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6.3℃
  • 구름많음강릉 7.5℃
  • 맑음서울 9.3℃
  • 맑음대전 6.9℃
  • 맑음대구 9.3℃
  • 구름많음울산 10.8℃
  • 맑음광주 7.4℃
  • 구름많음부산 10.6℃
  • 구름많음고창 3.0℃
  • 맑음제주 10.9℃
  • 구름조금강화 5.3℃
  • 맑음보은 3.3℃
  • 맑음금산 3.0℃
  • 맑음강진군 2.5℃
  • 구름많음경주시 10.6℃
  • 구름많음거제 8.7℃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연극문화예술의 성지이자 의대생들의 동네 혜화동 방문!

공연기획 대표님부터 의대생들과의 찰진 만남!

 

유재석 조세호 두 자기가 이번 주는 다양한 연극무대와 대학교가 즐비해 있는 종로구 혜화동으로 떠난다.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젊음과 낭만이 넘치는 연극문화예술의 성지이자 미래의 슈바이처를 꿈꾸는 서울대 의대생들의 동네 혜화동에서 여러 자기님들을 만난다.


이 날 두 자기는 마로니에 공원서 촬영이 시작되자 <응답하라 1988>에 나왔던 ‘혜화동’ 노래를 흥얼거리며 대학로 추억에 심취했다. 발걸음을 옮기던 중 만난 첫 번째 자기님은 바로 1박 2일로 출장을 떠나던 공연기획 대표님. 캐리어 대신 비닐봉지에 간단한 짐을 싸 가지고 나선 사연부터 혜화동 거주가가 느끼는 혜화동의 매력과 불편한 점, 대학로에서 본 수많은 촬영 현장 중 실제로 배우 포스에 놀랐던 셀럽은 누구였는지 허심탄회하게 밝히며 두 자기와 웃음 가득한 토크를 나눈다.


이어 골목길을 가던 두 자기는 헐레벌떡 뛰어가던 자기님과 마주치며 자만추(자연스러운 만남을 추구)를 시도한다. 마침 조금 전 건물 위에 걸린 포스터를 보고 두 자기가 얘기를 나눴던 바로 그 공연의 홍보마케팅을 담당하고 있다는 자기님. 두 자기는 지금 일에 만족하고 있는지, 공연장 에서의 재미있는 에피소드, 최근 본 것 중 가장 인상깊었던 영화 등을 물으며 다양한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이어갔다. 또 연극 홍보담당자가 밝히는 ‘내 인생은 어떤 장르의 연극 같은지’에 대한 솔직한 답변도 들어본다.


한편, 서울대 병원 쪽으로 이동한 두 자기는 심혈관 센터에서 일하는 신경초음파 검사실 직원을 만나 의료 분야에서 겪는 힘든 일부터 본인의 적성에 맞는지, 병원에서 일하는 소감 등에 대해 이야기 꽃을 피운다. 또 서울대 의대 캠퍼스로 이동한 두 자기는 아이비리그 명문대 출신이자 본과 1학년으로 편입한 화려한 이력의 자기님을 만난다. 아이비리그 학교의 이름을 듣고 깜짝 놀란 아기 자기가 “사실 놀라긴 했지만 그 학교를 잘 알지 못한다”고 고백하자, 큰 자기도 미안하다고 정식 사과하며 “저희가 다른 건 몰라도 공부 쪽에 너무 취약하다”고 고백을 해 웃지못할 상황이 벌어졌다는 후문.


이외에도 이날 방송에서는 국시를 앞두고 있는 의대 본과 4학년생이 전하는 얼마 남지 않은 수능 준비법과 자신이 경험했던 믿거나 말거나 찍기 방법, 혜화동 골목에서 마주친 학원 가던 초등학교 6학년 남학생의 솔직 담백한 이야기, 두 자기가 삼고초려 해서 유퀴즈 최초 스탠딩 인터뷰로 진행된 헤비토커 경비아저씨와의 토크는 안방극장에 웃음과 힐링 에너지를 전할 계획이다.


시민들의 소박한 일상에 행복을 전할 ‘큰 자기와 아기자기의 사람여행’ <유 퀴즈 온 더 블럭>은 매주 화요일 밤 11시 tvN에서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박민영, 10년 전 그날의 모든 진실을 알게 됐다
JTBC ‘날찾아’ 박민영이 10년 전 그날의 모든 진실을 알게 됐다. 끝날 것만 같았던 마음의 우기도 다시 시작됐다. 지난 14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극본 한가람, 연출 한지승, 장지연, 제작 에이스팩토리, 이하 ‘날찾아’) 14회에서는 목해원(박민영)에게 드디어 엄마 심명주(진희경)와 이모 심명여(문정희)가 숨기고 있던 진실이 모두 베일을 벗었다. 그 어디에도 의지할 곳 없던 해원이 마지막으로 믿었던 명여가 아빠 주홍(서태화)을 죽인 진짜 ‘살인자’였다는 사실을 알게 된 그녀는 충격에서 쉽게 헤어 나오지 못했다. ‘폐쇄각 녹내장’, 그간 명여를 극심하게도 괴롭혔던 두통의 원인이었다. 심지어 “한쪽 눈은 거의 안 보이는 상태 같던데”라는 의사의 진단은 해원에겐 청천벽력과도 같았다. “이거 무척 고통스러웠을 텐데. 이 정도면 두통이 정말 심했을 거예요”라는 의사의 말처럼 명여는 예고도 없이 오르는 안압에 머리를 싸맨 적이 한두 번이 아니었다. 심한 날에는 구토까지 할 정도였다. 그럼에도 병원 한 번 찾지 않았다. “내 귀찮음이 그 고통을 이겼어”라는 이유에서였다. 글 쓰는데 탁월한 재능이 있었던 과거의 명여는 누구보다 반


영화&공연

더보기
영화 '사냥의 시간'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190여개국에 4월 10일 공개
윤성현 감독의 추격 스릴러 영화 '사냥의 시간'이 세계적인 엔터테인먼트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Netflix)를 통해 전 세계 190여개국에 4월 10일 단독 공개한다. 최근 코로나19로 인하여 개봉을 잠정 연기한 영화 '사냥의 시간'은 지난 2020년 3월 11일(현지 시간) 세계 보건 기구 WHO의 팬데믹 선언 소식으로 리틀빅픽처스는 영화 '사냥의 시간'을 관객들에게 선보이기 위해 현 상황에서 가장 안전하고 효과적으로 선보일 수 있는 다양한 방안에 대해 고민을 거듭한 끝에 세계적인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를 통해 오는 4월 10일부터 전세계 190여 개국에 29개 언어의 자막으로 동시에 공개하기로 결정했다. 영화 '사냥의 시간'의 배급과 투자를 담당했던 리틀빅픽처스 측은 "오랜 기다림 끝에 넷플릭스를 통해 '사냥의 시간'을 전 세계 190개 국에 동시에 공개하기로 결정했다는 기쁜 소식을 전해드린다.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위험이 계속되고 세계적인 확산이 지속되는 상황에서, 가장 효과적이면서 더 많은 관객분들에게 안전하게 만날 수 있는 방식을 우선적으로 고려했다. "며 넷플릭스 공개를 결정하게 된 배경과 함께 전세계 시청자들과의 만남에 대한 기대감을 전

라이프

더보기
삼성전자, TV 포장재 업사이클링으로 환경 보호 나선다
삼성전자가 라이프스타일 TV ‘더 프레임’·‘더 세리프(The Serif)’·‘더 세로’ 포장재에 업사이클링 개념을 도입한 ‘에코 패키지’를 새롭게 선보인다. 업사이클링이란 재활용품에 디자인 또는 활용도를 더해 그 가치를 높인 제품으로 환경 보호의 차원을 넘어 새로운 문화로 자리 잡아가고 있다. 삼성전자는 4월부터 전 세계에 출고되는 라이프스타일 TV를 대상으로 골판지로 구성된 포장 박스의 각 면에 도트 디자인을 적용하고 소비자가 원하는 모양으로 손쉽게 잘라내 조립할 수 있도록 하는 등 포장재 디자인을 전면 변경했다. 또한 포장 박스 상단에 인쇄된 QR코드를 통해 반려동물용 물품, 소형 가구 등 다양한 형태의 물건을 제작할 수 있는 매뉴얼도 제공해 소비자들이 제작 정보를 손쉽게 얻을 수 있도록 했다. 이 에코 패키지는 CES 2020에서 소비자에게 주는 가치를 인정받아 ‘CES 혁신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삼성전자가 진행한 소비자 조사 결과에 의하면 더 세리프를 구매한 소비자의 상당수가 리모컨 등 주변 기기 수납을 위해 별도의 가구를 TV 근처에 두고 사용하는 데 이 포장재를 활용하면 리모컨 수납함이나 잡지꽂이 등을 소비자가 직접 제작할 수 있다. TV 포장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