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2.6℃
  • 흐림강릉 23.9℃
  • 박무서울 25.5℃
  • 구름많음대전 24.8℃
  • 흐림대구 21.8℃
  • 구름많음울산 21.5℃
  • 맑음광주 24.7℃
  • 구름많음부산 24.6℃
  • 맑음고창 24.1℃
  • 맑음제주 25.8℃
  • 구름많음강화 23.4℃
  • 구름조금보은 21.1℃
  • 맑음금산 21.4℃
  • 맑음강진군 22.3℃
  • 흐림경주시 21.1℃
  • 구름조금거제 24.7℃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N ‘간동거’ 장기용-이혜리, 안방극장 달군 ‘직진 키스’ 엔딩!

URL복사

 
tvN ‘간 떨어지는 동거’ 장기용과 이혜리의 직진 키스 엔딩이 안방극장을 달궜다.

 

이에 ‘간 떨어지는 동거’ 14회 시청률은 수도권 가구 기준 평균 4.4%, 최고 5.0%, 전국 가구 기준 평균 3.5%, 최고 3.9%를 기록했다. tvN 타깃인 남녀 2049 시청률은 수도권 평균 2.5%, 최고 3.0%, 전국 평균 2.3%, 최고 2.7%로 케이블과 종편을 포함한 동 시간대 1위를 기록했다. (케이블, IPTV, 위성 통합한 유료플랫폼 기준/ 닐슨코리아 제공)

 

지난 8일(목) 방송된 tvN ‘간 떨어지는 동거’(이하 ‘간동거’)(연출 남성우/극본 백선우, 최보림/제작 스튜디오드래곤, JTBC스튜디오) 14회는 이담(이혜리 분)이 신우여(장기용 분)의 인간성 소환 프로젝트가 펼쳐져 흥미를 높였다.

 

이날 담이는 우여에게 인간성을 일깨워주기 위해 고군분투 했다. 먼저 담이는 우여가 인간이 되지 못한 이유를 찾기 시작했다. 우여가 자신 외의 인간과는 철저히 선을 긋고 있다는 것을 깨달은 담이는 일부러 우여가 역사학과 교수임을 이용해 도재진(김도완 분), 최수경(박경혜분)과 어울리게 만들었다. 하지만 인간과 어울리는 것이 익숙지 않은 우여는 변신술까지 이용해 재진과 수경을 쫓아버려 담이의 탄식을 자아냈다. 이후 담이는 먼저 인간이 된 양혜선(강한나 분)과 우여의 차이점을 찾아보려 했지만, 만나기만 하면 티격태격 하기 바쁜 우여와 혜선으로 인해 이 또한 수포로 돌아갔다.

 

이 와중에 사건이 터졌다. 역사학과 학생들이 우여와 담이의 데이트 현장을 목격했고, 이를 촬영해 과내 게시판에 올린 것. 더욱이 앞서 담이는 계선우(배인혁 분)와 얽히면서 과 사람들의 입방아에 오르내린 적도 있던 바 있다. 이에 담이는 사람들에게 우여와의 연애를 인정하고 수강 신청을 철회하겠다며 상황 정리에 나섰다. 한편 이 소식을 들은 선우는 담이에게 유학 소식을 알리는 동시에 작별을 고했고, 담이는 그에게 짧은 악수를 건넸다. 이로 인해 산신(고경표 분)이 이어놓은 담이와 선우의 붉은 실이 끊어져 시청자들에게 짜릿함을 자아냈다.

 

무엇보다 담이는 자신이 선우와 진심을 나눈 것처럼 우여도 스스로 인간 간에 소통할 수 있도록 용기를 줬다. 앞서 우여는 인간의 정기를 얻기 위해 서교수(손성윤 분)를 이용했던 바. 이에 대해 우여는 서교수에게 진심으로 사과를 전하는가 하면 재진과 수경에게 담이의 남자친구로서 함께 식사를 하고 싶다고 말하는 등 변화하기 시작했다. 이처럼 우여는 담이의 도움으로 조금씩 인간들과 어우러지는 법을 배우기 시작했다. 함께 사랑하고 성장해 나가는 ‘여우담’의 모습이 보는 이들의 흐뭇한 미소를 자아내며 향후 우여가 구슬을 푸르게 물들여 인간이 될 수 있을지 관심을 증폭시켰다.

 

뿐만 아니라 이날 우여와 담이의 ‘두 번째 동거’가 시작돼 시청자들의 광대를 들썩이게 만들었다. 우여는 담이와 함께 잠을 청하다 뜬 눈으로 밤을 지새우는가 하면 담이의 애교 섞인 투정과 스킨십에 얼굴을 붉히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산신에게 자신의 안전을 보장받았다는 담이의 말에 안심한 우여는 그동안 담이를 해칠까 봐 피해왔던 스킨십을 봉인해제 했다. 이로써 억눌러왔던 두 사람의 마음이 맞닿으며 설렘 폭탄을 터트렸다. 담이는 “이제 위험한 일 없을 것 같아서”라며 수줍게 우여의 입술에 입을 맞췄고, 이에 우여는 “이제부터 진짜 위험해 질 것 같은데”라며 담이에게 키스했다. 이어 침대 위에 포개어 누운 둘의 모습이 엔딩에 담기며 보는 이들의 심박수를 최고조로 뛰게 했다.

 

이에 ‘간동거’ 방송 이후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에서는 “엔딩에서 소리질렀다! 키스신 무한 재생 중“, “여우담이 내 심장 어택하심”, “내가 아는 커플 중에 여우담이 제일 귀여움”, “오늘 담이 너무 야무지고 멋짐. 내 최애여주 등극”, “구미호즈 티키타카 너무 좋다”, “우여는 무조건 인간 되야 한다”, “우여 인간성 상승 중”, “다음 주가 마지막이라니. 너무 슬퍼요” 등 뜨거운 반응이 이어졌다.

 

tvN ‘간 떨어지는 동거’는 매주 수목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찐건나블리, 바다 위 자장면 먹방까지! '기대 UP'
‘슈퍼맨이 돌아왔다’ 찐건나블리가 바다 한 가운데서 자장면 먹방을 즐긴다. 7월 11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90회는 ‘내 마음을 ‘바다’줘’라는 부제로 시청자를 찾아온다. 그중 찐건나블리 가족은 여름을 맞이해 바닷가로 나들이를 떠난다. 시원한 바닷바람과 색다른 이벤트들을 즐기는 찐건나블리의 사랑스러운 모습이 시청자들의 안방에 웃음을 선사할 전망이다. 이날 찐건나블리 가족의 하루는 어김없이 ‘사고뭉찐’ 진우의 난리로 시작됐다. 물을 너무나 좋아하는 진우가 물을 마시려다 물바다를 만든 것. 이를 본 아빠 주호는 물 따르기 조기 교육에 나섰다고 한다. 아직 힘 조절이 잘 안되는 진우지만 아빠의 가르침에 집중하며 계속 해서 물 따르기에 도전했다는 전언. 이에 진우가 물 따르기에 성공해 스스로 물을 마실 수 있을지 궁금해진다. 이어 주호 아빠는 여름 더위를 극복하기 위해 찐건나블리와 함께 바닷가를 찾았다. 이곳에서 아이들은 바다 위를 날아다니는 히어로를 만나 푹 빠져들었다는 후문. 또한 찐건나블리가 타고 있는 바다 위 보트까지 배달된 자장면으로 이색 먹방까지 즐겼다는데. 과연 바다에 간 찐건나블리에겐 어떤 일들이 펼쳐졌을까.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