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2.3℃
  • 구름많음강릉 13.8℃
  • 맑음서울 14.1℃
  • 맑음대전 13.7℃
  • 구름조금대구 15.7℃
  • 구름조금울산 13.4℃
  • 박무광주 13.6℃
  • 맑음부산 15.3℃
  • 맑음고창 12.2℃
  • 맑음제주 16.8℃
  • 맑음강화 13.8℃
  • 구름많음보은 12.6℃
  • 맑음금산 11.6℃
  • 맑음강진군 15.0℃
  • 구름많음경주시 14.3℃
  • 맑음거제 14.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오월의 청춘' 3회 선공개 영상 공개! 금새록 폭발하게 만든 이도현의 일침! 약점을 잡은 그의 꿍꿍이는 무엇?

URL복사

 

이도현과 금새록의 살벌한 신경전에 이목이 집중된다. 

 

KBS 2TV 월화드라마 ‘오월의 청춘’(극본 이강 / 연출 송민엽 / 제작 이야기 사냥꾼)이 3회 선공개 영상을 공개, 10일(오늘) 본방송을 더욱 기다리게 만들고 있다. 

 

공개된 영상에는 학생 운동 현장에서 실랑이를 벌이는 이도현(황희태 역)과 금새록(이수련 역)의 모습이 담겼다. 

 

황희태(이도현 분)는 옥상 난간에서 ‘어용 교수 퇴진’을 부르짖는 이수련(금새록 분)을 발견, 흥미롭게 바라보는 그의 눈빛이 호기심을 자극한다. 그는 왜 왔냐는 이수련의 말에 “나랑 너랑 데이트 있다며”라고 이죽거리며 도발, 두 사람의 불꽃 튀는 앙숙 케미가 흥미를 유발하고 있다. 

 

이수련은 운동권 친구들이 데이트한다는 말에 술렁거리자, ‘법학과 잔 다르크’의 위상이 떨어질까 조심스러운 눈치를 보인다. 이에 반해 황희태는 “어용 교수한테 뭐라 할 자격이 있냐, 니가? 이득은 보고 싶고, 책임은 지기 싫고?”라며 그녀를 더욱 압박해 그가 찾아온 이유가 궁금해진다. 

 

여기에 그치지 않고 운동권 친구들을 향해 “대공과장 아들 이용해서 영웅놀이 하는 건 다들 아시나 몰라?”라며 뻔뻔하게 대응하는 황희태의 태도에 이수련의 분노가 결국 폭발한다. 이수련은 “좋은 말로 할 때 꺼져라, 진짜”라며 윽박지르지만, 그녀를 빤히 바라보는 황희태는 조금의 타격도 입지 않아 보여 흥미진진함을 자아낸다. 

 

황희태가 김명희(고민시 분)를 ‘맞선 대타’로 내보낸 이수련에게 찾아온 이유는 무엇일지, 이수련의 약점을 잡아챈 그가 앞으로 어떤 전개를 이끌어나갈지, 오늘 본방송에 대한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이도현과 금새록 사이 종잡을 수 없는 관계의 향방은 10일(오늘) 밤 9시 30분에 방송되는 KBS 2TV 월화드라마 ‘오월의 청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미스트롯2’ 4월의 하트퀸 김태연, 양지은, 김다현 기부 인증샷 공개
‘미스트롯2’ 4월의 하트퀸 김태연, 양지은, 김다현이 기부 인증샷을 공개했다. ‘하트퀸’은 미스&미스터트롯 모바일 앱에서 매달 가장 많은 응원을 받은 아티스트에게 선사하는 별칭으로 1위부터 3위까지를 ‘하트퀸’ 후보로 선정해 해당 아티스트의 이름으로 기부를 진행한다. 이에 더해 1위를 한 ‘월간 하트퀸’에겐 옥외 광고가 리워드로 제공된다. 이번엔 ‘4월 하트퀸’으로 선정된 김태연과 2, 3위를 차지한 양지은, 김다현의 이름으로 기부가 이어졌다. 기부처는 아티스트의 희망에 따라 선정되는데 김태연은 장애인 단체에게, 양지은은 보육원 아이들에게, 김다현은 소아암 환우에게 기부하겠다는 뜻을 밝혀 각각 한국장애인재단, 상록보육원,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기부가 진행됐다. 김태연, 양지은, 김다현의 기부 인증 사진이 공개되자 팬들의 열띤 반응이 이어졌다. “태연이의 순수한 기부로 많은 사람들이 행복해졌으면 좋겠습니다. 우리 태연이 화이팅!”, “지은님을 통해 좋은 일에 동참할 수 있어 행복합니다.”, “마음씨 고운 다현님, 좋은 일 했네요. 팬으로서 뿌듯합니다.” 등 댓글로 기부를 축하했다. 한편 5월을 얼마 남겨두지 않은 상황에서 ‘하트퀸’ 자리를 두고 양지은



라이프

더보기
카카오페이지, 한국 무협 판타지의 전설 ‘묵향’ 신간 단독 선연재
카카오엔터테인먼트가 ‘한국 무협 판타지의 전설’로 불리는 전동조 작가의 ‘묵향’ 신간(36권)을 6월 9일까지 카카오페이지에서 단독 선연재 한다. 2년간의 휴재를 끝내고 팬들의 기대 속에 돌아온 ‘묵향’은 국내 장르 문학의 전성기를 열어젖힌 기념비적 작품으로 평가받는다. ‘묵향’이 처음 선보인 1990년대 당시는 비슷한 양산형 무협 작품이 즐비하던 때로, 평면적 이야기와 캐릭터를 벗어난 다채로운 상상력에 힘입어 PC통신에서 공개된 1999년부터 20여년간 꾸준한 사랑을 받았다. 카카오페이지에서 136만명이 읽은 대표 밀리언페이지 작품 중 하나이기도 하다. 소설의 주인공은 어릴 적부터 암살자로 길러진 살수 출신의 묵향. 무공에 대한 일념으로 궁극의 경지를 위해 매진하던 묵향은 일련의 음모에 빠지면서 무림과 서구 대륙을 넘나들게 된다. 이처럼 동양 무협 세계관과 서양 판타지의 시공간을 결합한 ‘묵향’은 현재 장르 문학의 주류 중 하나인 이세계물과 퓨전 판타지의 원조 격으로 거론된다. 대학생 시절 스트레스를 풀고자 무협과 판타지 소설을 즐겨 읽던 전동조 작가는 ‘묵향’의 줄거리를 불현듯 떠올리고 PC통신에 연재를 시작했다고 알려져 있다. ‘웹소설의 웹툰화’로 콘텐