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08 (토)

  • 구름많음동두천 17.3℃
  • 맑음강릉 18.0℃
  • 구름조금서울 19.8℃
  • 박무대전 18.0℃
  • 박무대구 18.7℃
  • 구름많음울산 20.2℃
  • 구름많음광주 19.3℃
  • 구름많음부산 20.4℃
  • 구름조금고창 20.0℃
  • 흐림제주 20.1℃
  • 구름많음강화 19.8℃
  • 흐림보은 16.5℃
  • 구름많음금산 17.1℃
  • 구름많음강진군 19.8℃
  • 구름많음경주시 19.7℃
  • 구름많음거제 21.3℃
기상청 제공


OCN 'WATCHER(왓쳐)' 이게 바로 ‘연기神’ 한석규의 존재감, 캐릭터 티저 영상 공개

“감시자는 누가 감시하는가” 30초면 충분하다! 눈 뗄 수 없는 몰입감



이제껏 본적 없는 내부 감찰 스릴러를 예고한 한석규의 캐릭터 티저 영상이 드디어 베일을 벗었다.

 

‘보이스3’ 후속으로 오는 7월 방송되는 OCN 토일 오리지널 ‘WATCHER(왓쳐)’(연출 안길호, 극본 한상운,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이하 ‘왓쳐’) 측은 8일, 외로운 감시자 ‘도치광’의 깊고 예리한 눈빛이 긴장감을 폭발시키는 캐릭터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왓쳐’는 비극적 사건에 얽힌 세 남녀가 경찰의 부패를 파헤치는 비리수사팀이 되어 권력의 실체를 밝혀내는 내부 감찰 스릴러다. 경찰을 잡는 경찰, ‘감찰’이라는 특수한 수사관을 소재로 사건 이면에 숨겨진 인간의 다면성을 치밀하게 쫓는 심리스릴러를 그린다. ‘비밀의 숲’,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등 디테일한 연출력의 대가로 손꼽히는 안길호 감독과 ‘굿와이프’에서 인물의 내면을 세밀하게 녹여 호평을 받은 한상운 작가가 의기투합해 차원이 다른 내부 감찰 스릴러의 탄생을 기대케 한다. 무엇보다 한석규가 2년 만에 드라마 복귀작으로 선택한 작품인 만큼, 그 어느 때 보다 뜨거운 관심이 쏠리고 있다.




공개된 캐릭터 티저 영상 속 한석규의 묵직한 존재감이 눈 뗄 수 없는 몰입감을 선사한다. 어둠에 싸인 적막한 조사실에 홀로 앉은 도치광(한석규 분). 녹음기에서 흘러나오는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는 모습은 사건 너머의 진실을 좇는 도치광의 집요함을 느낄 수 있다. 고개를 돌려 무언가를 날카롭게 응시하다 발걸음을 옮기는 도치광. 유리창 밖을 의미심장하게 지켜보던 도치광의 위로 경찰 제복이 겹치듯 비친다. 감정을 쉽게 읽을 수 없는 포커페이스와 심연을 꿰뚫어 볼 듯 예리하게 빛나는 눈빛, 얼핏 스치는 차가운 미소가 긴장감을 증폭시킨다. 여기에 “감시자는 누가 감시하는가”라는 내레이션은 경찰의 일원이면서 동시에 감시자인 도치광의 활약에 기대를 더하는 대목. 과연 그가 쫓는 시선 끝에는 어떤 진실이 기다리고 있을지 궁금증을 높인다.

 

한석규는 사람의 감정을 믿지 않는 외로운 감시자, 비리수사팀장 도치광을 연기한다. 비극적인 사건을 목격한 후 경찰 내부를 조사하는 감시자로의 외로운 길을 선택한 인물. 한석규가 치밀한 연기로 빚어낼 도치광은 어떤 모습일지, 국내에서 처음으로 선보이는 내부 감찰 스릴러 ‘왓쳐’가 벌써부터 기다려진다. 또한, 모두를 철저하게 의심하고 사람의 감정을 믿지 않는 도치광이 과거의 사건으로 얽힌 영군(서강준 분)과 태주(김현주 분)를 만나 비리수사팀으로 어떤 이야기를 펼쳐나갈지도 호기심을 자극한다.

 

한석규의 캐릭터 티저 영상이 베일을 벗으면서 ‘왓쳐’를 향한 기대도 뜨거워지고 있다. 캐릭터에 완벽하게 스며든 한석규의 에너지에 압도된 시청자들의 반응은 그야말로 호평 일색. “장르물 명가답게 OCN이 또 하나의 명작을 탄생시킬 예감이 든다”, “역시 한석규라는 말이 절로~ 벌써부터 기대된다”, “차원이 다른 아우라 뿜뿜, 공기마저 다르다!!” “티저만 봐도 영화 같은 몰입감은 무엇?”, “클래스가 다른 심리스릴러 탄생 예감” 등의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한편, 완성도 높은 작품을 꾸준히 선보이며 장르물의 외연을 넓혀온 OCN이 새롭게 선보이는 내부 감찰 스릴러 ‘WATCHER(왓쳐)’ 는 오는 7월 첫 방송 된다.



JTBC ‘아는 형님’ 이찬혁, "군대에서 샤이니 민호와 만났다"
악동뮤지션 이찬혁이 샤이니 민호에게 영상 편지를 전했다. 8일(토) 밤 9시에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 새 출발을 앞둔 악동뮤지션과 전소미가 전학생으로 찾아온다. 최근 진행된 ‘아는 형님’ 녹화에서 악동뮤지션은 이찬혁의 제대 후 '완전체' 투샷을 선보여 환호를 받았다. 전소미 역시 녹화 내내 밝은 리액션과 함께 예상치 못한 발언으로 톡톡 튀는 매력을 드러냈다. 또한 솔로 데뷔를 앞두고 있는 만큼 설렘 가득한 포부를 전했다. 악동뮤지션 이찬혁은 군대에서 겪었던 다양한 에피소드를 소개했다. 특히 샤이니 민호와 만난 일화를 털어놓아 눈길을 끌었다. 이찬혁과 샤이니 민호는 가수 선후배 사이이자, 해병대 선임과 후임이라는 인연이 있다. 때문에 네티즌들이 온라인에서 가상으로 작성한 '두 사람의 만남' 글이 화제가 되기도 했다. 이찬혁은 "나도 그 글을 봤다" "실제로 제대하기 전 군대에서 샤이니 민호를 만난 적 있다"라고 밝혔다. 이어 두 사람이 따로 만난 사연도 공개했다. 형님들은 민호에게 "영상편지를 보내는 것 어떠냐"라고 제안했고, 이찬혁은 재치 있는 한 마디로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었다. 이찬혁이 샤이니 민호에게 보낸 영상편지는 오늘(토) 밤 9시에 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