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6.9℃
  • 구름많음강릉 12.4℃
  • 구름많음서울 10.0℃
  • 박무대전 8.5℃
  • 맑음대구 9.4℃
  • 구름조금울산 11.2℃
  • 맑음광주 10.2℃
  • 구름조금부산 13.2℃
  • 맑음고창 7.2℃
  • 구름많음제주 15.0℃
  • 구름조금강화 6.8℃
  • 맑음보은 5.1℃
  • 맑음금산 5.2℃
  • 맑음강진군 8.5℃
  • 맑음경주시 6.6℃
  • 맑음거제 9.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옷소매 붉은 끝동’ 이준호-강훈-오대환, 여심 뒤흔드는 궁중 브로 3인방!

URL복사


MBC 새 금토드라마 ‘옷소매 붉은 끝동’의 이준호-강훈-오대환이 군신 브로맨스를 펼친다.

 

오는 11월 12일(금) 첫 방송 예정인 MBC 새 금토드라마 ‘옷소매 붉은 끝동’(연출 정지인 송연화/극본 정해리/제작 위매드, 앤피오엔터테인먼트/영제 The Red Sleeve)은 자신이 선택한 삶을 지키고자 한 궁녀와 사랑보다 나라가 우선이었던 제왕의 애절한 궁중 로맨스 기록으로 뜨거운 인기를 구가한 강미강 작가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한다. 특히 전역 후 한층 깊어진 매력으로 돌아온 이준호(이산 역)와 사극 무패 여신 이세영(성덕임 역)이 조선 왕조를 통틀어 최고의 러브스토리 주인공으로 꼽히는 ‘정조 이산-의빈 성씨’로 만나 하반기 사극 열풍의 중심에 설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옷소매 붉은 끝동’은 ‘정조 이산-의빈 성씨’의 세기의 로맨스 뿐만 아니라 묵직한 브로맨스도 예고하고 있어 관심을 높인다. 영-정조 권력 교체기, 불안한 입지 속에서 차기 군주 자리를 지키기 위해 분투하는 이산과 그의 곁을 지키는 홍덕로(강훈 분)-강태호(오대환 분)의 군신 관계가 흥미진진하게 그려질 예정이다.

 

이 가운데 ‘옷소매 붉은 끝동’ 측이 ‘이산 크루’ 이준호-강훈-오대환의 현장 스틸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먼저 이준호는 차기 군주답게 위풍당당한 걸음을 옮기는 모습. 그런 이준호의 양 옆에 좌청룡-우백호처럼 나란히 선 강훈-오대환의 모습이 묵직한 아우라를 더하며 ‘이산 크루’의 카리스마 넘치는 활약을 기대하게 만든다.

 

그런가 하면 이준호-강훈의 투샷 비주얼은 훈훈함 그 자체. 캄캄한 궁궐의 밤을 환하게 밝히는 훤칠한 비주얼이 여심을 뒤흔든다. 동시에 두 사람 사이에서 흐르는 편안한 분위기는 군신 관계를 뛰어넘어 오랜 벗처럼 느껴질 정도다. 한편 이준호-오대환은 누군가와 전투를 준비하는 듯한 모습. 철릭 차림으로 각자 무기를 손에 든 두 남자의 모습에서 와일드한 매력이 솟구친다. 또한 비장함과 긴장감이 공존하는 이준호-오대환의 표정에서 목숨을 건 연대감이 느껴져 보는 이의 마음까지 뜨겁게 만든다.

 

이에 입체적인 군신 관계로 흥미로운 볼거리를 선사할 ‘옷소매 붉은 끝동’과 ‘이산 크루’ 이준호-강훈-오대환이 선보일 연기 앙상블에 기대감이 수직 상승한다.

 

한편 사극 명가 MBC가 2년만에 내놓는 야심작 MBC 새 금토드라마 ‘옷소매 붉은 끝동’은 11월 12일(금) 밤 10시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연예&스타

더보기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사회의 계급 갈등 정중앙을 조준하는 "뉴 오더"
영화<뉴 오더>는 202X, 머지않은 미래, 마리안의 호화로운 결혼식을 앞두고 멕시코 사회의 질서가 완전히 뒤바뀌면서 벌어지는 충격적인 사건을 담은 디스토피아 스릴러다. 칸영화제 3관왕에 빛나는 거장 미셸 프랑코 감독의 신작이자 도발적이면서 날카로운 문제 제기로 전 세계 평단의 주목을 받은 영화<뉴 오더>는 전 세계 231명의 평론가들이 투표에 참여한 ‘2020년 인디와이어 크리틱스 폴’에서 ‘2021년 최고의 기대작’으로 선정되면서 세계가 주목하는 가장 뜨거운 화제작 중 하나임을 증명한 바 있다. 또한 제72회 칸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 수상을 시작으로 전 세계를 열광시킨 <기생충>과 유사하게 상류층과 하류층의 극명한 대조를 통해 자본주의 사회의 모순에 대한 비판적 시선을 드러내는 작품이다. 영화는 알 수 없는 긴박함으로 입원해있던 환자들이 쫓겨나는 모습과 부유층의 행복한 결혼식으로 시작된다. 그 중 한 노부부는 긴박한 수술을 앞두고 있었으나 그들을 가리지 않고 쫓아낸다. 개인 병원에서 수술을해야만하지만 당장 수술할 돈이 부족한 노인은 자신들이 일했던 부유층 결혼식을 찾아간다. 하지만 그만둔지 오래되었다는 이유로 홀대를 하게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