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4.1℃
  • 맑음강릉 24.0℃
  • 구름많음서울 26.1℃
  • 맑음대전 25.2℃
  • 구름조금대구 24.9℃
  • 구름조금울산 24.1℃
  • 맑음광주 26.1℃
  • 맑음부산 25.7℃
  • 맑음고창 26.7℃
  • 구름조금제주 25.2℃
  • 흐림강화 24.0℃
  • 맑음보은 23.7℃
  • 맑음금산 24.8℃
  • 맑음강진군 25.9℃
  • 구름많음경주시 25.6℃
  • 맑음거제 25.2℃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하림, 에어프라이어 제품군 강화로 전용 닭고기 제품 추천

에어프라이어 시장 성장에 맞춰 전용 제품군 강화, 아이들 간식이나 어른 안주로 안성맞춤

 

 

하림이 에어프라이어 시장 성장에 맞춰 전용 제품군 강화하고 에어프라이어 전용 닭고기 제품을 추천한다고 밝혔다.

에어프라이어 시장이 급속도로 커짐에 따라 식품 업계의 대응도 빨라지고 있다. 관련 업계에 따르면 2017년 15만대 수준이던 국내 에어프라이어 시장 규모는 2018년 100만대를 돌파했으며 2019년에는 150만대로 성장할 전망이다. 에어프라이어 보급률이 높아지면서 기름에 튀기거나 굽지 않아도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에어프라이어 전용 제품도 계속 확대되고 있다.

종합식품기업 하림은 가정에서 간편하게 조리해 맛있게 즐길 수 있는 에어프라이어 전용 닭고기 제품군을 강화하고 있다. 에어프라이어에 넣고 익히면 닭고기 특유의 담백한 풍미와 부드러운 육질을 맛볼 수 있어 아이들 간식은 물론이고 술안주나 야식으로도 안성맞춤인 제품들을 다양하게 선보이고 있다.

‘하림 자연실록 IFF 치킨 스테이크’는 갓 잡은 닭고기를 영하 35도 이하에서 40분간 개별 급속 동결시켜 육질의 신선함을 그대로 맛볼 수 있는 제품이다. 180도로 예열한 에어프라이어에 3분간 조리한 다음 타지 않게 뒤집어 추가로 15분 익히면 완성된다. 양파와 마늘, 사과퓨레, 레드와인 등을 넣은 하림 특제 스테이크 소스도 들어있어 소스와 함께 담백하고 깔끔한 스테이크로 즐겨도 좋고 샌드위치에 활용하거나 잘게 썰어 볶음밥 등에 활용해도 좋다.

‘하림 그릴드 바베큐 윙/봉’은 아이들 간식이나 어른들 술안주로 먹기 좋은 제품이다. 100% 국내산 닭고기의 인기 부위인 닭날개를 그릴 직화공정으로 기름기를 쫙 빼고 바비큐 맛을 살렸다. 기름에 튀기지 않고 그릴에 구워 담백하고 깔끔하다. 에어프라이어에 넣고 180℃에서 약 7분 정도 조리하면 닭고기 껍질의 바삭하고 쫄깃한 식감이 살아나 외식 버금가는 야식 메뉴로 제격이다.

‘하림 버팔로 치킨 봉 스파이시’는 국내산 닭고기 날개부위에 달짝지근한 마늘 간장소스를 입히고 그 위에 향신료를 더해 적당히 매콤한 맛으로 누구나 부담없이 맛있게 즐길 수 있는 제품이다. 아스파라거스나 양파, 피망 등을 곁들여 조리할 경우 감칠맛이 배가된다. 180℃로 예열한 에어프라이어에 약 8분 조리하면 손쉽게 완성할 수 있다.

하림은 가정 내 에어프라이어 보급률이 증가함에 따라 누구나 쉽고 간편하게 조리해 먹을 수 있는 제품군을 강화하고 있다며 트렌드에 맞게 간편하면서도 맛있고 건강하게 즐길 수 있는 닭고기 제품을 선보이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KBS "동백꽃 필 무렵" ‘할크러쉬’고두심, 옹산의 투머치토커 김선영 웃음케미 기대↑
‘동백꽃 필 무렵’이 사람냄새로 정겨운 고두심, 김선영, 김미화, 이선희의 스틸컷을 공개했다. 함께 선공개된 5분 하이라이트 영상에도 드러난 이들의 활약이 기대를 한껏 솟아오르게 한다.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의 주요 배경인 옹산에는 지역 명물인 게장골목을 중심으로 떡집, 백반집, 야채집, 생선집, 정육점, 철물점 등이 늘어서 있다. 그 중에서도 옹산을 주름 잡고 있는 사람들이 있으니, 바로 ‘백두할매 게장’ 곽덕순(고두심)을 필두로, ‘3대째 며느리게장집’ 박찬숙(김선영), ‘떡집’ 김재영(김미화), ‘백반집’ 정귀련(이선희)이 그들이다. 대체로 튼실하고 힘쓰는 일을 전담하는 이들에겐 쌀 포대를 어깨에 이고, 삼층이나 되는 배달쟁반을 머리에 이는 건 누워서 떡 먹기. 넘쳐나는 힘처럼 골목시장도 꽉 쥐고 있다. 준기모 박찬숙을 중심으로 한 게장골목 3인방은 샘도 많고 텃세도 있어 동네여론을 주도하는 실세지만 일단 친해지고 나면 찰싹 붙어 안 떨어지는 약간 귀찮은 스타일이라고. 하지만 옹산을 휘어잡는 진짜 대장은 따로 있었으니, 바로 용식(강하늘)의 엄마 곽덕순(고두심). “백두게장 덕순”이라는 한 마디로 골목을 정리할 수 있는 카리스


피아니스트 안인모, ‘낭만살롱-고독하지만 자유롭게’ 개최
피아니스트 안인모가 18일 세종체임버홀에서 플레이북 콘서트 ‘낭만살롱-고독하지만 자유롭게’로 대중과 만난다. 이번 공연은 10월 출간 예정인 본인의 동명의 책과 연계된 콘서트로서 이색적인 무대로 꾸며질 예정이다. 안인모는 팟캐스트 시장에서 독보적 음악 콘텐츠로 자리 잡은 ‘클래식이 알고싶다(누적 히트 700만)’의 진행자이기도 하다. 이번 공연은 ‘클래식이 알고싶다’의 2주년 기념, 방송 500회 특집, 책 출간 축하의 의의가 있다. 이 공연은 말 그대로 책을 연주하는 콘서트다. 낭만 시대를 풍미한 브람스, 클라라, 슈만, 쇼팽, 리스트, 슈베르트의 삶과 음악을 쉬우면서도 밀도 있게 담아낸 책의 주요 내용을 다양한 음악 프로그램과 구성을 통해 입체적으로 표현할 예정이다. 자칫 어렵게 느껴질 수 있는 클래식 음악과 그 내용을 관객, 시청자, 청취자에게 쏙쏙 이해하게 만드는 피아니스트 안인모의 능력은 타의 추종을 불허한다. 본인의 유튜브를 통해 때로는 친근하게 ‘클래식 언니’로 다가오고, 깊이 있는 주제의 강연을 통해 어떤 때는 ‘클래식 연구가’로 다가온다. 세련되고 감성적인 터치와 강렬한 카리스마의 연주력까지 더해져 그녀의 모든 공연은 지적 자극을 주고 감

하림, 에어프라이어 제품군 강화로 전용 닭고기 제품 추천
하림이 에어프라이어 시장 성장에 맞춰 전용 제품군 강화하고 에어프라이어 전용 닭고기 제품을 추천한다고 밝혔다. 에어프라이어 시장이 급속도로 커짐에 따라 식품 업계의 대응도 빨라지고 있다. 관련 업계에 따르면 2017년 15만대 수준이던 국내 에어프라이어 시장 규모는 2018년 100만대를 돌파했으며 2019년에는 150만대로 성장할 전망이다. 에어프라이어 보급률이 높아지면서 기름에 튀기거나 굽지 않아도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에어프라이어 전용 제품도 계속 확대되고 있다. 종합식품기업 하림은 가정에서 간편하게 조리해 맛있게 즐길 수 있는 에어프라이어 전용 닭고기 제품군을 강화하고 있다. 에어프라이어에 넣고 익히면 닭고기 특유의 담백한 풍미와 부드러운 육질을 맛볼 수 있어 아이들 간식은 물론이고 술안주나 야식으로도 안성맞춤인 제품들을 다양하게 선보이고 있다. ‘하림 자연실록 IFF 치킨 스테이크’는 갓 잡은 닭고기를 영하 35도 이하에서 40분간 개별 급속 동결시켜 육질의 신선함을 그대로 맛볼 수 있는 제품이다. 180도로 예열한 에어프라이어에 3분간 조리한 다음 타지 않게 뒤집어 추가로 15분 익히면 완성된다. 양파와 마늘, 사과퓨레, 레드와인 등을 넣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