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31 (일)

  • 흐림동두천 7.0℃
  • 구름많음강릉 7.9℃
  • 구름조금서울 6.7℃
  • 구름많음대전 8.0℃
  • 구름많음대구 10.1℃
  • 구름조금울산 11.1℃
  • 구름조금광주 7.9℃
  • 구름조금부산 12.6℃
  • 구름많음고창 7.1℃
  • 구름조금제주 9.6℃
  • 구름많음강화 9.1℃
  • 구름많음보은 7.6℃
  • 구름많음금산 7.1℃
  • 구름조금강진군 8.8℃
  • 구름많음경주시 11.3℃
  • 구름조금거제 12.2℃
기상청 제공


MBC '아이템' 주지훈, "내가 너 반드시 잡는다" 김강우에게 차가운 경고


12일(화)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아이템' 3,4회에서 강곤(주지훈)은 서울중앙지검에 복귀했다. 


이날 과거 강곤과 조세황(김강우)과 날카롭게 대치했던 모습이 그려졌다. 강곤은 예전 부장검사로부터 특혜를 받는 조세황에게 "내 눈에는 당신이나 잡범이나 다 똑같다"며 맞섰던 기억이 있다.

 

조세황은 "난 특별한 거 맞다. 왜냐하면 내가 바로 대한민국이니까"라며 빈정댔다. 강곤은 "기본 상식부터 다시 배우셔야겠다. 사람들 등쳐먹는 사람이 대한민국은 무슨 대한민국이냐"며 반박했다.

 

그러나 조세황의 유죄를 입증할 수 있는 유력 증인이 자살하면서 강곤이 불리한 상황에 놓였다. 분노한 강곤은 "네가 이겼다고 생각하냐. 내가 너 반드시 잡는다. 명심해"라고 조세황에게 경고의 메세지를 전했다.

 

그렇게 강곤은 지방으로 좌천되었고 3년 만에 서울중앙지검으로 돌아왔다. 조세황은 복귀한 강곤에게 전화를 걸어 "복귀 축하드린다"며 비꼬았다. 긴장감이 감도는 두 사람의 전화 통화가 TV를 넘어 시청자들의 안방으로까지 생생하게 전달되며 앞으로 펼쳐질 두 사람의 대결을 예고했다.

 

한편 '아이템' 은 소중한 사람을 간절하게 지키기 위해 특별한 초능력을 가진 물건들을 둘러싼 음모와 비밀을 파헤쳐 나가는 검사와 프로파일러의 이야기를 담은 미스터리 추적 판타지 드라마다.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