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4.6℃
  • 맑음강릉 2.5℃
  • 맑음서울 -2.9℃
  • 맑음대전 -1.7℃
  • 연무대구 1.1℃
  • 맑음울산 2.9℃
  • 맑음광주 0.9℃
  • 맑음부산 5.2℃
  • 맑음고창 -2.2℃
  • 구름조금제주 6.4℃
  • 맑음강화 -5.9℃
  • 맑음보은 -2.9℃
  • 맑음금산 -3.1℃
  • 맑음강진군 2.1℃
  • 맑음경주시 -2.3℃
  • 맑음거제 2.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나 혼자 산다' 폭소만발 달력 만들기로 연말 따끈하게 데운다! 전액 기부로 선한 영향력까지!

URL복사


‘나 혼자 산다’의 연례행사 ‘무지개 달력’ 촬영이 3년 만에 돌아온다. 무지개 회장 전현무를 필두로 기안84, 박나래에 ‘무지개 달력’ 첫 촬영으로 들뜬 성훈, 화사, 키까지 합심해 폭소만발 2022년 달력 만들기를 예고, 연말 안방에 웃음 폭탄을 선사할 전망이다.

 

오는 12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연출 허항 김지우)에서는 무지개회원들의 2022년 달력 제작기가 공개된다.

 

‘나 혼자 산다’는 2017년 달력 제작을 시작으로 수익금 전액을 보호종료아동들의 자립지원을 위해 기부해 온 바 있다. 최근 ‘무무상회’로 또 한 번 기부 인연에 동참, 빈틈없는 웃음과 함께 조금 이르게 사회에 첫 발을 딛는 보호종료아동들을 향한 응원을 보냈다.

 

오는 2022년에도 ‘무지개 달력’으로 기부 행보를 이어 나가며 1인 가구 관찰 예능이 주는 공감과 웃음은 물론 사회의 사각지대에 놓인 또 다른 1인 가구를 조명하는 배려 깊은 접근법을 보여줄 전망이다. 예능 프로그램의 순기능 활용과 선한 영향력 전파에 이목이 집중된다.

 

이번 ‘무지개 달력’은 ‘무무상회’의 기부에 美친 사장님, 전현무가 합세해 기대를 한껏 끌어올린다. 전현무는 “’무무상회’의 기부 흐름을 잇겠습니다. 좋은 일에 수익금을 쓰지 않습니까?”라며 기부를 향한 진짜 광기(?)를 선보였다고 해 이목이 쏠린다.

 

여기에 ‘무지개 달력’의 꿀잼 보장 조합 기안84와 박나래는 물론, 신선한 조합 성훈, 화사, 키까지 더해져 색다름을 더한다. 특히 샤이니 키는 “TV로 ‘무지개 달력’ 촬영을 봤다”며 한껏 기대감을 드러냈지만, 짜임새 없이 즉흥 영감(?)에 모든 걸 맡기는 얼렁뚱땅 촬영에 놀라움과 폭소를 숨기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2017년 달력 촬영에서 총괄 프로듀서(?)를 맡았던 전현무는 “이번에는 월별 콘셉트 책임제다!”라고 선포해 시선이 쏠린다. 멤버 별로 특정 월을 맡아 콘셉트와 의상, 촬영까지 책임지고 프로듀싱한다는 것. 콘셉트 대전이 불붙은 가운데, 어떤 결과물이 나올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첫 타자 기안84의 충격 비주얼이 포착돼 시선을 강탈한다. 과연 몇 월일지, 어떤 콘셉트일지 가늠조차 되지 않아 상상력을 자극한다. 여기에 성훈의 촬영 열정에 지배당한 포즈까지 포착돼 본 방송을 더욱 기다려지게 만든다.

 

무지개 회원들이 준비한 폭소만발 달력 콘셉트는 오늘 12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나 혼자 산다'는 1인 가구 스타들의 다채로운 무지개 라이프를 보여주는 싱글 라이프 트렌드 리더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사유리, 젠과 함께하는 '이웃집 찰스' 첫 출근! 바쁜 준비 풍경 (feat. 출근 도우미 젠)
'슈퍼맨이 돌아왔다' 젠이 사유리의 직장에 방문한다. 2022년 1월 2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413회는 ‘기억해 줄 수 있나 혹쉬~’라는 부제로 시청자를 찾아온다. 그중 사유리는 처음으로 젠과 함께 출근한다. 일하랴, 육아하랴 바쁜 워킹맘 사유리의 일상이 많은 시청자들의 공감을 자아낼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KBS 1TV ‘이웃집 찰스’ 녹화를 앞둔 사유리는 갑자기 베이비시터 이모님께 일이 생겨 젠을 돌볼 사람을 급하게 찾아야 했다. 그러나 아침 시간 급하게 사람을 찾는 것은 쉽지 않았다. 이에 사유리는 젠과 함께 일단 출근을 하기로 결정했다. 안 그래도 바쁜 출근길에 젠을 위한 물건까지 챙겨야 하는 사유리는 정신없이 준비를 했다고. 이때 젠은 그런 엄마의 마음을 아는 건지 훌륭한 출근 도우미로서 활약했다는 후문이다. 이제 제법 혼자 걸을 수도 있는 젠이 사유리의 출근 준비를 어떻게 도왔을지 궁금해진다. 우여곡절 끝에 도착한 ‘이웃집 찰스’ 스튜디오는 젠이 사유리의 뱃속에서 9개월이나 함께했던 곳. 실제로는 처음 스튜디오를 방문한 젠을 보며 최원정 아나운서와 홍석천도 신기해했다고. 이어 젠은 특별 게스트로 오프닝 녹


영화&공연

더보기
메가박스, 베를린 필하모닉 송년음악회와 빈 필하모닉 신년음악회 실황 중계
영화관 메가박스 큐레이션 브랜드 ‘클래식 소사이어티’가 2021년 한 해를 마무리하는 ‘베를린 필하모닉 갈라 프롬 베를린’과 새해를 맞이하는 ‘2022년 빈 필하모닉 신년음악회’를 중계 상영한다고 13일 밝혔다. 먼저, <베를린 필하모닉 갈라 프롬 베를린>은 2019년 8월부터 베를린 필하모닉을 이끌고 있는 상임 지휘자 ‘키릴 페트렌코’가 ‘21세기 현의 여제’로 불리는 천재 바이올리니스트 ‘재닌 얀센’과 함께 송년음악회의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현지 시간으로 12월 31일에 진행되는 베를린 필하모닉 갈라 프롬 베를린은 한국에서 메가박스를 통해 1월 2일 오후 7시에 딜레이 중계된다. 세계 3대 관현악단 베를린 필하모닉의 새해맞이 행사인 갈라 프롬 베를린의 이번 프로그램은 비엔나 풍의 선곡으로 흥겹고도 우아한 작품들이 관객들을 기다린다. 특히, 주목받는 천재 바이올리니스트 ‘재닌 얀센’이 막스부르흐의 바이올린 협주곡을 연주하여 관객들로 하여금 함스부르크 제국 시절 궁정음악의 정수를 느끼게 할 예정이다. 이어서, 빈 무지크페라인 황금홀에서 열리는 <2022년 빈 필하모닉 신년음악회>는 2009년과 2014년 신년음악회의 지휘자였던 ‘다니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