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5.3℃
  • 구름조금강릉 28.9℃
  • 구름조금서울 26.8℃
  • 구름조금대전 26.4℃
  • 구름많음대구 27.7℃
  • 구름많음울산 22.7℃
  • 구름많음광주 25.2℃
  • 구름많음부산 23.6℃
  • 구름많음고창 24.9℃
  • 흐림제주 23.0℃
  • 맑음강화 23.8℃
  • 구름많음보은 25.6℃
  • 구름많음금산 25.2℃
  • 구름많음강진군 24.4℃
  • 구름많음경주시 26.7℃
  • 구름많음거제 24.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남산의 부장들' 영화의 배경이 된 ‘중앙정보부’에 대한 관심 재점화!

대한민국 1950년대-1980년대를 풍미한 ‘중앙정보부’ 권력의 2인자 조직의 중심으로 들어간다!

 

2020년을 여는 정치드라마 <남산의 부장들>(제공/배급: ㈜쇼박스 | 제작: ㈜하이브미디어코프, ㈜젬스톤픽처스 | 감독: 우민호]은 1979년, 제2의 권력자라 불리던 중앙정보부장(이병헌)이 대한민국 대통령 암살사건을 벌이기 전 40일 간의 이야기가 1월 기대작으로 주목 받으면서 영화의 배경이 된 ‘중앙정보부’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영화 제목 속 ‘남산’은 과거 중앙정보부가 위치했던 지역이자 중정, KCIA(Korean Central Intelligence Agency)로 불리는 ‘중앙정보부’의 별칭이다. 서울의 근현대사 유산으로 꼽히는 이 곳은 건물 중 일부가 철거 되었으며 현재의 서울 유스호스텔, 서울 소방재난본부, TBS교통방송 등 거대한 권역에 자리한 바 있다. 특히 ‘중앙정보부’는 전세계적으로 화제를 모은 ‘인터내셔널 예고편’ 속 “니들 진짜 갱이야?”라는 대사가 말해주듯 정권을 배후로 고문 수사를 자행했다고 알려진 기관이기도 하다. 과거의 ‘중앙정보부’는 안기부로 불리는 국가안전기획부를 거쳐 국정원인 국가정보원으로 변천했다.

 

<남산의 부장들>은 당대 ‘중앙정보부’ 조직의 한 가운데 있었던 인물들의 심리를 담담하게 좇아가며, 1979년 10월 26일 사건 이전의 이야기를 다룰 예정이다. 영화 속에 등장하는 김규평(이병헌)의 집무실은 미술 세트로 100% 제작했으며 당시 고증과 더불어 영화의 분위기와 걸맞게 재구성 했다.

 

한편 <남산의 부장들>은 한일 양국 52만부 이상 판매된 동명의 논픽션 베스트셀러 원작을 바탕으로 10월 26일 대통령 암살사건 이전 40일간의 이야기를 드라마틱하게 다루고 있다. 이병헌, 이성민, 곽도원, 이희준에 이르기까지 믿고 보는 배우들의 밀도 있는 연기는 1월, 절대 놓쳐선 안 될 영화를 예고 중이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2 '편스토랑' 이경규VS이영자VS오윤아VS전혜빈VS한지혜, 11대 우승 누구?
‘신상출시 편스토랑’ 오늘(3일) 11대 우승메뉴가 공개된다. 7월 3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우리 육우’를 주제로 한 11번째 우승메뉴가 공개된다. 특히 이번에는 “지금까지 ‘편스토랑’ 메뉴 중 역대급 메뉴다”라는 극찬이 쏟아진 것으로 알려져, 과연 어떤 편셰프가 어떤 메뉴로 출시 영광을 차지할지 주목된다. 먼저 ‘편스토랑’ 최다 우승자 이경규는 ‘떡갈비 규리또’를 선보인다. ‘떡갈비 규리또’는 육우를 활용한 떡갈비에 우리 먹거리인 보리밥을 넣어 볶고 모차렐라 치즈와 고추지를 올린 후, 토르티야로 싸서 구운 메뉴. 멕시코식 부리토를 우리 입맛에 맞게 재해석한 메뉴로 간단하면서도 든든한 한 끼를 완성했다. ‘맛의 한 수’와 ‘상품성’을 잘 아는 이경규가 또 우승을 추가할 수 있을지 궁금하다. 이어 지난 ‘면역력 밥상’에서 ‘업!덕밥(오리덮밥)’으로 우승을 거머쥔 이영자의 메뉴도 기대된다. 이영자가 선보인 우리 육우 최종메뉴는 ‘스테이크 비빔밥’. 이영자는 기름기가 적은 육우를 활용해 만든 스테이크를 밥 위에 얹은 후 이영자만의 비법 ‘마요고추장’ 소스를 추가했다. 날카로운 심사평으로 유명한 메뉴평가단장 이승철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기존 개봉판보다 무려 33분이 더해진, '트로이 디렉터스 컷'
국내 최초로 스크린 상영하는 <트로이 디렉터스 컷>은 볼프강 페터젠 감독의 디렉션이 고스란히 반영되어 기존 개봉판보다 무려 33분이 더해진 것은 물론, 영상미와 사운드가 리마스터링 업그레이드 되었다. 특히 트로이 전쟁의 비극을 암시하는 오프닝부터 대규모 지중해 전투, 트로이 목마 작전, 오디세우스 등장씬까지 이전에는 볼 수 없던 새로운 장면들이 공개되었다. '트로이 디렉터스 컷'의 주목할 만한 점은 33분 분량이 추가되면서 전체적인 스토리 라인이 더욱 풍부해졌다. 아킬레스의 멘토이자 트로이 목마 작전을 세우는 영웅인 오디세우스의 이야기가 추가돼 아킬레스가 트로이 전쟁에 참전하는 동기와 전후 관계가 더욱 뚜렷해졌다. 또한 아킬레스와 브리세이스 사이의 로맨틱한 장면들이 추가돼 전쟁과 폭력 사이에서 서로를 갈망하는 감성적인 면이 더해지고 아킬레스가 다음날 전투에 나가지 않겠다고 결정하는 정당성을 부여하고 아킬레스 캐릭터의 입체적인 면이 부각됐다. 그리스 영웅 '아킬레스'와 '오디세우스', 그리고 트로이의 후계자 '헥토르'의 피 튀기는 사투를 그린 불멸의 신화 <트로이 디렉터스 컷>은 "할리우드 역대 최고의 블록버스터"(CHICAGO TRIBU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