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4℃
  • 흐림강릉 4.2℃
  • 구름많음서울 1.6℃
  • 흐림대전 2.8℃
  • 대구 2.9℃
  • 울산 7.2℃
  • 흐림광주 6.5℃
  • 부산 8.6℃
  • 구름많음고창 3.3℃
  • 박무제주 11.6℃
  • 구름많음강화 2.3℃
  • 흐림보은 2.0℃
  • 흐림금산 2.0℃
  • 흐림강진군 7.6℃
  • 구름많음경주시 4.8℃
  • 구름많음거제 6.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뮤지컬 ‘웃는 남자’ 박강현의 그윈플렌이 또 보고 싶은 이유


뮤지컬 배우 박강현이 EMK 오리지널 뮤지컬 '웃는 남자' 초연에 이어 재연 무대에 오른다. 관객들이 박강현의 ‘웃는 남자’를 또 보고 싶어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2020년 1월 9일 개막을 앞둔 EMK 오리지널 뮤지컬 '웃는 남자'의 주인공 그윈플렌 역으로 돌아온 박강현. 초연에 이어 지울 수 없는 웃는 얼굴을 가진 채 유랑극단에서 광대 노릇을 하는 관능적인 젊은 청년 그윈플렌 역으로 재연에 돌아온다는 소식은 ‘웃는 남자’ 초연을 본 관객들은 물론, 재연을 손꼽아 기다리는 예비 관객들의 마음까지 모두 설레게 했다. 초연 당시 탁월한 가창력과 깊은 연기력으로 그윈플렌 역을 완벽 소화하며 출연 회차마다 뜨거운 호평과 열렬한 박수갈채가 끊이지 않았기 때문이다.


2018년 ‘웃는 남자’ 초연 이후 ‘엘리자벳’ 루케니, ‘엑스칼리버’ 랜슬럿, ‘마리 앙투아네트’ 악셀 폰 페르젠 역을 연기하며 열일 행보를 이어온 박강현은 더욱 탄탄해진 그윈플렌으로 돌아올 예정이다. 지난 11월 28일 한국 창작 뮤지컬 최초 영화로 정식 개봉한 뮤지컬 ‘웃는 남자’의 실황 영상에서 주연을 맡은 박강현은 초연 무대에서 보여준 극강의 연기력을 스크린을 통해 또 한 번 증명했다. 타인의 눈에는 기이해 보이지만, 찢어진 미소 뒤에 다른 사람과 똑같이 꿈을 꾸는 영혼이 있는 청년의 그윈플렌의 슬프지만 아름다운 서사를 자신만의 색깔로 그려냈던 박강현. 그 독보적인 실력을 입증 받아 ‘제7회 예그린뮤지컬어워즈’에서 남우신인상을 거머쥐기도 했다.


이와 같이 대세 배우로 떠오른 박강현의 그윈플렌이 초연에서 사랑을 받고, 재연에서 기대를 얻는 이유는 깨끗하고 단단한 목소리와 섬세하고 안정적인 연기는 따뜻하면서도 강인한 그윈플렌 역과 절묘한 조화를 이룬 데에 있다. 특히 주요 넘버 ‘Can It Be’, ‘웃는 남자’ 등에서 가창력이 폭발하며 관객들의 이목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박강현은 ‘웃는 남자’ 초연에서 모든 회차마다 최고의 무대를 선보였다. 작품에 대한 애정, 캐릭터를 구축해내는 노력, 모든 것이 완벽한 실력까지, 삼박자가 딱 맞아 떨어지며 재연에서도 결코 놓칠 수 없는 그윈플렌이 되었다”는 ‘웃는 남자’ 관계자의 전언처럼 다가오는 1월, 초연을 능가하는 기량을 뽐낼 예정이다.


뮤지컬 ‘웃는 남자’는 세기의 문호 빅토르 위고의 소설을 원작으로 신분 차별이 극심했던 17세기 영국, 끔찍한 괴물의 얼굴을 하고 있지만 순수한 마음을 지닌 그윈플렌의 여정을 따라 정의와 인간성이 무너진 세태 비판하고 인간의 존엄성과 평등의 가치에 대해 깊이 있게 조명한 작품이다.


이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EXO), 민영기, 양준모, 신영숙, 김소향, 강혜인, 이수빈, 최성원, 강태을,  이상준, 김경선, 한유란 등 화려한 캐스팅 라인업으로 화제를 모은 뮤지컬 ‘웃는 남자’는 초연에 이어 다시 한번 전율의 무대를 선사할 전망이다.


뮤지컬 ‘웃는 남자’는 오는 1월 9일부터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에서 공연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Olive 오리지널 '호동과 바다' 다큐멘터리에 첫 도전한 강호동
오는 28일(화) 저녁 7시 50분에 첫 방송되는 Olive ‘호동과 바다(연출 김관태, 곽지혜)’는 바다를 품고 있는 사람들과 바다가 품고 있는 보물들을 찾으러 겨울 바다로 떠나는 사람내음 푸드다큐. 소셜 다이닝을 주제로 색다른 힐링을 선사한 Olive ‘모두의 주방’ 제작진과 강호동이 다시 한번 의기투합해 입에서 입으로 전해지는 바닷마을 음식 이야기를 풀어낸다. 그간 예능에서 종횡무진 활약했던 강호동은 푸드 다큐멘터리 ‘호동과 바다’를 통해 새로운 도전을 시작한다. 한 폭의 그림 같은 겨울 바다에서 바닷마을 사람들이 품은 이야기를 통해 제철 음식들을 소개하는 것. 특유의 소탈한 매력으로 바닷마을 사람들의 보석 같은 이야기를 이끌어내는 강호동의 인간미와 참신한 맛 표현이 매회의 관전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첫 방송이 다가올수록 시청자들의 기대감이 높아지는 가운데 강호동은 다큐멘터리에 도전한 이유로 ‘바다’, ‘음식’을 꼽았다. “에너지와 낭만, 추억을 주는 푸르른 바다와 생각만으로도 행복해지는 음식은 내가 가장 좋아하는 '최애' 단어들이다. 이 두 가지가 조합된다는 것만으로도 출연해야 할 이유는 충분했다. 해안가에서만 접할 수 있는 음식이나 제철 식재료를


영화&공연

더보기
뮤지컬 ‘웃는 남자’ 개막 D-3, 뜨거운 열기로 가득한 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EXO)의 연습 현장
오는 9일(목) 개막을 앞둔 뮤지컬 '웃는 남자'가 뜨거운 열기로 가득한 연습 현장을 공개했다. 한층 견고한 짜임새의 서사와 속도감 있는 전개로 더욱 업그레이드된 재연 개막을 3일 남겨둔 EMK 오리지널 뮤지컬 '웃는 남자'의 연습 현장 사진이 공개돼 시선을 집중시킨다. 얼마 남지 않은 개막을 위해 연습에 몰두하고 있는 이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EXO), 민영기, 양준모, 신영숙, 김소향, 강혜인, 이수빈. 마치 본 공연에 오른 듯 각자의 캐릭터에 몰입하고 있는 배우들의 연기와 숨 죽이고 볼 수밖에 없는 압도적인 분위기는 얼마 남지 않은 개막에 기대감을 불어넣고 있다. 먼저, 지울 수 없는 웃는 얼굴을 가진 채 유랑극단에서 광대노릇을 하는 관능적인 젊은 청년 그윈플렌 역을 맡은 이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 이번 재연 무대에 뉴캐스트로 참여해 캐스팅 소식부터 화제를 일으킨 이석훈과 규현은 반짝이는 눈빛과 순수한 표정만으로도 극 중 그윈플렌을 단번에 연상시킨다. 2018년 초연에서 호평을 받았던 박강현과 수호의 깊은 연기력 역시 사진을 통해서도 오롯이 느껴진다. 여기에 호소력 짙은 넘버까지 더해져 새롭게 탄생할 네 명의 그윈플렌은 각각 어떤 매력을 지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