 포스터와 예고편을 공개했다. <기생충: 흑백판> 포스터는 배우들의 눈을 가린 파격적인 디자인으로 전 세계적인 패러디 열풍을 일으킨 오리지널 포스터의 흑백 버전으로 더 강렬하고 독특한 느낌을 자아낸다. 표정도 속내도 읽을 수 없는 극과 극 두 가족들의 모습과 한구석에 누운 의문의 다리는 두 가족 앞에 펼쳐질 걷잡을 수 없는 사건을 더욱 강렬하게 느끼게 한다. 또한, 흑백 색채감의 포스터는 봉준호 감독이 선보였던 웃음과 긴장감, 그리고 슬픔까지 담아낸 가족희비극이라는 새로운 장르를 색다르게 즐기게 할 것을 예고한다. “흑과 백, 넘지 못할 선은 없다”라는 카피와 함께 흑과 백의 다른 색으로 눈을 가린 두 가족의 모습은 <기생충>이 가지고 있는 함축적인 메시지를 상징적으로 담아내 <기생충: 흑백판

라이프

더보기
“제로페이, 첫 결제 3000원 돌려받으세요”… 페이백 이벤트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은 제로페이 신규 결제 고객 대상으로 5000원 이상 결제시 3000원을 돌려주는 페이백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지난 14일 밝혔다. 이번 이벤트에는 케이뱅크, I-ONE뱅크, 스마일페이, 하나멤버스, 썸뱅크, 비플제로페이, 코레일톡, 머니트리, 핀크 등 9개 결제사가 참여한다. 페이백 이벤트는 지난 14일부터 예산 소진시 까지다. 현금 또는 포인트를 통해 해당 금액을 돌려받을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각 결제사 앱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제로페이는 은행앱과 간편결제앱에서 이용할 수 있는 직불 결제 수단으로 30%의 소득공제를 받을 수 있다. 현금영수증과 달리 별도로 영수증을 발급받을 필요가 없어 편리하다. 사용자가 이용하는 은행 및 간편결제 앱 내의 제로페이 바코드 혹은 QR코드를 스캔하여 결제할 수 있다. 다양한 프랜차이즈에서도 제로페이를 이용할 수 있다. GS25, CU, 세븐일레븐, 이마트24, 미니스톱 등 전국의 5대 편의점과 파리바게트, 던킨도너츠, 베스킨라빈스, 이니스프리 등에서도 사용이 가능하다. 여기에 이마트 등 대형마트까지 제로페이로 결제할 수 있어 이벤트에 참여하고자 하는 사용자들에게 편리함을 더했다. 윤완수 한국간편결제진흥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