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3.3℃
  • 흐림강릉 25.0℃
  • 구름많음서울 30.1℃
  • 대전 23.2℃
  • 흐림대구 22.1℃
  • 흐림울산 20.9℃
  • 흐림광주 20.8℃
  • 흐림부산 21.5℃
  • 흐림고창 21.6℃
  • 흐림제주 21.1℃
  • 흐림강화 25.3℃
  • 흐림보은 22.9℃
  • 흐림금산 22.6℃
  • 흐림강진군 20.8℃
  • 흐림경주시 22.4℃
  • 흐림거제 20.7℃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채널A 간판 뉴스프로그램 ‘뉴스 A’ 23일 부터 젊고 빠른 뉴스로 개편

 

23일부터 채널A의 간판 뉴스프로그램인 ‘뉴스 A’가 젊고 빠른 뉴스로 개편된다.

 

주52시간 워라밸’ 라이프 스타일의 변화에 맞춰 저녁 7시 30분 편성되며 현재 60분 편성에서 70분으로 확대된다. 다채널 무한 경쟁 시대에서 채널A가 뉴스를 선점하겠다는 공격적인 전략이 반영됐다. 이번 뉴스 개편의 핵심은 젊고 취재력이 뛰어난 스타 기자들을 뉴스에 전면 배치해 현장성과 전문성을 강화하는데 있다.

 

새로운 앵커는 정치부와 법조팀에서 뛰어난 취재 실력을 선보인 동정민 탐사보도팀장과 여인선 기자가 맡는다. 각종 시사 프로그램에서 진행 실력도 인정받은 두 앵커는 30대 패기로 현장성 뉴스를 강화하며 생동감 넘치는 뉴스를 이끌 계획이다.

 

‘김진의 돌직구쇼’ ‘먹거리X파일’로 시청자에게 친숙한 김진 기자는 신설되는 ‘김진이 간다’ 코너를 맡아 매일 먹거리와 실생활 아이템에 숨겨진 진실과 이면을 찾고자 현장을 누빌 계획이다.


동아일보 청와대, 국회 팀장, 정치부 차장을 역임하며 ‘달콤 쌉싸래한 정치’ 칼럼으로 두터운 팬층을 확보한 이재명 기자는 ‘여랑야랑’ 코너를 맡아 그날의 가장 뜨거운 정치 이슈에 대한 재미있는 뒷이야기를 공개한다.

 

정치부 이동은, 사회부 사공성근 기자는 주요 정치·사회 이슈의 현장을 발로 뛰며 취재한 내용을 시청자에게 전해주며, 법조팀 성혜란 기자는 ‘팩트맨’ 코너를 맡아 시청자들의 궁금한 점을 속 시원하게 풀어줄 예정이다.

 

한편, 외부 스타 진행자들을 영입해 주말, 스포츠 뉴스도 대폭 강화했다. 주말 ‘뉴스 A’는 KBS 9시뉴스 앵커를 지낸 조수빈 아나운서가 단독 진행을 맡아 새로운 뉴스를 선보인다. 주중 스포츠뉴스는 ‘야구 여신’ 윤태진 아나운서가 맡게 된다.

 

‘뉴스A’ 개편 TF팀은 “시청자들이 그 날의 핵심 이슈를 손쉽게 완전 정복할 수 있도록 다양한 코너와 포맷을 준비 중”이라며 “뉴스A를 보면 진정한 뉴스 인싸가 될 수 있다”고 자신감을 보였다.

 

한층 더 새로워진 채널A ‘뉴스A’는 23일 저녁 7시 30분부터 만나볼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2 '편스토랑' 이경규VS이영자VS오윤아VS전혜빈VS한지혜, 11대 우승 누구?
‘신상출시 편스토랑’ 오늘(3일) 11대 우승메뉴가 공개된다. 7월 3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우리 육우’를 주제로 한 11번째 우승메뉴가 공개된다. 특히 이번에는 “지금까지 ‘편스토랑’ 메뉴 중 역대급 메뉴다”라는 극찬이 쏟아진 것으로 알려져, 과연 어떤 편셰프가 어떤 메뉴로 출시 영광을 차지할지 주목된다. 먼저 ‘편스토랑’ 최다 우승자 이경규는 ‘떡갈비 규리또’를 선보인다. ‘떡갈비 규리또’는 육우를 활용한 떡갈비에 우리 먹거리인 보리밥을 넣어 볶고 모차렐라 치즈와 고추지를 올린 후, 토르티야로 싸서 구운 메뉴. 멕시코식 부리토를 우리 입맛에 맞게 재해석한 메뉴로 간단하면서도 든든한 한 끼를 완성했다. ‘맛의 한 수’와 ‘상품성’을 잘 아는 이경규가 또 우승을 추가할 수 있을지 궁금하다. 이어 지난 ‘면역력 밥상’에서 ‘업!덕밥(오리덮밥)’으로 우승을 거머쥔 이영자의 메뉴도 기대된다. 이영자가 선보인 우리 육우 최종메뉴는 ‘스테이크 비빔밥’. 이영자는 기름기가 적은 육우를 활용해 만든 스테이크를 밥 위에 얹은 후 이영자만의 비법 ‘마요고추장’ 소스를 추가했다. 날카로운 심사평으로 유명한 메뉴평가단장 이승철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기존 개봉판보다 무려 33분이 더해진, '트로이 디렉터스 컷'
국내 최초로 스크린 상영하는 <트로이 디렉터스 컷>은 볼프강 페터젠 감독의 디렉션이 고스란히 반영되어 기존 개봉판보다 무려 33분이 더해진 것은 물론, 영상미와 사운드가 리마스터링 업그레이드 되었다. 특히 트로이 전쟁의 비극을 암시하는 오프닝부터 대규모 지중해 전투, 트로이 목마 작전, 오디세우스 등장씬까지 이전에는 볼 수 없던 새로운 장면들이 공개되었다. '트로이 디렉터스 컷'의 주목할 만한 점은 33분 분량이 추가되면서 전체적인 스토리 라인이 더욱 풍부해졌다. 아킬레스의 멘토이자 트로이 목마 작전을 세우는 영웅인 오디세우스의 이야기가 추가돼 아킬레스가 트로이 전쟁에 참전하는 동기와 전후 관계가 더욱 뚜렷해졌다. 또한 아킬레스와 브리세이스 사이의 로맨틱한 장면들이 추가돼 전쟁과 폭력 사이에서 서로를 갈망하는 감성적인 면이 더해지고 아킬레스가 다음날 전투에 나가지 않겠다고 결정하는 정당성을 부여하고 아킬레스 캐릭터의 입체적인 면이 부각됐다. 그리스 영웅 '아킬레스'와 '오디세우스', 그리고 트로이의 후계자 '헥토르'의 피 튀기는 사투를 그린 불멸의 신화 <트로이 디렉터스 컷>은 "할리우드 역대 최고의 블록버스터"(CHICAGO TRIBU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