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5.1℃
  • 흐림강릉 21.1℃
  • 구름많음서울 26.9℃
  • 흐림대전 24.8℃
  • 구름조금대구 29.9℃
  • 구름많음울산 26.1℃
  • 구름많음광주 28.8℃
  • 흐림부산 27.9℃
  • 구름많음고창 26.1℃
  • 구름조금제주 26.9℃
  • 구름많음강화 25.0℃
  • 흐림보은 25.5℃
  • 흐림금산 24.9℃
  • 구름많음강진군 27.8℃
  • 구름많음경주시 27.6℃
  • 흐림거제 28.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동백꽃 필 무렵" ‘셀럽 부부’ 김지석X지이수가 들려줄 ‘진짜 행복’이란?

겉보기만 폼나고 화려한, 남 보기에 좋은 관상용 부부, 현실 밀착형 치정 로맨스 통해 공감 100프로 현실

 

하반기 최고 기대작 ‘동백꽃 필 무렵’에서 ‘셀럽 부부’로 만난 김지석과 지이수는 어떤 생활 밀착형 치정 로맨스를 보여주게 될까.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의 일명 스타야구선수이자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공식 ‘딸바보’로 활약 중인 강종렬(김지석)과 SNS 스타이자 프리랜서 모델로 ‘좋아요’와 댓글을 수백 개씩 받는 제시카(지이수)는 자타공인 ‘셀럽 부부’. 가상에선 사랑꾼 냄새 폴폴 나는 럽스타그램이지만, 이는 언제까지나 카메라가 있을 때 얘기다. 진짜 현실에선 서로가 남인 양 찬바람 쌩쌩 부는 남스타그램 부부로 돌변한다. 한마디로 겉보기만 폼나고 화려한, 남 보기에 좋은 관상용 부부인 것.

겉모습이 화려하면 화려해질수록 그들 내면 깊숙이 자리한 외로움도 커져만 갔다. 김지석과 지이수는 그래서 서로에 대해 “마음 한편이 더 짠해지는, 공감 유발 100프로 인물들”이라고 입을 모았다. 비록 이곳저곳 골병들었지만, 이 대외용 가정을 책임지고 싶다는 생각 하나로 버티던 강종렬. 그의 눈앞에 첫사랑 동백(공효진)이 나타나면서, 김지석의 표현을 빌자면, “미치고 팔짝 뛸 감정으로 고군분투하게 된다”고. 하지만 김지석이 이 인물에게 마음을 줄 수 있었던 이유는 바로, “이 상황들을 마주하는 종렬의 태도가 그 누구보다도 현실적이고 솔직하다”는 점이었다. 너무나도 인간적인 모습에 대놓고 욕하기도 뭣할 종렬이었던 것.

제시카도 마찬가지였다. 연예인과 일반인 중간쯤에 있는 그녀가 SNS에서 많은 팔로워 수를 거느리며 공신력을 갖게 된 건 바로 ‘미세스 강종렬’이기 때문. 그러나 화려한 일상을 대중에게 생중계하다시피 전시하는 그녀의 인생은 그저 남 보기에 행복한 삶일 뿐, 지이수는 이를 “풍요 속의 빈곤”이라고 표현했다. “어쩌면 배려심이 없고 이기적으로 보일 수 있겠지만, 속은 여리고 외로운 인물이다. 남편 종렬과 겉으로는 티격태격해도 누구보다 그를 사랑하기 때문에 언제나 내 편이라고 확고하게 믿는다”라며, “그래서 그 내막을 들여다보면 왜 그럴 수밖에 없었는지 이해가 됐다. 시청자 여러분께도 그런 감정들을 입체적으로 전달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요즘 현대 사회는 ‘남이 뭐라던 행복한 삶’과 ‘남 보기에 행복한 삶’으로 나뉜 것 같다”는 이들 부부의 로맨스를 통해, “‘진짜 행복’이 무엇인지 함께 생각해봤으면 좋겠다”는 김지석과 지이수. ‘동백꽃 필 무렵’이 올가을 안방극장에 수놓을 힐링 포인트의 한 단면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한편, ‘동백꽃 필 무렵’은 편견에 갇힌 맹수 동백을, “사랑하면 다 돼!”라는 무조건적인 응원과 지지로 깨우는 촌므파탈 황용식의 폭격형 로맨스. 더불어 동백과 용식을 둘러싼 이들이 “사랑 같은 소리하네”를 외치는 생활 밀착형 치정 로맨스다. ‘쌈, 마이웨이’의 임상춘 작가와 ‘함부로 애틋하게’, ‘너도 인간이니’의 차영훈 감독이 ‘백희가 돌아왔다’ 이후 3년여 만에 다시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겨울연가’, ‘해를 품은 달’, ‘닥터스’, ‘쌈, 마이웨이’, ‘사랑의 온도’ 등 수많은 히트작을 선보인 ‘드라마 명가’ 팬엔터테인먼트가 제작을 맡았다. 오는 9월 18일 수요일 밤 10시 KBS 2TV에서 방송된다.


KBS 유튜브 '깔깔티비' & '크큭티비' 추석연휴 100시간 연속 스트리밍 이벤트
KBS에서 추석을 맞이하여 100시간 연속 스트리밍 이벤트를 실시한다. 이번 릴레이스트리밍은 KBS 레전드 예능채널 ‘깔깔티비’와 레전드 코미디채널‘크큭티비’의 합동방송으로 진행된다. "공포의 쿵쿵따 + 1박2일 + 달인"으로 구성된 이번 스트리밍은 연휴가 시작되는 9월 12일 아침9시에 시작해 9월 16일 월요일 낮1시까지 무려 100시간동안 역대급 규모의 몰아보기 서비스를 제공한다. KBS 디지털미디어국에서 운영하는 두 형제채널 크큭티비와 깔깔티비는 각 채널에서 가장 큰 사랑을 받았던 대표콘텐츠를 내세우며 손을 맞잡았다. 추석특선 영화못지 않은 화려한 라인업이다. 얼마전 "1박2일" 시즌4 제작이 확정되면서 원조 "1박2일" 콘텐츠에 대한 관심도 급증하는 상황이라 이번 스트리밍에 대한 기대감은 더욱 뜨겁다. 최근 ‘온라인 탑골공원’이라 불리며 입소문을 탄 인기가요 스트리밍의 경우 24시간, 코미디TV의 "맛있는 녀석들"의 경우 96시간 연속으로 스트리밍을 진행한 바 있다. 이번 KBS의 추석특집 100시간 스트리밍은 방송사 유튜브 채널 중 최장시간 기록을 갈아치울 예정이다. 스트리밍 이벤트 소식을 사람들의 반응은 벌써부터 뜨겁다. 친척들의 잔소리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